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15,3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직방, 여선웅 청와대 전 청년소통정책관 부사장으로 영입

    직방은 여선웅 청와대 전 청년소통정책관을 커뮤니케이션실 총괄 부사장으로 영입했다고 21일 밝혔다. 여 부사장은 2014년 제7대 강남구의회 의원 출신으로, 지방선거 서울지역 최연소 당선인으로 주목받은 바 있다. 지난 2018년 쏘카 새로운 규칙그룹 본부장으로 영입돼 VCNC `타다` 서비스의 대외 정책·이슈 대응 총괄을 맡았으며, 2019년에는 문재인 정부 초대 청년소통정책관을 역임하는 등 공공과 민간영역을 넘나들며 폭넓은 경험을 쌓았다. 직방은 ...

    한국경제TV | 2021.01.21 10:34

  • thumbnail
    [바이든 취임] 바이든 "트럼프, 매우 관대한 편지 남겨"(종합)

    ... 받았다. 당시 오바마 전 대통령은 트럼프 전 대통령에게 "우리는 단지 이 직을 잠시 거쳐 가는 사람들"이라면서 4가지 조언을 전달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20일 후임자의 취임식에 참석하지 않고 워싱턴DC를 떠나는 등 바이든 당선인과 불편한 관계를 해소하지 않았기 때문에 편지를 남기는 전통도 지키지 않을 수 있다는 전망도 제기됐었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의 부인 멜라니아 여사도 바이든 당선인의 부인 질 여사 앞으로 편지를 남겼다고 CNN은 보도했다. 이 편지 ...

    한국경제 | 2021.01.21 09:32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취임] 민주당, 상원 다수당 등극…상·하원 모두 장악

    조지아 결선투표 당선인 2명 임기시작…바이든 국정운영 버팀목될 듯 미국 민주당이 20일(현지시간) 상원 다수석 지위를 회복하며 상·하원 모두 다수당을 차지했다. 공교롭게도 이날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의 취임에 맞춰 민주당에서 2명의 상원 의원이 임기를 시작하면서 2015년 이래 6년 만에 상원 다수 정당의 위치를 되찾은 것이다. 당연직 상원 의장인 카멀라 해리스 부통령은 이날 민주당 소속 3명의 상원 의원의 취임선서 행사를 주재했다. 2명은 ...

    한국경제 | 2021.01.21 08:19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트럼프 지우기 본격화…행정명령 줄줄이 발동

    ... 행정명령 서명이 취임 첫날 많은 것들의 시작이라고 말했다. 그는 "내가 오늘 서명하는 행정적 조처 일부는 코로나19 위기의 흐름을 바꾸고 우리가 오랫동안 하지 않은 기후변화와 싸우는 것을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외신들은 바이든 당선인이 서명할 행정 조치 중에 일부 이슬람국가의 미국 입국 금지 조치를 철회하고, 미국 남부의 멕시코 국경장벽 건설을 위해 선포된 비상사태 효력을 중단시키는 내용이 포함될 것이라고 전했다. 기후변화협약 복귀를 포함해 이들은 모두 도널드 ...

    한국경제TV | 2021.01.21 08:18

  • thumbnail
    바이든, 트럼프 탈퇴한 파리기후협약 복귀 지시…마스크 착용도

    ... 첫날 많은 것들의 시작이라고 말했다. 그는 "내가 오늘 서명하는 행정적 조처 일부는 코로나19 위기의 흐름을 바꾸고 우리가 오랫동안 하지 않은 기후변화와 싸우는 것을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외신들은 바이든 당선인이 서명할 행정 조치 중에 일부 이슬람국가의 미국 입국 금지 조치를 철회하고, 미국 남부의 멕시코 국경장벽 건설을 위해 선포된 비상사태 효력을 중단시키는 내용이 포함될 것이라고 전했다. 기후변화협약 복귀를 포함해 이들은 모두 도널드 ...

