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3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한전선, 해저케이블 생산 위한 신공장 설립 추진

    연내 착공해 2022년 생산 목표…해상 풍력 경쟁력 강화 대한전선은 해저 케이블 사업 확대를 위해 신(新)공장을 설립한다고 25일 밝혔다. 대한전선은 대규모 해저 케이블을 생산할 수 있는 바다 근접(임해) 공장을 연내에 착공하고 ... 지난달 내부 전문가로 구성한 전담 태스크포스를 만들어 공장 후보지, 투자 규모 등에 대한 종합 검토에 착수했다. 공장 부지는 서남해, 신안 등 개발 예정인 대단위 해상풍력단지와 당진공장과의 접근성 등을 고려해 상반기 중 선정한다. ...

    한국경제 | 2021.02.25 09:42 | YONHAP

  • 일진전기, 한전에 601억 공급계약

    ... 한국전력공사와 601억원 규모 고덕 서안성 345㎸ 지중 송전선로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발표했다. 당진화력 등 서해안에서 생산된 전력을 평택시 고덕삼성산업단지(평택고덕산단)에 공급하는 송전 사업이다. 총 연장 24㎞ ... 1단계 사업을 수주했다”고 설명했다. 평택고덕산단은 국내 반도체 산업의 핵심 단지로 삼성전자가 반도체 공장을 추가 건설 중인 전력 수요지역이다. 프로젝트가 완료되면 전력 송전량은 현재 600㎿에서 2000㎿까지 확대돼 산업단지에 ...

    한국경제 | 2021.02.24 17:28

  • 일진전기, 한전에 600억 규모 송전선로 공급

    ... 한국전력공사와 601억 규모 고덕 서안성 345kV 지중 송전선로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발표했다. 당진화력 등 서해안에서 생산된 전력을 평택시 고덕삼성산업단지(평택고덕산단)에 공급하는 송전 사업이다. 총 연장 24㎞ ... 1단계 사업을 수주했다"고 설명했다. 평택고덕산단은 국내 반도체 산업의 핵심 단지로 삼성전자가 반도체 공장을 추가 건설 중인 전력 수요지역이다. 프로젝트가 완료되면 전력 송전량은 현재 600㎿에서 2000㎿까지 확대돼, ...

    한국경제 | 2021.02.24 10:20 | 김동현

  • thumbnail
    '코로나19 사각지대'…무방비 노출된 외국인 근로자들

    ... 일부 혐오 분위기 부추겨…"감염 책임 전가 경계해야" 최근 외국인 근로자가 많은 공장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잇따라 터져 나와 방역 당국이 확산 우려로 긴장하고 있다. 외국인 ... 바람을 타고 바이러스가 퍼지면서 집단으로 감염된 것으로 방역 당국은 보고 있다. 최근 집단감염이 발생한 충남 당진 닭 가공공장에서도 확진 직원 39명 중 20명이 외국인 근로자다. 한국인 직원이 먼저 확진된 뒤 함께 식사한 직원들이 ...

    한국경제 | 2021.02.18 16:24 | YONHAP

  • thumbnail
    집단감염 귀뚜라미공장 누적 확진자 129명…가족 2차감염 확산(종합2보)

    '직원들 설 연휴 고향에' 가족·지인 27명 감염…외국인도 20여명 포함 충남 아산 귀뚜라미보일러 공장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 여진이 계속되고 있다. 641명에 이르는 직원 전수검사가 완료되면서 ... 확진자 가운데 외국인이 20여명 포함된 데서도 긴장하고 있다. 충남에서는 최근까지 천안 태국인 식품 판매점, 당진 육계 가공공장 등지에서 외국인 근로자들을 중심으로 집단감염이 발생해 한차례 홍역을 치렀다. 양승조 지사는 "지난번 ...

