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8961-18970 / 36,9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약속 지켜야"… 박 당선인 "공약 '100% 이행' 강조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이 대선 기간 제시한 공약을 100% 이행하겠다고 강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여권 일각의 '공약 이행만이 능사가 아니다' 란 의견을 일축한 발언이다. 박 당선인은 4일 새누리당 대전·충청 지역 의원들과 서울시내 안가에서 오찬을 함께 하며 이 같이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공약 이행 문제에 대해 "공약 채택 시에 관계부처와 상의해 신중하게 한 것이니 100% 지키겠다" 는 취지로 말했다고 참석자들이 전했다. 참석자들이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

    한국경제 | 2013.02.04 00:00 | kbk9

  • 당선인 "北핵실험으로 '얻을 것 없다' 알게 해야"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은 4일 "북한이 핵실험을 하면 얻을 것이 없다는 인식을 하게 해야 한다" 고 강조했다. 박 당선인은 이날 오후 서울 통의동 집무실에서 윌리엄 페리 전 미국 국방장관 등 스탠퍼드대 대표단 접견 자리에서 "북한이 무모한 행동을 하지 않도록 미국을 비롯한 국제사회가 힘을 합쳐야 한다" 며 이 같이 밝혔다. 페리 전 장관은 북한이 추가 핵실험과 미사일 실험을 공언한 점을 들어 3차 핵실험이 강행될 것으로 내다봤다. 그는 "당선인 ...

    한국경제 | 2013.02.04 00:00 | kbk9

  • thumbnail
    박근혜 당선인 둘러싼 128만원 타조가방의 진실 파헤쳐보니…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이 최근 공식석상에 눈에 익은 와인색 가방이 아닌 회색 토트백을 들고 나타났다. 지난 2일 한 언론은 이 가방에 대해 국산 브랜드 '호미가' 제품으로 가격은 128만 원 정도로 추정된다고 보도했다. 호미가의 정윤호 대표 또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뜯어보지 않고서는 100% 확실하지는 않지만) 디자인과 색상이 딱 봐도 우리 것이 맞다"고 주장했다. 호미가 관계자 역시 "박 당선인의 가방은 호미가의 OT2895 제품과 같다. ...

    한국경제 | 2013.02.04 00:00 | mina76

  • 인수위, 朴 당선인에 북핵 '긴급보고'

    북한 핵실험 임박에 대통령직 인수위원회가 급박하게 돌아가고 있다. 인수위는 4일 박근혜 당선인에게 북핵 동향 관련 긴급보고를 준비하고 있다. 윤창중 인수위 대변인은 이날 오전 브리핑에서 "박 당선인이 오늘 오후 인수위 외교·국방·통일분과위로부터 한반도 안보 현안에 대한 보고를 받는다" 고 밝혔다. 보고는 외교·국방·통일분과의 업무보고 및 국정과제 토론회와는 별개로 이뤄지는 것이다. 북한의 핵실험 우려가 커지는 상황을 반영해 급히 잡힌 것으로 보인다. ...

    한국경제 | 2013.02.04 00:00 | angeleve

  • thumbnail
    쪼개진 인수위…미래부·교육부 주도권 다툼

    ... 교수)은 이 자리에서 경제 발전에 기여하는 산학협력의 역할을 강조했다. 그는 “과학기술을 개발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그것을 경제 발전과 연결하는 것도 중요하다”며 “기초연구원과 정부출연연구원, KAIST 등 산학연이 합쳐져 박근혜 당선인의 창조경제의 선구자가 돼야 한다”고 말했다. 대학의 연구·개발(R&D) 능력을 기업의 산업화로 연결하는 산학협력의 기능을 강조한 것이다. 과학계의 이런 논리에 대해 교육계에선 “이 같은 산학협력 육성책은 자칫 서울대나 ...

