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8951-18960 / 33,9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세청,모범납세자 엠블렘 공모

    ...@nts.go.kr)을 이용해 온라인으로 접수하거나 작품 내용이 담긴 CD 1매와 작품 출력물을 국세청에 우편으로 제출하면 된다. 국세청은 5개 작품(최우수상 1명,우수상 2명,장려상 2명)을 선정해 최우수상엔 200만원,우수상 각 100만원,장려상 각 50만원씩 모두 500만원의 상금을 지급할 계획이다.당선작은 다음달 국세청 홈페이지(www.nts.go.kr)에 공지하고 수상자에게 개별 통보한다. 강동균 기자 kdg@hankyung.com

    한국경제 | 2011.05.03 00:00

  • thumbnail
    [한경매물마당] 가산디지털단지 수익형 은행 상가 28억 등 18건

    ... 충무로역과 을지로4가역이 걸어서 5분 걸리는 남산 센트럴자이 주상복합의 2층 점포 294㎡.보증금 1억원,월 570만원에 음식점으로 임대 중.투자용으로 적합.실투자금 10억원.(02)2272-6791 ◆서울 선릉역 1층 상가 =2호선과 분당선이 환승 2호선과 분당선이 환승되는 선릉역 3번 출구 도보 5분 거리 상업지역 15층 건물의 1층 점포 61.65㎡(전용 43.84㎡).오피스텔 밀집지역으로 유동인구가 많다. 보증금 8800만원,월 330만원(부가세 별도)에 음식점으로 ...

    한국경제 | 2011.05.02 00:00 | 박한신

  • thumbnail
    [특파원칼럼] 일본의 순종적 팔로어십

    ... 부모로부터 세 가지를 물려 받아야 한다는 말이 있다. 지반(地般 · 지역기반) 감반(看板 · 지명도) 가방( · 선거자금)이다. 한마디로 능력보단 출신이 중요하다는 얘기다. 2009년 일본 중의원 선거에서 부모의 지역구를 물려 받아 당선된 의원은 87명으로 전체(480명)의 18%를 넘는다. 지난 4년간 총리가 됐다가 1년 만에 낙마한 아베 신조,후쿠다 야스오,아소 다로,하토야마 유키오 등 단명 총리들은 모두 세습 정치인이다. 금 수저를 입에 물고 나와 자신의 노력이나 ...

    한국경제 | 2011.05.02 00:00 | 차병석

  • thumbnail
    ['빈 라덴 사살' 이후…'테러와의 전쟁' 새 국면] '재스민 혁명'으로 기로에 섰던 美 중동정책 돌파구 찾나

    ... 뉴욕타임스는 "내년 대선의 이슈는 국가안보가 아니라 경제가 될 것"이라며 "공화당 후보들은 늘어나는 국가 부채 문제를 거론하며 정부의 크기와 복지국가의 미래에 대해 목소리를 높일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 신문은 특히 "1991년 10명의 민주당 대선 후보들이 걸프전에서 승리한 조지 부시 당시 대통령의 승리를 확신하고 선거를 포기했지만 결국 1992년 대선에서 민주당의 빌 클린턴이 당선됐다"고 지적했다. 유창재 기자 yoocool@hankyung.com

    한국경제 | 2011.05.02 00:00 | 유창재

  • thumbnail
    [한경 베스트공인의 우리동네 리포트] 신분당선 호재 양재 2동

    서울 양재2동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올 9월 신분당선 매헌역 개통이 재료다. 9호선 개통으로 양재동 교통여건은 더욱 좋아진다. 양재나들목이 근처에 있고,광역 버스 노선이 300개가 넘는다. 강남은 기본적으로 소액으로 투자하기 어려운 곳이다. 땅값이 워낙 비싼 까닭이다. 그러나 투자처가 전혀 없는 것은 아니다. 양재2동이 소액투자처로 적합하다는 생각이다. 33㎡(10평) 이상의 지분이 별로 없어서다. 이곳은 원룸 투룸 쓰리룸 등 소형 빌라의 ...

    한국경제 | 2011.05.01 00:00 | 조성근

  • thumbnail
    강남과 연결…新분당선ㆍ분당선 연장구간 '역세권 아파트' 뜬다

    오는 9월부터 2013년까지 단계적으로 개통될 신분당선 및 분당선 연장구간 주변에서 공급될 역세권 아파트가 주목받고 있다. 통상 30개월인 아파트 공사기간을 감안할 때 올해 분양되는 아파트가 입주하는 시점에는 지하철이 이미 개통돼 역세권 프리미엄을 기대해볼 수 있어서다. 신분당선 및 분당선 연장구간은 서울 강남과 연결되는 노선인 만큼 역세권 아파트로서 미래가치도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 부동산 정보업체인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2009년 개통된 6개 ...

    한국경제 | 2011.05.01 00:00 | 조성근

  • 與 비례대표 "동료의원이 무서워…어딜 가나 공천 견제구"

    ... 의미심장한 전화가 꼭 걸려온다"며 "어딜 가지도 못할 판"이라고 했다. 그는 "강남권 공천이 안 된다면 지금이라도 주소를 옮겨야 하는데 이 때문에 쉽지 않다"고 덧붙였다. 이들이 현역 지역구 의원들을 넘어 공천을 받는다고 해도 당선 여부는 또 다른 문제다. 서울의 C 의원은 "여당 의원이 없는 곳은 한나라당 바람이 인 18대 총선에서도 민주당에 내준 곳인데 이곳에서 다음 총선 때 이길 수 있겠느냐"고 되물었다. 수도권 출신인 D 의원은 "보수 아성인 분당을도 ...

    한국경제 | 2011.05.01 00:00 | 김재후

  • thumbnail
    '세 갈래 길' 임태희…유임·정계복귀·입각

    선거패배 후 이명박 대통령에게 사의를 표명한 임태희 대통령 실장(사진)은 어떤 형태든 중용될 것이라는 게 일반적 관측이다. 이명박 후보 및 당선인 비서실장,한나라당 정책위 의장,노동부 장관 등 '스펙(외적 조건)'을 쌓아 왔다는 점에서 여권이 그냥 놔둘 리 없다는 게 청와대 참모들의 분석이다. 임 실장의 앞엔 크게 세 갈래의 길이 있다. 분당을 선거 패배 책임을 지고 교체될 것이라는 관측 속에 유임설에도 무게가 실린다. 경제 관료 출신(행시 24회)에 ...

    한국경제 | 2011.05.01 00:00 | 홍영식

  • thumbnail
    [한경에세이] 인사(人事)

    ... 대신 받았다가 전해주기도 한다. 어느 유명한 분이 시작해 화제가 된 이후 90도 인사가 유행이다. 접히는 휴대폰을 닮았다고 해서 '폴더 인사'라고 불리기도 하는 90도 인사는 사실 각종 선거철에 가장 많이 볼 수 있다. 후보자의 당선되고자 하는 열망만 보일 뿐 진심이 느껴지지 않는다고 하는 사람들이 많다. 왜냐하면 선거가 끝나면 그 분들의 몸은 폴더폰이 아니라 다시 막대형 휴대폰으로 돌아가기 때문일 것이다. 좋은 이웃이 되기 위해서는 90도 인사까지도 필요 ...

    한국경제 | 2011.05.01 00:00 | 김동민

  • thumbnail
    '개선장군' 손학규 의원

    4ㆍ27 재ㆍ보궐 선거에서 당선된 손학규 민주당 대표가 29일 국회 본회의장에서 당선자 선서를 하기 위해 발언대로 나서며 환하게 웃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1.04.29 00:00 | 김재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