    한국경제 | 2021.01.21 08:01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美 대통령 경호 책임자는 한국계 데이비드 조

    ... 세운 공로로 2019년 국토안보부로부터 우수 공직자에게 수여하는 금메달을 받았다. 미국 시사지 애틀랜틱도 그가 SS 내에서 높은 평가를 받는 우수 요원이라고 소개한 바 있다. WP에 따르면 SS는 지난해 말 당시 바이든 당선인의 경호 요원 일부가 트럼프 대통령과 정치적으로 유착돼 있다는 바이든 측의 우려에 따라 일부 요원을 교체했다. 바이든 대통령이 과거 버락 오바마 행정부에서 부통령을 지낼 때부터 친숙한 요원들이 새로 경호팀에 들어왔다고 WP가 전했으나, ...

    한국경제 | 2021.01.21 07:46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취임] 78세로 최고령 미 대통령…'침묵세대' 중 처음(종합)

    ... 역대 최고령은 트럼프·레이건 순…최연소는 시어도어 루스벨트 케네디·클린턴·오바마는 40대에 취임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간) 취임하면서 역대 최고령 미국 대통령으로 기록됐다. 1942년 11월 20일 태어난 바이든 당선인은 이날 낮 12시 만 78세로 대통령 임기를 개시했다. 뉴욕타임스에 따르면 역대 첫 취임 시점 기준 최고령은 이날 퇴임하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었다. 그는 2017년 1월 취임 때 만 70세였다. 그 이전에는 로널드 레이건 ...

    한국경제 | 2021.01.21 07:30 | YONHAP

  • thumbnail
    [미 전문가 긴급진단] 바이든 취임, 한미·북미관계 영향은

    ... 노력한다는 짤막한 성명만 냈더라도, 북한은 신형 잠수함발사 미사일을 절대 선보이지 않았을 것이다. 대신 지금 우리는 북한으로 하여금 타협안이 무엇일까를 생각하는 대신 어떻게 긴장을 고조시킬지를 고려하도록 하는 상황에 있다. 바이든 당선인은 트럼프 대통령처럼 고통분담이라는 이름으로 돈을 갈취하려는 어떤 의지도 없기 때문에 방위비 분담금 협상은 매우 빨리 해결될 것이다. 그러나 문재인 대통령은 최소한 지금은 바이든 대통령의 대북 접근, 또는 관심 부족에 실망할 것으로 ...

    한국경제 | 2021.01.21 07:02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취임] 정오 안됐는데 벌써 선서?…"공식취임은 정오돼야"

    ... 정오에 이뤄지는 것이라고 전했다. 수정헌법 20조가 대통령의 취임을 '1월 20일 정오'로 명기하고 있기 때문에 취임선서가 그 전에 이뤄졌더라도 취임한 것은 아니라는 것이다. 결국 바이든은 취임선서를 하고도 공식적으로 10여분간은 당선인 신분이었던 셈이다. 곧바로 취임연설이 이뤄졌기 때문에 바이든 대통령의 공식 취임은 취임연설 도중에 이뤄진 것이나 다름없다. 조너선 털리 조지워싱턴대 교수는 WP에 "선서는 해야 하는 것이지만 그게 바이든을 다음 대통령으로 만들어주는 ...

    한국경제 | 2021.01.21 05:23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취임] 크렘린궁 "미-러 우호관계, 바이든과 그의 팀에 달려"

    ...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앞서 이미 바이든 대통령의 당선을 축하했다면서 취임과 관련한 별도의 축하 인사를 전달하지는 않을 것임을 시사했다. 푸틴 대통령은 지난해 11월 미 대선 개표 결과가 알려진 뒤 주요국 정상들이 잇따라 바이든 당선인의 승리를 축하했음에도 이 대열에 동참하지 않다가 미 선거인단 투표에서 바이든이 승리를 확정지은 뒤인 12월 15일에야 뒤늦게 축전을 보낸 바 있다. 발렌틴 마트비옌코 러시아 상원 의장은 이날 바이든 취임식에 앞서 미국이 새 행정부에선 ...

    한국경제 | 2021.01.21 04:4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