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91-100 / 33,9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고두현의 아침 시편] 테레사 수녀를 감동시킨 '위대한 역설'

    ... ‘가장 큰 생각을 품은 위대한 사람도/ 가장 작은 생각을 가진 사람에 의해 쓰러질 수 있다./ 그럼에도 위대한 꿈을 꾸어라.’ ‘네가 가진 최고의 것을 줘도 모자란다고 할 것이다./ 그럼에도 최고의 것을 주어라.’ ■ 고두현 시인·한국경제 논설위원 : 1993년 중앙일보 신춘문예 당선. 시집 『늦게 온 소포』, 『물미해안에서 보내는 편지』, 『달의 뒷면을 보다』 등 출간. 시와시학 젊은시인상 등 수상.

    한국경제 | 2021.08.20 06:00 | 고두현

  • thumbnail
    [책마을] 시대의 욕망을 읽는 브랜드, 문화가 되다

    ... 충성 고객을 버리려고 시도한 적도 있다. 할리데이비슨이 오랫동안 폭주족, 무법자나 타는 브랜드로 알려졌기 때문이다. 하지만 1990년대 들어 중산층, 중년 백인 남성들이 열광하기 시작했다. 저자는 1980년대 로널드 레이건의 대통령 당선과 함께 새로운 보수주의의 부상, 개척정신의 복원이란 시대상과 맞물린 결과라고 분석한다. 할리데이비슨은 ‘미국다움’ ‘행동하는 남성’을 대변하는 상징이었다. 원저는 2004년 미국에서 ...

    한국경제 | 2021.08.19 18:15 | 임근호

  • thumbnail
    원희룡 "윤석열 제게 무릎 꿇을 것…법무부 장관으로 쓰겠다"

    원희룡 전 제주지사가 19일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저에게 무릎꿇고 큰 틀에서 협조해야 하는 위치로 올 것"이라며 "대통령 당선후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법무부 장관으로 쓰겠다"고 밝혔다. 원 전 지사는 이날 국민의힘 대구시당에서 지역 기자들과의 간담회에서 '윤석열 전 검찰총장 측으로부터 협력하는 대신 당대표 자리를 제안받은 적이 있냐'는 질문에 "택도 없는 소리"라며 이렇게 말했다. ...

    한국경제 | 2021.08.19 17:46 | 성상훈

  • thumbnail
    '대선주자 적합도' 이재명 26% 윤석열 19%…격차 더 벌어졌다

    ... 하락한 10%에 그쳤다. 이어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이 4%, 최재형 전 감사원장과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3%로 나타났다. 유승민 전 의원과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 원희룡 전 제주지사는 2%로 집계됐다. 이재명 지사는 내년 대선 당선 전망에 대한 질문에서도 응답자 33%의 지지를 얻으면서 선두를 지켰다. 윤석열 전 총장은 26%, 이낙연 전 대표는 7%로 나타났다. 진보 진영 대선후보 적합도에서는 이 지사 33%, 이 전 대표 17%로 집계됐다. 정세균 전 국무총리와 ...

    한국경제 | 2021.08.19 13:01 | 김수현

  • thumbnail
    윤희숙 "황교익, 염치라곤 없어…포악하고 거친 성질머리"

    ... 주장했다. 윤 의원은 "황 씨는 권력자가 슬며시 챙겨준 자신의 ‘권리’가 우리 국민의 ‘시민의 권리’를 짓밟는 것이라는 것조차 모르는 척한다"라면서 "그간 알량한 선출직에 당선되면 지사나 대통령이나 자신에게 충성맹세를 한 인사들에게 공공기관장 자리를 뿌려왔다. 정적의 정치생명을 온몸을 다 바쳐 끊어주겠다는 인물에게 ‘국민의 세금’으로 보상하는 식이다. ‘뒷골목 조폭들의 ...

