전체뉴스 1-10 / 34,8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더 떨어지면 당국개입 나올수도"…환율 새 지지선 1160원 [김익환의 외환·금융 워치]

    ... 경제지표가 개선된 영향이다. 하지만 외환시장 전문가들은 원화가치가 급등세를 이어갈 가능성은 크지 않을 것으로 봤다. 1160원 선을 지지선으로 그 이상 올라갈 것이라고 봤다. 공동학 대신증권 연구원은 "글로벌 외환시장에서 달러화 가치가 추가로 더 떨어지지 않는 데다 당국의 시장개입이 나올 수 있다"며 "환율은 1160원 선에 안착하지 않고 반등할 것"이라고 평가했다. 전문가들은 당국이 원화가치의 강세를 두고 보지 않고 보유한 원화로 ...

    한국경제 | 2020.09.21 12:29 | 김익환

  • thumbnail
    美 관리 "이란, 北과 협력 재개…연내 핵연료 충분 확보 전망" [선한결의 중동은지금]

    ... 복원한다고 선언한 여파다. 20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은 이란 외환전문 웹사이트를 인용해 이날 이란 리알화가 달러당 27만3000리알에 거래돼 가치가 역대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다고 보도했다. 이란 리알화는 미국의 제재로 공식적으로는 달러화와 교환거래가 이뤄지지 않는다. 이때문에 비공식 시장을 통해서만 환율을 알 수 있다. 로이터통신은 "미국이 이란에 대한 유엔 제재를 복원한다고 나서자 하루만에 리알화 가치가 확 내렸다"고 분석했다. 전날 리알화는 ...

    한국경제 | 2020.09.21 11:05 | 선한결

  • thumbnail
    코스피 장 초반 2420대 상승세…외인·기관 '사자'

    ... 모습을 나타내고 있다. 지난주 원/달러 환율은 위안화 강세에 연동해 1,180원대 박스권에서 벗어나 1,160원대로 떨어졌다. 이날 오전 환율은 1,160원대 초반에서 오르내리고 있다. 이영곤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최근 달러화 약세로 신흥국 쪽으로 자금이 이동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며 "장 초반 소폭이지만 외국인 순매수 유입이 시장 수급에 안전판 역할을 하고 있으며 최근 성장성 기대감이 큰 자동차 업종이 지수를 방어하는 것으로 보인다"고 ...

    한국경제 | 2020.09.21 09:41 | YONHAP

  • thumbnail
    원·달러 환율 급락…1년 후 1100원도 붕괴? [한상춘의 국제경제읽기]

    ... 늦어지면 아시아 중심통화 지위를 잃을 수 있다’는 위기감을 느낀 일본이 당초 계획을 수정해 올해 안에 디지털 엔화를 도입하겠다고 선언했다. 미국도 조만간 디지털 달러 도입 계획을 발표할 예정이다. ‘페트로 달러화’란 별칭이 붙을 만큼 달러화 비중이 90% 이상 차지했던 원유결제시장에서도 위안화 결제가 처음 시작돼 ‘페트로 위안화’ 시대가 열렸다. 탈(脫)달러화 추세가 결제시장으로까지 확대되고 있어 2차대전 ...

    한국경제 | 2020.09.20 17:11 | 한상춘

  • thumbnail
    금융硏 "물가상승률, 상당기간 낮은 수준 못 벗어날 전망"

    한국금융연구원은 "주요국의 경기 부진 지속과 달러화 약세 추세 등을 고려했을 때 앞으로도 상당 기간 소비자물가상승률이 낮은 수준을 벗어나지 못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장민 금융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20일 정기 간행물 '금융브리프'에서 이같이 전망하고 "이에 따라 거시경제정책은 경기회복과 고용 증대에 중점을 두고 운용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장 연구위원은 "일부에서는 완화적 거시경제정책으로 풀린 막대한 유동성의 부작용, 장기간 저물가에 따른 기저효과, ...

