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41-250 / 36,9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속보] 국민의힘 새 원내대표에 5선 주호영

    국민의힘 새 원내대표로 5선의 주호영 의원이 19일 선출됐다. 주 신임 원내대표는 이날 열린 의원총회에서 투표에 참여한 의원 106명 중 61명의 지지를 받고 당선됐다. 양자 대결을 벌인 재선의 이용호 의원은 42표를 얻어 선전했다. 주 원내대표 임기는 내년 4월까지다. 당헌상 원내대표 임기는 1년이지만 주 원내대표는 중도 사퇴한 권성동 전 원내대표의 잔여 임기만 수행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한국경제 | 2022.09.19 11:02 | 신민경

  • thumbnail
    '추대론'이 윤심?…與원내대표 선거, 주호영·이용호 '2파전'

    ... 분위기를 조성하면서 다른 후보군 인사들의 출마를 만류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윤심(윤석열 대통령의 마음)’이 주 의원 추대에 있다”고 주장했다. 이에 따라 경선에서 주 의원이 당선될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그는 당내 최다선으로 경험이 풍부한 데다 대통령실과의 소통도 원활해 비상대책위원회 체제로 맞는 첫 정기국회를 이끌 적임자로 꼽히기 때문이다. 만약 법원이 또다시 이준석 전 대표의 가처분을 인용해 비대위 체제가 ...

    한국경제 | 2022.09.18 17:57 | 맹진규

  • 이재명, 故 김문기 모른다더니…'대장동 개발' 대면보고 등 수차례 만나

    ... 대표는 김 전 처장과 2015년 1월 9박11일 일정으로 호주·뉴질랜드 출장을 다녀왔고, 그해 12월 김 전 처장에게 성남시장상(시정발전유공)을 수여하기도 했다. 검찰 측은 이 대표가 이처럼 밀접한 관계임에도 대통령 당선을 위해 “김 전 처장을 몰랐다”는 허위 발언을 했다고 보고 있다. 검찰은 성남시 분당구 백현동 개발사업 비리 의혹에 대해서도 이 대표를 허위사실 공표 혐의로 기소했다. 이날엔 이 대표가 연루됐다는 의혹을 받는 ...

    한국경제 | 2022.09.16 17:59 | 김진성

  • thumbnail
    모른다더니…"이재명, 김문기와 수차례 대면회의"

    ... 김 전 처장과 2015년 1월 9박11일 일정으로 호주·뉴질랜드 출장을 다녀왔고, 그 해 12월 김 전 처장에게 성남시장상(시정발전유공)을 수여하기도 했다. 검찰 측은 이 대표가 이처럼 밀접한 관계임에도 대통령 당선을 위해 “김 전 처장을 몰랐다”는 허위 발언을 했다고 보고 있다. 검찰은 대장동 사건 외에도 성남시 백현동 개발사업 비리 의혹에 대해서도 이 대표를 허위사실 공표 혐의로 기소한 상황이다. 16일엔 이 대표가 ...

    한국경제 | 2022.09.16 15:11 | 김진성

  • thumbnail
    권성동 "이준석, 尹과 당에 돌팔매질" vs 李 "당신들이 기획"

    ... 국민 앞에 제대로 된 실력을 발휘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 전 대표가 이날 페이스북에서 인용한 여론조사는 미디어토마토가 뉴스토마토 의뢰로 지난 13~14일 전국 성인 1071명을 대상으로 '윤 대통령 당선 기여도'를 물어 발표한 결과다. 이에 따르면 이 전 대표가 34.8%로 1위, 이어 윤 대통령 24.1%, 안철수 국민의힘 의원 11.9%, 문재인 전 대통령 9.8%,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5.3%, '윤핵관' ...

    한국경제 | 2022.09.16 10:26 | 홍민성

  • thumbnail
    대통령 당선 기여도, 이준석 34.8% 尹 24.1%…윤핵관 4.7% [미디어토마토]

    윤석열 대통령 당선의 '일등공신'이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라는 여론조사 결과가 16일 공표됐다. 미디어토마토가 뉴스토마토 의뢰로 지난 13~14일 전국 성인 1071명을 대상으로 '윤 대통령 당선 기여도'를 물어 이날 발표한 결과에 따르면 이 전 대표가 34.8%로 1위를 기록했다. 이어 윤 대통령 24.1%, 안철수 국민의힘 의원 11.9%, 문재인 전 대통령 9.8%,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5.3%, &...

    한국경제 | 2022.09.16 09:38 | 홍민성

  • thumbnail
    조정훈 의원의 불편부당함이 돋보이는 이유 [여기는 논설실]

    ... 국회에 들어오게 됐는지 한 번 되돌아봤으면 좋겠다"며 "본인의 앞으로 의정활동에 도움이 될는지 (모르겠다)"라고 말했다. 조 의원이 21대 총선에서 민주당의 비례 위성정당이었던 더불어시민당 소속으로 비례대표에 당선된 것을 두고 한 말이다. 조 의원은 2016년 2월 제20대 총선을 앞두고 더불어민주당에 인재영입 케이스로 입당했으나 공천을 받지 못했다. 2020년 21대 총선을 앞두고 시대전환을 창당했고, 이후 더불어시민당에 합류해 비례대표로 당선된 ...

    한국경제 | 2022.09.16 09:35 | 서화동

  • thumbnail
    [고두현의 아침 시편] 윔블던 테니스 코트에 새겨진 시

    ...o;와 ‘좌절’을 똑같은 마음으로 대할 수만 있다면, 그는 이미 ‘한 사람의 어른’으로서 모든 이의 존경을 받고도 남겠지요? 우리 또한 그럴 것입니다. ■ 고두현 시인·한국경제 논설위원 : 1993년 중앙일보 신춘문예 당선. 시집 『늦게 온 소포』, 『물미해안에서 보내는 편지』, 『달의 뒷면을 보다』 등 출간. 시와시학 젊은시인상 등 수상. 고두현 논설위원 kdh@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16 06:20 | 고두현

  • thumbnail
    윤석열 정부, 용산에 800억대 영빈관 짓는다

    ... 투명하게 공개하겠다”고 설명했다. 정치권에서는 “이미 대통령실 이전에 막대한 비용이 들어간 상황에서 영빈관 신축을 위해 또다시 수백억원을 투입하는 것은 예산 낭비”라는 지적이 나왔다. 윤 대통령은 당선인 시절인 지난 3월 20일 대통령실 이전 계획을 발표하면서 “용산공원이 반환되면 미국 워싱턴DC에 있는 ‘블레어하우스’ 같은 건물을 건립하는 방안도 있다”며 “청와대 영빈관이나 ...

    한국경제 | 2022.09.16 00:08 | 오형주/김인엽

  • thumbnail
    [이 아침의 문장] "사람이란 신기하지. 서로를 쓰다듬을 수 있는 손과 키스할 수 있는 입술이 있는데도…"

    ... 존재는 그다지 달라지지 않은 것 같기도 하다. 그러다 이런 문장을 만나면 멈춰 서서 생각하게 된다. 지난날 나는 자신에게 엄격하고 남에게 엄격했다. 힘든 일이 있어도 노력으로 이겨낼 수 있다고, 노력이 부족한 거라고, 나약한 거라고, 그렇게 다그치다 아예 부러질 뻔한 시기가 있었다. 이제는 영락없는 어른이 되었는데 나는 과연 어떤 말을 하는 어른이 되었는가. 우리는 어떤 말을 하는 어른이 되었는가. 소설가 정대건(2020 한경 신춘문예 당선자)

    한국경제 | 2022.09.15 18: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