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9041-19050 / 36,9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사청문회 공포…"마녀사냥식 검증 가혹" "지도층 자기관리 미흡"

    직 후보자들이 '청문회 공포증'에 떨고 있다.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이 “평소 존경한다”고 했던 김용준 전 총리 후보자가 언론이 제기한 각종 의혹을 견디다 못해 스스로 후보를 사퇴하면서부터다. 총리 자리에 대한 기피 현상까지 나타나고 있다. 이름이 오르내리는 인사 중 상당수가 “나는 아니다”고 손사래친다. 유력 후보인 김능환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위원장은 아예 공개적으로 “제안이 와도 맡을 생각이 없다”고 선언했다. 거절의 사유는 두 가지다. 본인의 ...

    한국경제 | 2013.01.31 00:00 | 정종태

  • 김형태 의원 항소심도 '당선무효형'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김형태 무소속 국회의원에게 항소심에서도 당선무효형에 해당하는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이 선고됐다. 대구고법 제1형사부(부장판사 유해용)는 30일 열린 김 의원에 대한 항소심 선고공판에서 김 의원과 검찰의 항소를 모두 기각했다. 김 의원은 선고 직후 기자들에게 “우리 측 주장이 재판에서 하나도 받아들여지지 않았다”며 대법원 상고 의사를 밝혔다. 김 의원은 대법원에서 형이 확정되면 의원직을 잃게 된다.

    한국경제 | 2013.01.30 00:00 | 홍영식

  • thumbnail
    "北 풍부한 자원 공동개발 나서야"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이 한반도 경제 공동체 건설을 위해 공약한 대규모 대북 지원 방안인 '비전코리아 프로젝트'가 제대로 이뤄지려면 남북경협이 정치적 상황에 흔들리지 않고 추진되도록 해야 한다는 의견이 나왔다. 수출입은행과 한국경제신문이 30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공동 주최한 '새로운 남북경협의 추진 방향과 과제' 세미나에서 참가자들은 이같이 주장했다. 참가자들은 박 당선인이 이명박 정부보다 유연하게 대북 정책을 추진할 것이라고 기대하면서도, ...

    한국경제 | 2013.01.30 00:00 | 이상은

  • thumbnail
    박근혜, 김용준 낙마 심경 피력 "좋은 인재, 청문회 겁나 공직 안맡을까 걱정"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얼굴)이 30일 국회 인사청문회 제도에 대해 비판적 견해를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김용준 전 총리 후보자의 낙마를 염두에 둔 발언으로 해석된다. 박 당선인은 이날 새누리당 소속 강원지역 국회의원 8명과의 오찬 자리에서 “우리 청문회 제도가 죄인 심문하듯 거칠게 몰아붙이기 식으로 가는 것은 좀 문제가 있다”며 “청문회라는 것이 일할 능력에 맞춰져야 하는데 조금 잘못 가고 있는 것 아니냐”고 말했다고 참석자들이 전했다. 참석자들에 ...

    한국경제 | 2013.01.30 00:00 | 정종태

  • 박근혜 "공무원 1%만 부패해도…" 비리척결 강조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은 30일 공직사회 부정부패 척결을 주문했다. 박 당선인은 이날 서울 삼청동 인수위원회에서 열린 정무분과 국정과제 토론회에 참석, “1ℓ의 깨끗한 물에 한 방울의 오물이 섞이면 마실 수 없는 것과 마찬가지로 99%의 공무원이 깨끗해도 1%가 부정부패를 저지르면 국민들은 공직사회 전반을 불신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공직 기강이 바로 서기 위해서는 비리 공무원에 대한 엄정한 징계처분이 반드시 이뤄져야 한다”며 “일벌백계라는 말이 ...

    한국경제 | 2013.01.30 00:00 | 도병욱

  • [사설] 인수위 비밀주의 知識의 不在 자초한다

    ... 국민 목소리를 전달하는 시스템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쏟아져 나왔을 정도다. 기본적으로 인수위가 금과옥조처럼 여기며 집착하는 비밀주의를 버려야 문제가 풀릴 수 있다는 얘기다. 인수위가 국정 업무 인수 수준을 넘어 부처별로 박근혜 당선인 공약을 실천하는 구체적인 방안과 장기 로드맵을 짜고 있다는 점에서 더욱 그렇다. 인수위를 톱티어(top tier) 인재로만 채울 수는 없을 것이다. 또 그럴 필요도 없다. 그러나 고도화한 현대 국가경영이 교수 몇 명이 담을 쌓고 ...

    한국경제 | 2013.01.30 00:00 | 문희수

  • 손길승 대한펜싱협회장 연임

    손길승 대한펜싱협회장은 30일 서울 방이동 SK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2013 대의원총회에서 참석 대의원 15명 중 12명의 지지로 제30대 회장에 당선돼 4년 더 협회를 이끈다.

    한국경제 | 2013.01.30 00:00 | 김재일

  • thumbnail
    물러난 김용준 "인수위원장직은 유지하겠다"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은 지난 29일 국무총리 후보를 사퇴한 김용준 대통령직 인수위원장에 대해 침묵했다. 김 위원장은 인수위원장직을 유지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박 당선인은 30일 서울 삼청동 인수위 사무실에서 열린 정무분과 국정과제 토론회에 참석했지만 모두발언에선 김 위원장에 대해 별다른 언급을 하지 않았다. 김 위원장이 국무총리 후보에서 물러나고 처음 함께한 자리였다. 박 당선인은 밝은 표정으로 토론회 참석자들과 인사를 나눴다. 김 위원장은 이날 ...

    한국경제 | 2013.01.30 00:00 | 이현진

  • thumbnail
    동네 빵집 500m내 프랜차이즈 금지…동반성장委, 중기적합업종 최종 중재안

    ... 공정거래위원회의 모범거래기준에 따라 기존 매장에서 반경 500m 이내 상권에서는 동일 간판을 단 신규 점포를 낼 수 없다”며 "반시장적으로 규제할 것이 아니라 최소한의 성장을 배려해줘야 한다"고 주장했다. 다른 관계자는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이 골목상권을 보호하겠다고 하자 동반위가 무리하게 중재안을 밀어붙이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해석했다. 제과협회는 동반위 중재안에 대해 아쉬움을 내비쳤다. 김서중 제과협회장은 “협회 내부에서는 파리바게뜨의 경우 3000개 미만으로 ...

    한국경제 | 2013.01.30 00:00 | 조미현

  • thumbnail
    새총리 후보, 청문회 거친 인물 부상…안대희·이강국 거론…김황식 총리도

    김용준 국무총리 후보자의 갑작스런 낙마로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은 더욱 시간에 쫓기게 됐다. 새 정부가 제때 출범(2월25일)하려면 인사청문회 등을 감안, 늦어도 2월 초까지는 조각을 마쳐야 한다. 하지만 총리 인선부터 다시 해야 하는 만큼 사실상 시간 맞추기는 어려워졌다. 때문에 후임 총리 후보자 인선에서는 무엇보다 '청문회 통과여부'가 최우선 기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당선인 측 관계자도 “검증 기간을 최대한 줄여야 하는 만큼 명망있는 후보군 ...

    한국경제 | 2013.01.30 00:00 | 정종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