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1,6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수술실 CCTV 설치 요구' 청와대 국민청원 20만명 동의

    ... 기준 총 20만 1천735명이 청원에 동의했다. 해당 글은 지난 13일 오후 3시 기준 12만명 동의를 받았고 닷새 만에 8만명이 추가로 청원에 동의했다. '한 달 내 20만명 이상 동의'라는 청와대 공식 답변 요건을 채운만큼 ... 잃었고 심정지 상태가 됐다. 김 씨는 심정지 직후 양산부산대학교병원을 찾았지만, 병원이 아들을 받지 않아 30분가량 시간이 지체됐고, 다른 병원으로 이송했지만 끝내 아이는 의식을 되찾지 못해 뇌사판정을 받은 뒤 지난 3월 숨졌다고 ...

    한국경제 | 2020.08.18 17:24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부실 대응으로 고발된 이탈리아 총리 처벌 면할 듯(종합)

    ... 과실치사, 직권남용, 헌법 침해 등이다. 이와 관련해 콘테 총리는 지난 6월 총리 집무실이 있는 로마 키지궁에서 3시간가량 대면 조사를 받기도 했다. 하지만 검찰은 수사 결과 이러한 의혹에 근거가 없으므로 소가 취하돼야 한다고 결론 내렸다고 ... 사실이 당시 회의 자료를 통해 드러나면서 정부 책임론의 여진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정부는 해당 마을에 대해 닷새가 지난 같은 달 8일에서야 '레드존'으로 지정하고 주민 이동을 통제했고 이어 9일에는 봉쇄를 전국으로 확대했다. ...

    한국경제 | 2020.08.14 18:53 | YONHAP

  • thumbnail
    전기·물·인력·장비 부족…폭우피해 복구 애로사항 '수두룩'

    ... 지역을 방문해 도움을 주고는 있다. 그러나 파손된 도로, 제방 등 공공시설과 주택 사유시설을 복구할 전문 인력과 굴착기, 대형트럭 장비가 크게 부족한 실정이다. 광양시 다압면은 광양시 제방이 무너지면서 자전거 도로 200m가량이 붕괴해 긴급 복구가 시급하지만, 닷새째 물이 빠지지 않아 본격적인 복구에 나서지 못한 어려움이 있다. 대부분 지자체는 농업·축산 분야 복구가 특히 어렵다고 입을 모았다. 총 620ha의 농경지가 침수되거나 유실·매몰된 곡성군에서는 ...

    한국경제 | 2020.08.13 15:12 | YONHAP

  • thumbnail
    "치워도 치워도"…폭우 지나자 전국 쓰레기 '몸살'

    ... 부유 쓰레기 처리에 비상이 걸렸다. 남해군 고현면 화전항과 서면 서상항 등 해안변에 유입된 부유 쓰레기는 1천여t가량이다. 남해군은 자체적으로 복구하는 데는 한계가 있다고 판단해 해양수산부에 부유 쓰레기 처리를 위한 국비 지원을 ... 시간이 걸릴 전망이다. 섬진강 제방 붕괴로 큰 침수 피해를 본 전북 남원지역 주민들은 하늘이 원망스럽다. 벌써 닷새 넘게 비가 이어지면서 치워도 치워도 끝이 없는 흙탕물과 종일 사투를 벌이고 있다. 마을 전체가 침수 피해를 본 ...

    한국경제 | 2020.08.11 14:50 | YONHAP

  • thumbnail
    닷새 전 물에 잠겼던 철원 정연리 다시 주민 대피령

    재난문자 통해 정연리 주민 대피 통보…한탄강 수위 상승 중 닷새 전 기록적인 호우로 마을 대부분이 물에 잠겼던 강원 철원군 갈말읍 정연리에 다시 주민 대피령이 내려졌다. 철원군은 이날 오후 3시 28분 재난문자를 통해 "현재 ... 상황이다.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8일 오후 9시부터 이날 오후 3시까지 철원지역에 최고 132.5㎜의 비가 내렸다. 9일 새벽까지 최고 300㎜가량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보해 주민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9 16:01 | YONHAP

  • thumbnail
    [르포] "물 먹은 가재도구 녹슬고 썩는데…야속한 비 언제까지"