    한국경제 | 2020.09.20 12:00 | YONHAP

  • thumbnail
    현대硏 "미 대선 앞두고 외환시장 변동성 커질 수 있다"

    ... 보고서에서 "과거에도 미 대선을 앞두고 주식시장 변동성지수(VIX)가 상승했다"며 이같이 전망했다. 특히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변수까지 맞물려 금융시장 변동성이 더욱 증폭할 가능성도 있다고 진단했다. 이어 "최근 달러화 약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유럽중앙은행(ECB)이 유로화 강세 흐름을 막으려고 완화적 통화정책을 추가 도입하면 '환율 전쟁'으로 번질 여지가 있다"고 우려했다. 지난달 유로지역 물가상승률이 -0.2%로 집계된 가운데 유로화가 강세를 ...

    한국경제 | 2020.09.20 11:00 | YONHAP

  • thumbnail
    국제금값, 달러 약세에 상승…0.6%↑

    국제 금값은 18일(현지시간) 미국 달러화 약세에 힘입어 상승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은 전날보다 온스당 0.6%(12.20달러) 오른 1,962.1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다른 주요국 통화 대비 달러화 가치를 보여주는 달러 인덱스가 0.1% 이상 하락한 것이 금값을 밀어 올렸다는 분석이 나온다. 다른 나라 통화를 쓰는 투자자에게는 금값이 상대적으로 싸졌기 때문이다. 미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는 최근 기준금리를 ...

    한국경제 | 2020.09.19 04:05 | YONHAP

  • 원/달러 환율 14원 급락…달러당 1,160.3원

    ... 키우더니 이날은 1,169.5원에서 거래를 시작해 장중 1,160.1원까지 저점을 낮췄다. 환율은 지난 6월 중순 이후 한 자릿수 등락을 유지했으나 이날은 10원 넘게 떨어졌다. 환율이 일단 1,180원대 박스권을 벗어나자 달러화 매도 주문이 몰리면서 위안화·달러화 움직임과 무관하게 환율 하락에 탄력이 붙었다는 해석이 나온다. 민경원 우리은행 연구원은 "역외에서 나온 공격적인 달러화 매도세가 낙폭을 주도했다"며 "1,170원 하향 돌파 이후 바닥이 어디인지 ...

    한국경제 | 2020.09.18 15:43 | YONHAP

  • thumbnail
    달리오 "미국 75살 제국, 쇠락의 징후 보여"

    ... 부채 등으로 인해 쇠락한 대영제국 등을 사례로 들면서 미국도 현재 막대한 부채로 시달리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미국이 버는 것 이상으로 지출하면서 부채를 계속 쌓아가면 향후 5년 이내에 해외에서 더는 돈을 빌려주기를 꺼리고 달러화의 구매력도 현재와 같은 평가를 받지 못하게 될 것이라고 우려했다. 그는 미국내 빈부 격차와 기회의 불평등도 사회 시스템을 위협에 빠트리고 있다고 지적했다. 달리오는 빈부격차와 막대한 부채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면 기축통화로서 달러화의 ...

    한국경제 | 2020.09.18 11:55 | YONHAP

  • thumbnail
    골드만삭스 "1년 내 1달러=6.5위안"…위안화 강세 전망

    ... 회사 아시아-태평양 주식 수석 전략가인 티머시 모는 이날 미 경제전문 방송 CNBC에 출연해 "중국 위안화의 향후 1년내 환율 전망치를 달러당 6.7위안에서 6.5위안으로 좀 더 확고히 변경했다"고 말했다. 그는 전망 근거로 달러화가 지난 수년간 강세를 보인 후 '구조적 약세 기간'에 접어든 점을 거론했다. 앞서 이번주 위안화는 중국 역내외 시장에서 모두 강세를 보여 달러당 6.8위안 아래 수준에서 거래됐다. 티머시 모 전략가는 "역사적 증거를 통해 보면 ...

    한국경제 | 2020.09.18 11: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