    한국경제 | 2021.08.19 08:44 | 이미나

  • thumbnail
    허경영, 백마타고 대선 출정식 "이 나라 내가 지키겠노라"

    ... 대권에 도전하게 된다. 허 대표는 이날 장군 옷을 입고 허리춤에 칼을 찬 채 백마를 타고 기자회견장에 들어서 눈길을 끌었다. 그는 "국민들이 출산, 생활, 취업 절벽에서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며 "대통령에 당선되면 취임 2개월안에 만 18세 이상 모든 국민에게 1인당 1억원과 매월 국민배당금 150만 원을 지급하겠다"고 파격적인 공약을 내걸었다. 이어 그는 "한해 550조원 정도 예산에서 70%를 절약하면 385조원이 남는다"며 ...

    한국경제 | 2021.08.18 18:43 | 장지민

  • thumbnail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뇌물수수 혐의로 경찰 수사

    ... 보직 변경 등 인사 청탁을 명목으로 직원들로부터 수천만원의 금품을 수수한 혐의로 유 구청장을 입건해 수사하고 있다. 유 구청장은 공금으로 마련한 물품을 개인적 용도로 전용한 혐의(횡령)도 받는다. 경찰은 지난 13일 유 구청장의 자택과 집무실 등 총 6곳을 압수수색했다. 유 구청장은 “단 1만원도 받은 사실이 없다”고 혐의를 강력히 부인했다. 그는 1998년 구청장에 당선된 4선 지방자치단체장으로 재직 중이다. 최다은 기자

    한국경제 | 2021.08.18 17:24 | 최다은

  • thumbnail
    양재역 인근 지상 10층 주상복합 신축

    ... 공사를 수주했다고 밝혔다. 공사비로 100억원을 들여 공동주택 29가구와 근린생활시설 등이 조성될 예정이다. 이달 착공될 예정이며, 시행은 웨이투고가 맡아 진행한다. 신축 단지는 걸어서 10분 거리 이내에 지하철 3호선, 신분당선 양재역이 있는 역세권이다.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C노선)도 개통될 전망이다. 경부고속도로, 동부간선도로와도 인접해 있어 교통 여건이 우수하다. 반경 1㎞ 이내에 언주초, 은성중, 은광여고 등의 학군이 조성돼 있다. 단지 주변에는 ...

    한국경제 | 2021.08.18 17:19 | 안상미

  • thumbnail
    허경영, 대선출마 공식화…"당선되면 1인당 1억원 지급"

    ... 대선 출마선언에서 허 대표는 빈부격차와 중산층의 몰락을 만든 기성 정치인들로는 대한민국의 희망이 없다며 출마 배경을 강조했다. 그는 "국민들은 출산, 생활, 취업 절벽에서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며 "대통령에 당선되면 취임 2개월 안에 만 18세 이상 모든 국민에게 1억원을 지급하고 매월 150만원씩 평생 동안 국민배당금을 지급하겠다"고 공약을 내걸었다. 이어 "결혼수당 1억, 주택자금 2억, 출산수당 1인당 5000만원을 ...

    한국경제 | 2021.08.18 12:29 | 이송렬

  • thumbnail
    허경영, 오늘 대선 출마 선언…"모든 국민 1인당 1억원" 공약

    허경영 국가혁명당 명예대표가 대선 출마를 선언한다. 허 대표는 18일 낮 12시 행주산성 대첩문 앞에서 대선 출마를 선언할 예정이다. 허 대표는 대통령에 당선되면 취임 2개월 안에 만 18세 이상 모든 국민에게 1인당 1억원을 주고, 매월 국민배당금 150만 원을 주겠다는 공약을 내세울 예정이다. 허 대표는 1997년과 2007년 대선에 출마해 각각 7위로 낙선했다. 지난 4·7 서울시장 보궐선거에서도 3위로 낙선했다. 이송렬 한경닷컴 ...

    한국경제 | 2021.08.18 09:34 | 이송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