    한국경제 | 2013.02.04 00:00 | 강현우

  • 인사, 안하나 못하나…"상당수 고사"

    ... 김용준 총리 후보자의 자진 사퇴 이후 6일째 감감 무소식인 차기 내각 및 청와대 주요 인선을 놓고 설(說)과 추측이 무성하다. 김 후보자의 낙마로 비서실장부터 먼저 지명해 차기 내각의 인사 검증을 제대로 진행한다는 게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의 구상으로 알려졌지만, 정작 비서실장 인선은 오리무중이다. 당초 지난 1일 발표설이 나돌았던 비서실장 인선은 주말은 물론 3일에도 건너뛰더니 4일 역시 그냥 넘어갔다. 박 당선인은 이날도 공식 일정을 최소화하며 인선 작업에 몰두했다. ...

    한국경제 | 2013.02.04 00:00 | 정종태

  • "한국, 세계 경제 불확실성 커졌지만 위기 극복할 것"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은 4일 앙헬 구리아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사무총장을 만나 “새 정부의 중요한 과제는 사회통합”이라고 말했다. 박 당선인은 이날 서울 통의동 집무실에서 구리아 사무총장을 면담하고 OECD가 사회통합보고서를 최근 발표한 사실을 언급하며 “새 정부에서도 이 문제는 중요한 과제이기 때문에 이 보고서가 우리나라에 매우 유용할 것”이라고 기대감을 표시했다. 박 당선인은 “세계 경제의 불확실성이 커지고 한국으로서도 어떻게 경제위기를 ...

    한국경제 | 2013.02.04 00:00 | 이태훈

  • thumbnail
    [한경데스크] 창조경제, 정부에 갇히나

    ... 얘기다. 그러나 박근혜 정부가 보여줄 창조경제가 이런 취지를 제대로 담아낼지는 의문이다. 중소기업 위주로 짜야 하고, 일자리도 늘려야 하고, 사람 중심의 질적 성장을 해야 한다는 등 전제조건이 너무 많기 때문이다. 대통령 당선인의 관심이 지대한 창조경제를 전담하는 부처는 미래창조과학부(이하 미래부)다. 본부 공무원 수만 1000명에 가까운 '공룡 부처'다. 4대강 사업처럼 창조경제 성과도 대통령 임기 내에 내놓아야 한다. '공룡부처' 미래창조과학부 ...

    한국경제 | 2013.02.04 00:00 | 현승윤

  • 인수위원회 5일 출범 한달인데 …

    후보시절 '국민과의 소통'을 강조했던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의 대통령직인수위원회가 5일 출범 한 달을 맞는다. 박 당선인은 김용준 전 국무총리 후보자 사례처럼 보안을 최우선하는 인사 스타일을 유지해왔다. 때문에 '밀봉인사', '불통인사' 논란을 낳고 있다. 사전에 언론 등을 통해 알려진 후보군이 자연스레 검증을 받아온 이전 정권의 관례와 달리 박 당선인은 발표 전까지 인사를 보안에 붙이고 있다. 새 정부가 오는 25일 정상적으로 출범하려면 4일까지 ...

    한국경제 | 2013.02.04 00:00 | janus

  • thumbnail
    박근혜 "北 잘못한 행동 반드시 책임지게 해야"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은 북한의 3차 핵실험이 임박한 것으로 관측되는 것과 관련, “당장 중단하기를 촉구한다”고 4일 말했다. 박 당선인은 이날 서울 통의동 당선인 집무실에서 인수위원회 외교·국방·통일분과위의 긴급보고를 받고 “북한이 공공연하게 핵실험 도발 위협을 밝히고 있는 데 대해 많은 걱정이 든다”며 이같이 말했다. 박 당선인은 “북한은 이런 도발로 인해 어떤 것도 얻을 수 없다는 것을 인식해야 한다”며 “오히려 국제사회의 강력한 대응에 직면하게 ...

    한국경제 | 2013.02.04 00:00 | 이현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