    ... 증촌마을에서 만난 수재민 홍모(70)씨가 그칠 줄 모르는 비를 보며 하늘을 원망했다. 수마가 증촌마을을 덮친 지 벌써 닷새가 지났지만, 계속되는 비 때문에 복구는 거북이걸음이다. 도로만 간신히 연결했을 뿐, 집과 농경지 등에는 아직 수마의 ... 지역에는 339㎜의 폭우가 쏟아졌다. 이후 3∼6일에도 매일 40∼80㎜의 비가 끊임없이 내렸다. 이 곳에서 1㎞가량 떨어진 이웃 상산마을도 사정은 비슷했다. 90여 가구가 사는 상산마을은 이틀 전까지 진입로를 뒤덮은 토석류를 치우지 ...

    한국경제 | 2020.08.07 07:29 | YONHAP

  • thumbnail
    [르포] "반복되는 물난리에 정든 고향이지만 떠나고 싶네요"

    ... 마을은 1996년과 1999년에도 한탄강이 넘쳐 물난리를 겪었다. 당시 141가구가 침수되는 등 각 170억원, 100억원가량 재산피해가 날 정도로 심각했다. 정연리는 잇따라 수해를 당하자 마을 전체가 고지대로 집단 이주를 했다. 잇따른 수해에 배수펌프장 건립, 교량정비, 하천 개수연장 등 수방 대책을 추진했으나 닷새간 700㎜에 가까운 기록적인 폭우에 또 물난리를 겪었다. 호우로 터져버린 한탄천 둑은 포격을 맞은 듯 처참했다. 터진 둑 ...

    한국경제 | 2020.08.06 14:30 | YONHAP

  • thumbnail
    장맛비에 北 방류…임진강 필승교·군남댐 수위 최고

    ... "필승교 수위 측정 지점 상황이 달라져 정량적으로 판단할 수는 없지만 기존 수위와 비교해 재난에 대비할 때 2m가량 더하면 된다"고 설명했다. 임진강 유역에 내리던 비는 잦아들었지만 필승교 수위는 10분당 0.10m 안팎으로 ... 이날 오후 4시 30분을 기해 파주시 임진강 비룡대교 일대에 홍수경보를 발령했다. 임진강 상류에 지난 1일부터 닷새간 400㎜에 가까운 폭우가 쏟아졌으며 이 기간 시간당 최고 72㎜의 폭우가 내리기도 했다. ◇ 임진강 유역 주민 ...

    한국경제 | 2020.08.05 21:38 | YONHAP

  • thumbnail
    강원 닷새간 700㎜ 물폭탄에 철원 한탄천 범람…민통선마을 삼켜

    ... 실종…철원 4개 마을 700여명 대피 소양강댐 3년 만에 수문 개방…도로 낙석·토사 쏟아져 교통통제 강원지역에 닷새간 700㎜에 육박하는 물 폭탄이 쏟아지면서 집중호우로 인한 첫 인명피해가 발생하는 등 폭우 피해가 눈덩이처럼 불어나고 ... 구간이 늘어 마비되고 있다. 오후 1시 3분께 고성군 현내면 명파리 교차로 인근 7번 국도에 산사태로 인한 100t가량의 토사가 덮쳐 통일전망대 방면 양방향 차량 통행이 통제 중이다. 횡성군 청일면 초현리 인근 19번 국도의 사면이 ...

    한국경제 | 2020.08.05 17:53 | YONHAP

  • thumbnail
    [종합] 소양강댐 3년 만에 수문 개방…초당 3000t 방류 시작

    한강의 홍수조절 최후 보루인 소양강댐의 수문이 3년만에 열렸다. 닷새째 이어진 집중호우로 홍수기 제한수위를 넘어서다. 한국수자원공사 소양강지사는 이날 오후 3시를 기해 수문을 차례로 열어 물을 쏟아냈다. 소양강지사는 가운데 수문 ... 물이 한강대교까지 도달하기까지 16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며 "한강 수위가 1∼2m가량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방류량이 3000t으로 아주 많지는 않기 때문에 지금보다 상황이 크게 악화하지는 ...

    한국경제 | 2020.08.05 16:05 | 안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