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51-160 / 34,0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특파원 칼럼] CPTPP 가입 추진하는 중국의 노림수

    ... 사전 준비를 마친 대만을 견제하는 수단이 될 수 있다. 당초 TPP 창설을 주도했던 미국은 딜레마 상황에 몰리고 있다. 미국은 조 바이든 대통령이 부통령이던 버락 오바마 행정부 시절 TPP를 추진했다. 이 때문에 바이든 대통령 당선 이후 미국이 CPTPP에 복귀할 것이란 관측이 나왔다. 하지만 바이든 대통령이 처한 상황이 간단하진 않다. 그는 이번 대선에서 미국 제품 우선 구매 등을 핵심으로 하는 ‘바이 아메리칸’ 공약을 내걸었다. 국내 ...

    한국경제 | 2021.09.17 15:34 | 강현우

  • thumbnail
    [고두현의 아침 시편] 한가위 '깻잎 돈다발'을 묶으며

    ...을 우리도 함께 누리면서 식구들과 ‘바구니 가득 차오르는 깻이파리처럼’ 부푼 꿈을 펼쳐보면 어떨까 싶습니다. 아주 특별한 올 추석, 복을 30배 60배 100배 받으세요! ■ 고두현 시인·한국경제 논설위원 : 1993년 중앙일보 신춘문예 당선. 시집 『늦게 온 소포』, 『물미해안에서 보내는 편지』, 『달의 뒷면을 보다』 등 출간. 시와시학 젊은시인상 등 수상. 고두현 논설위원 kdh@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9.17 06:00 | 고두현

  • thumbnail
    홍준표 "특정 선거 캠프가 어딘가" vs 윤석열 "금시초문"

    ... 답했다. 앞서 윤 후보 측 캠프는 지난 13일 오전 공수처에 박 원장, 의혹 제보자 조 씨, 성명불상자 1인을 국가정보원법 및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고발했다. 이들이 지난 8월 11일 서울의 모 호텔에서 만나 윤 후보의 당선을 막기 위해 사전 공모를 했다는 의혹을 제기한 것이다. 정치권에서는 고발장에 포함한 성명불상자 1인이 홍 후보 측 캠프 인사 이필형 조직1본부장이라는 소문이 파다해졌다. 윤 후보 측은 "실명을 거론하지 않았다"는 ...

    한국경제 | 2021.09.16 18:01 | 홍민성

  • thumbnail
    홍준표 "부자엔 돈 쓸 자유를, 서민에겐 다시 일어설 기회 주겠다"

    ... 의원들이 앞다퉈 내놓는 기본소득과 같은 보편복지에 대해선 “사회주의 배급제와 다를 바 없다”고 날을 세웠다. 홍 의원은 이날 서울 여의도 선거캠프에서 한 한국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대통령으로 당선되면 선진국에 걸맞게 사회를 대대적으로 개혁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스타 검사’ 출신의 5선인 홍 의원은 원내대표를 한 차례, 당대표와 경남지사를 각각 두 차례 지냈다. 야권에서 ‘가장 ...

    한국경제 | 2021.09.16 17:42 | 이동훈/좌동욱/김범준

  • 대선 날 종로 보궐선거…거물급 하마평

    ... ‘러닝메이트’로 뛰어야 하는 만큼 거물급 인사들의 이름이 오르내린다. 16일 정치권에 따르면 대통령 선거일(내년 3월 9일)에 종로를 비롯해 윤희숙 전 국민의힘 의원의 지역구였던 서울 서초갑, 정정순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당선 무효형을 받은 충북 청주 상당에서 재·보궐 선거가 함께 치러진다. 종로가 지역구였던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의 국회의원 사직안이 전날 국회를 통과하면서 재·보선 판이 커졌다. 재판이 진행 중인 의원들도 있어 ...

    한국경제 | 2021.09.16 17:41 | 고은이

  • thumbnail
    美 증시 궁금하면 '조 맨친'을 보라 [정인설의 워싱턴나우]

    ... 대통령이 원하고 필요할 때 접촉해온다"고 말했습니다. 미국 정치 전문 매체인 더힐은 "두 사람은 비슷한 부류"라며 "둘 사이의 관계가 좋다"고 전했습니다. "대구서 20년간 당선된 민주당 의원 같다" 바이든 대통령도 대우해주고 모든 미국인이 맨친 의원을 인정해주는 이유는 뭘까요. 우선 맨친의 '개인기' 때문입니다. 보수 공화당의 텃밭인 웨스트 버지니아에서 승승장구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

    한국경제 | 2021.09.16 11:49 | 정인설

  • thumbnail
    홍준표-윤석열, 갈등 격화…이준석 "경고 한 장씩"

    ... 덧붙였다. 앞서 윤 후보 측 캠프는 지난 13일 오전 공수처에 박 원장, 의혹 제보자 조 씨, 성명불상자 1인을 국가정보원법 및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고발했다. 이들이 지난 8월 11일 서울의 모 호텔에서 만나 윤 후보의 당선을 막기 위해 사전 공모를 했다는 의혹을 제기한 것이다. 정치권에서는 고발장에 포함한 성명불상자 1인이 홍 후보 측 캠프 인사 이필형 씨라는 소문이 파다해졌다. 윤 후보 측은 "실명을 거론하지 않았다"는 입장이지만, ...

    한국경제 | 2021.09.16 10:23 | 홍민성

  • '정세균 득표' 무효 처리…'본선 직행' 한발 더 간 이재명

    ... “선관위는 전원 일치 의견으로 당규에 의한 해석을 확인하고 의결했다”며 “특별당규 59조에 따라 정 전 총리가 얻은 투표율은 무효 처리되고, 60조에 따라 이를 제외한 표 중 과반을 최종적으로 얻은 후보가 당선된다”고 설명했다. 민주당 선관위 결정에 따라 현재까지 1위인 이 지사(28만5856표)의 득표율은 기존 51.41%에서 53.70%로, 2위인 이낙연 전 대표(17만2790표)는 31.08%에서 32.46%로 조정된다. ...

    한국경제 | 2021.09.15 17:19 | 전범진

  • thumbnail
    尹 측 "박지원-조성은 제3자 동석은 많이 떠돌았던 이야기"

    ... '정치공작 진상조사 특별위원회'는 지난 13일 오전 공수처에 박 원장, 의혹 제보자 조 씨, 성명불상자 1인을 국가정보원법 및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고발했다. 이들이 지난 8월 11일 서울의 모 호텔에서 만나 윤 전 총장의 당선을 막기 위해 '사전 공모'를 했다는 의혹을 제기한 것이다. 반면 해당 의혹에 연루된 모든 이들은 의혹을 전면 일축하고 있어 논란이 쉽게 사그라들지 않을 조짐이다. 박 원장은 "국정원은 정치에 개입하지 ...

    한국경제 | 2021.09.15 11:17 | 홍민성

  • thumbnail
    박지원 "내가 입 다무는 게 윤석열에 유리" 작심 경고

    ... 특별위원회'는 전날 오전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에 박 원장, 조 씨, 성명불상자 1인을 국가정보원법 및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고발했다. 캠프 측은 고발장에 "피고발인들이 허위 폭로를 통해 윤 전 총장이 대통령에 당선되지 못하게 하기로 공모하고, 지난 2일 인터넷 매체인 뉴스버스를 통해 허위 사실을 유포했다"는 취지의 내용을 담았다. 조 씨는 지난 8월 11일 박 원장과의 식사 자리에 제3자가 동석했다는 윤 전 총장 측의 주장을 즉각 부인했다. ...

    한국경제 | 2021.09.14 17:50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