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9021-19030 / 36,9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모닝 브리핑] 간밤 미국 증시는 하락 … 인사청문회 공포 장관 구인난!

    ... 선에서 움직였다. 금값은 하락했다. 4월 인도분 금은 전날보다 19.60달러 내려간 온스당 1,662.00달러로 마감했다. 인사 청문회 공포, 장관감 정말 없나 공직 후보자들이 '청문회 공포증'에 떨고 있다.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이 “평소 존경한다”고 했던 김용준 전 총리 후보자가 언론이 제기한 각종 의혹을 견디다 못해 스스로 후보를 사퇴하면서부터다. 이름이 오르내리는 인사 중 상당수가 “나는 아니다”고 손사래친다. 거절의 이유는 두 가지. 본인의 소신과 맞지 않는 ...

    한국경제 | 2013.02.01 00:00 | janus

  • 정치인 4~5명 입각설…낙마사태로 인물난 여파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이 국회 인사청문회 통과 가능성이 높은 전·현직 국회의원 4~5명을 내각에 포함시키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당초 박 당선인은 내각에 정치인 기용을 최소화한다는 방침이었으나 김용준 총리 후보자의 낙마를 계기로 기류가 바뀌었다는 관측이 나온다. 박 당선인 측 관계자는 1일 “새 정부 출범에 시간이 촉박한 만큼 전·현직 국회의원이나 인사청문회를 거친 인사 등 나름 검증을 거친 정치인들을 장관 후보로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

    한국경제 | 2013.02.01 00:00 | 김재후

  • thumbnail
    억울함 못 참은 김용준, 때놓친 하소연

    ... 언론 보도에) 충격을 받아 졸도까지 했다.” 최근 국무총리 후보를 자진 사퇴한 김용준 대통령직 인수위원장이 1일 자신에게 쏟아진 각종 의혹들을 해명하면서 그동안 속앓이를 했던 심경을 이같이 털어놨다. 김 위원장은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이 지난달 24일 저를 총리 후보자로 지명할 당시만 해도 일반적인 평가가 그다지 나쁘지 않았다”면서 “그러나 시간이 지나자 제 두 아들의 병역 관계와 재산 문제 등에 대한 의혹이 제기돼 도덕적으로 비난받아 마땅한 사람으로 급전직하했다”고 ...

    한국경제 | 2013.02.01 00:00 | 이호기

  • thumbnail
    [강현철의 시사경제 뽀개기] 작년에 낸 세금 돌려받을까… 더 낼까…

    ... 국민이 지난해 연말정산 에서 신용카드 소득공제로 돌려받은 세금은 1조3090억원에 달한다. 올해와 내년에는 각각 1조5000억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하지만 2015년 이후에는 이 같은 세금 환급 혜택이 사라질지 모른다.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이 최근 연간 30조원에 달하는 비과세·감면에 대해 “일몰(법이 정한 시한)이 되면 폐지해야 한다”는 원칙을 밝혔기 때문이다. -1월29일 한국경제신문 ☞직장인들은 매년 2월이 되면 전년 낸 세금에 대해 연말정산을 하게 된다. 예년엔 ...

    한국경제 | 2013.02.01 00:00 | 로컬편집기사

  • thumbnail
    [한경과 맛있는 만남] 도용환 회장 "돈에는 늘 유혹 따라다녀…직원들에게 독하게 굴었죠"

    ... 흠뻑 머금은 오징어가 숯불 위에서 춤을 췄다. “다른 건 안 먹어도 이 집에 오면 이 오징어는 꼭 맛보고 간다”며 오징어 주물럭에 대한 애정을 과시했다. 새 메뉴도 나왔으니 화제를 벤처기업 얘기로 돌렸다. 때마침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이 미래창조과학부를 만들고, 벤처기업 활성화를 화두로 내건 터였다. 도 회장은 정보기술(IT) 버블, 벤처 붐 등을 고스란히 시장에서 경험했고 2008~2011년에 벤처캐피탈협회장을 지냈다. “20년, 30년 후를 내다보는 벤처 ...