    한국경제 | 2021.02.17 19:39 | YONHAP

  • thumbnail
    집단감염 귀뚜라미공장 직원들 설 고향에…2차감염 확산 우려도(종합)

    ... 8명 고향서 확진 후 가족·지인 n차 감염…외국인도 24명 포함돼 집단감염이 발생한 충남 아산의 귀뚜라미보일러 공장에서 근무하는 직원들이 설 연휴 고향을 다녀오면서 가족·지인 간 2차 감염 확산이 우려되고 있다. 확진된 공장 직원 ... 방역당국은 확진자 가운데 외국인이 상당수 포함된 데서도 긴장하고 있다. 충남에서는 최근까지 천안 태국인 식품 판매점, 당진 육계 가공공장 등지에서 외국인 근로자들을 중심으로 집단감염이 발생해 한차례 홍역을 치렀다. 양승조 지사는 "지난번 ...

    한국경제 | 2021.02.17 11:59 | YONHAP

  • thumbnail
    직장-학원-장례식장 등서 새 감염…순천향대병원 관련 총 117명

    ... 77명이다. 여주시의 시리아인 친척 모임과 관련해선 2명이 추가돼 누적 확진자가 24명이 됐다. ◇ 아산 난방기공장서도 집단감염…누적 54명 비수도권에서는 충남 아산, 대구, 부산 등에서 새 집단감염이 확인됐다. 우선 충남 아산시 ... 방문자가 4명이고 확진자의 동료가 5명, 지인이 1명, 기타 분류 사례가 1명이다. 앞서 집단감염이 확인된 충남 당진시 유통업체 관련 사례에서도 6명의 확진자가 더 나와 누적 확진자는 52명까지 늘었다. 한편 어제, 어디서 감염됐는지 ...

    한국경제 | 2021.02.16 14:43 | YONHAP

  • thumbnail
    굴뚝기업 배출 먼지 잡아준 이피아이티

    ... 대기오염물질 배출 사업장의 먼지 배출 허용 기준이 ㎥당 10~70㎎에서 5~50㎎으로 33% 강화됐다. 전국 발전소와 공장마다 석탄재 등 산업용 분진을 걸러주는 집진기를 설치하고 기존 집진기의 성능을 개선하려는 수요가 급증했다. 20년간 ... 3억5000만원을 들여 여과집진기를 추가로 설치하려다 4000만원만 내고 이 필터로 해결했다. 한국전력 산하 영흥 당진 태안 하동 삼천포 강릉 등 6개 화력발전소도 이 필터 1만3000개로 발전소 내 여과집진기 필터의 30%가량을 교체했다. ...

    한국경제 | 2021.02.14 17:57 | 안대규

  • thumbnail
    발전소 제련소 시멘트공장'대기오염' 반값에 해결해준 中企

    ... 강화했다. 먼지 배출 허용 기준을 ㎥당 10~70㎎에서 5~50㎎으로 33%가량 강화한 것이다. 전국 발전소와 공장마다 석탄재 등 산업용 분진을 걸러주는 집진기를 설치하고 기존 집진기의 성능을 개선하려는 수요가 급증했다. 대기환경 ... 3억5000만원을 들여 신규 여과집진기를 설치하려다 4000만원만 들여 이 회사 필터로 교체했다. 한전 산하 영흥 당진 태안 하동 삼천포 강릉 등 6개 화력발전소에 이 필터 1만3000개가 공급되면서 발전소내 여과집진기 필터의 30%가량이 ...

    한국경제 | 2021.02.14 14:44 | 안대규

  • thumbnail
    지난해 중대재해 발생 기업 80%는 50인 미만 중소기업

    ... 은폐한 사업장은 중흥토건, 정남기업, 세크닉스, 대흥건설, 칠성건설, 우미개발 등 6곳이었다. 사고 사망자 가운데 하청 노동자 비율이 높아 '위험의 외주화'가 의심되는 사업장은 LS-니꼬동제련, 고려아연 온산제련소, 동국제강 인천공장, 현대제철 당진공장, 삼성중공업 등 5곳이었다. 박영만 노동부 산재예방보상정책국장은 "공표 대상이 된 사업장과 임원에 대해서는 향후 3년간 각종 정부 포상을 제한하는 한편, 관할 지방고용노동청 주관으로 최고경영자(CEO) 안전 ...

    한국경제 | 2021.02.10 06: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