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541-15550 / 24,7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문재인 당선] 소방청·해경 부활…재난 컨트롤타워는 청와대 중심으로

    해상과 육상에서 재난 대응 조직 독립시켜 전문화하고 확대 19대 대통령으로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의 당선이 확실시됨에 따라 국가 안전관리 시스템에도 대대적인 손질이 가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10일 문재인 당선인 측이 그동안 발표한 안전 관련 공약 내용을 보면 문 당선인은 '안전한 대한민국'을 외치며 통합적 재난안전관리체계를 구축하겠다고 밝혀 왔다. 문 당선인 공약의 핵심 내용은 청와대를 중심으로 재난대응 컨트롤타워를 구축하고, ...

    연합뉴스 | 2017.05.10 01:41

  • [문재인 당선] 평창올림픽 성공개최 탄력…"제1 국정과제 추진" 약속

    "대통령이 직접 챙기겠다" 의지 보여…사후 시설물 정부책임 공언 문재인 대통령 당선인의 강원도 공약 1호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성공개최'다. 국정 제1과제로 선정해 적극 지원하겠다는 약속을 했다. 이에 따라 새 정부 출범으로 평창올림픽 성공개최 준비는 더욱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평창은 12년 동안 삼수 끝에 동계올림픽 개최지로 확정된 뒤 7년간 행사 준비에 총력을 기울여왔다. 하지만 지난해 ...

    연합뉴스 | 2017.05.10 01:41

  • "문재인, 승리 선언했다"…주요외신들 일제히 신속 보도

    주요 외신들은 9일 실시된 한국 19대 대통령 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당선인이 승리를 선언했다고 일제히 보도했다. AFP통신은 문 당선인이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승리 선언을 한 직후인 이날 오후 11시51분께 "모든 국민의 대통령이 되겠다"는 문 당선인의 발언을 가장 먼저 타전했다. AFP는 이번 대선에서 압승한 문 당선인이 광화문 광장에서 환호하는 지지자들에게 이 같이 말했다고 전했다. AP통신도 문 당선인이 다른 후보들의 ...

    연합뉴스 | 2017.05.10 01:41

  • [문재인 당선] 사법권력 '대변화'…대법원장 등 21명 교체

    ... 가능…검찰 고위간부 '주류' 바뀌나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가 19대 대통령으로 당선이 확실시 되면서향후 사법권력 지형에도 엄청난 '지각변동'이 예상된다. 변호사로 활동했던 법조인 출신이기도 한 문 당선인은 임기 중 대법원장을 포함해 대법관 13명과 헌법재판관 8명을 임명하는 등 막강한 사법기관 인사권을 행사하게 된다. 10일 법조계에 따르면 문 당선인은 자신의 정책 기조와 가치관에 공감하는 인물을 대법관과 헌법재판관에 대거 배치하는 ...

    연합뉴스 | 2017.05.10 01:41

  • 문재인 "혼신 다해 나라다운 나라 만들겠다…통합 대통령 되겠다"

    "저를 지지하지 않았던 분들도 섬기겠다…국민 소망과 염원 잊지 않겠다" "정의가 바로 서고 원칙을 지키고 국민이 이기고 상식이 통하는 나라"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통령 당선인은 9일 "새로운 대한민국을 위해 그분들과 함께 손잡고 미래를 위해 같이 전진하겠다"며 "저를 지지하지 않았던 분들도 섬기는 통합 대통령이 되겠다"고 말했다. 문 당선인은 제19대 대통령 ...

    연합뉴스 | 2017.05.10 01:39

  • thumbnail
    '문재인 당선 확실하다' 방송3사 전하며 후보서 당선인, 호칭변경

    ... 대권을 거머쥐게 됐다. 문 후보의 당선은 민주당이 2008년 2월 이명박 정부 출범 이후 9년 2개월여만의 정권교체에 성공하게 된 셈이다. 이에 지상파 방송3사는 자체 조사 결과 문 후보의 당선 가능성이 99%라며 당선이 확실하다고 보도했다. 특히 SBS는 ‘후보’에서 ‘당선인’으로 호칭을 변경해 이목이 집중됐다. 양민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스타엔 | 2017.05.10 01:39

  • 문재인 당선인, '절반 개표' 단독질주…홍준표와 격차 벌려

    개표 초반 洪, 한때 강세…갈수록 '文1강, 洪·安 2중' 수렴 수도권·호남 등 개표 속도 붙자 文 표몰이 제19대 대통령 선거가 치러진 9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발표한 시간대별 개표 집계 현황을 보면 지역별 개표 속도에 따라 후보 간 희비가 교차하는 양상이 나타났다. 이날 오후 8시 전국적으로 투표가 마감되고 개표가 시작된 이후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가 단독 1위를 달린 가운데 자유한...

    연합뉴스 | 2017.05.10 01:38

  • thumbnail
    [19대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 취임식 최대한 간소화...10일 국회서 낮 12시 취임 선서

    ... 없이 바로 업무를 시작해야 하는 문 대통령은 내각 구성 등 국정 운영을 시작해야 하기 때문에 별도의 취임식에 신경쓸 여유가 없다. 문 대통령의 임기는 개표 작업 완료 후 10일 오전 9시께 열리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당선인을 확정 의결한 직후부터 시작된다. 국군통수권도 함께 자동 인수한다. 역대 대통령은 당선 확정 이후 2개월여간의 ‘당선인 신분’을 거쳐 이듬해 2월 취임식 때 임기를 시작했다. 당선증은 취임식 전에 선관위 ...

    한국경제 | 2017.05.10 01:02 | 김채연

  • thumbnail
    미풍 그친 安風…안철수, '삼수'냐 '철수'냐

    ... 직후 유력 대선후보로 부상했으나 총선 홍보비 파동으로 지지율이 급락하며 3월 중순까지만 해도 여론조사에서 지지율 10%를 넘지 못했다. 당내 경선을 통해 다시 '안풍'을 일으키는 데 성공하며 지지율 선두를 달리던 문 당선인과 양강구도를 형성했다. 하지만 TV토론을 거치며 지지율은 내리막길을 걸었다. 마지막 여론조사에서도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에 밀리며 제3 후보로 전락했다. 안 후보는 '뚜벅이 유세'로 막판 반전을 꾀했지만 역부족이었다. ...

    한국경제 | 2017.05.10 00:56 | 정충만

  • thumbnail
    문재인 "지지하지 않았던 분들도 섬기는 통합대통령 될 것" 대국민 메시지

    ...를 얻었고,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는 21.1%인 252만2천925표로 3위를 기록했다. 유승민 바른정당 후보는 77만1천54표로 6.5%, 심상정 정의당 후보는 68만8천15표로 5.8%의 득표율을 올리고 있다. 문재인 당선인은 9일 오후 11시 50분께 광화문 광장에서 개최한 당선 인사를 통해 "내일부터 국민 모두의 대통령이 되겠다"며 "저를 지지하지 않았던 분들도 섬기는 통합대통령이 되겠다"고 선언했다. 그는 ...

    한국경제 | 2017.05.10 00:49 | 이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