    한국경제 | 2013.02.01 00:00

  • thumbnail
    "신공항 가덕도에"…박근혜 "잘 알겠다"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이 연일 소통 행보를 벌이고 있다. 인사 등 주요 현안을 앞두고 나홀로 칩거에 들어갔던 과거 모습과는 확실히 다르다. 김용준 총리 후보자의 낙마를 계기로 쏟아졌던 '밀봉인사'와 '소통 부족' 등의 지적을 의식한 것으로 보인다. 박 당선인은 1일에도 서울 삼청동 안가(安家)에서 부산 지역 의원들과 오찬 간담회를 열었다. 이 자리에는 새누리당 의원 10여명과 일부 무소속 의원이 참석했다. 같은 날 저녁에는 대구 지역 의원들과 만찬을 ...

    한국경제 | 2013.02.01 00:00 | 이태훈

  • [사설] 중앙정부가 모두 부담하면 지방자치를 왜 하나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이 엊그제 전국 시·도지사들을 만나 무상보육에 따른 지방 재정부담을 덜어주겠다고 밝혔다. 부동산 취득세 감면에 따른 지방세수 감소분도 중앙정부가 보전해주겠다고 말했다. 이런 약속이 현실화되면 중앙이 추가로 부담해야 할 금액이 무상보육 지원에 연간 8000억~1조3000억원, 취득세 보전에 2조9000억원 정도라고 한다. 이런 사정은 정부와 지자체가 무상보육 비용을 매칭방식으로 분담한다고 했을 때부터 예견됐던 사안이다. '가뜩이나 ...

    한국경제 | 2013.02.01 00:00 | 오춘호

  • thumbnail
    '기초연금' 논란…국민연금 임의가입자 탈퇴 문의 쇄도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의 기초연금 도입 방침으로 국민연금공단에 임의가입자의 탈퇴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 국민연금에 가입하지 않아도 만 65세 이상이면 기초연금 20만원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가 확산되면서다. 임의가입 제도는 직장, 지역 의무가입자가 아닌 사람들이 노후준비를 위해 자유롭게 국민연금에 가입할 수 있도록 지난 1988년에 도입됐다. 1일 국민연금공단에 따르면 지난달 말 현재 임의가입자는 20만8876명이다. 전달에 비해 986명 ...

    한국경제 | 2013.02.01 00:00 | 김용준

  • 김용준 "각종 의혹 제기에 가정파탄 일보 직전"

    ... 제기돼) 저의 가족들은 차차 신경쇠약 등에 걸리게 되는 것은 차치하고 이런저런 충격에 졸도하는 등 사태가 일어나기까지 했다"며 "저의 가정은 물론 자녀들의 가정까지 파탄되기 일보직전으로 몰렸다"고 토로했다. 이어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이 새 정부를 구성해 출발하는데 막대한 지장을 주고 있어 저와 관련된 의혹에 대해 해명할 수 있는 것은 해명해야 되겠다고 결심했다"고 말했다. 그는 장남이 신장 169㎝, 체중 44㎏으로 병역면제를 받았다며 "원래 마른 체형이었고 ...

    한국경제 | 2013.02.01 00:00 | sojung12

  • 신임 대햔야구협회장에 이병석 국회부의장

    이병석 국회부의장(61)이 제21대 대한야구협회장으로 선출됐다. 이 부의장은 1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파크텔에서 열린 2013년 정기 대의원총회에서 참석 대의원 16명 중 과반을 득표해 신임 회장으로 당선됐다. 이 회장은 4년 동안 한국 아마추어 야구의 발전을 이끌게 됐다. 새누리당 소속인 이 회장은 2000년 16대 국회에 입성한 이후 2012년 19대 총선까지 포항 북구에서만 내리 4선을 기록한 중견 정치인이다. 이 회장은 "110년 역사의 ...

    한국경제 | 2013.02.01 00:00 | sojung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