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3,8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정의 "토건 매표행위" 민주 "공부 안한듯"…가덕도 공방 가열

    ... 추진을 놓고 공방을 벌였다. 정의당 정호진 수석대변인은 이날 국회 브리핑에서 "국회에서 선거를 앞두고 집권여당과 제1야당이 수십 년째 우려먹은 토건개발 공약을 흔들며 칼춤판을 벌이고 있다"며 "그렇게 비판하던 MB(이명박) 정부 4대강의 판박이가 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정 수석대변인은 "어제 더불어민주당 전재수 의원이 우리당 심상정 의원을 언급하며 '공부를 제대로 안 하고 말씀을 함부로 한다'고 비난했는데, 토건개발과 매표행위 최면에 빠진 우리 정치판의 현실이다. ...

    한국경제 | 2021.02.19 12:09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신규 확진자 이틀째 600명대…4차 대유행 우려

    ... 감염이 발생하는 경우 구상권 청구 등 할 수 있는 모든 수단을 강구해 달라"고 당부했다. 대규모 인구 이동이 있었던 설 연휴 영향이 본격화하기도 전에 확산세가 커지자 `4차 대유행` 전조가 아니냐는 우려가 나온다. 이재갑 한림대강남성심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설 연휴 때 가족끼리 감염 사례도 있어 원래 근거지로 왔을 때 유행 상황을 악화시킬 수 있다"며 "확진자가 1,000명, 2,000명 되는 것은 시간문제이고, 앞으로 2~3주 동안 노력에 따라 4차 유행을 ...

    한국경제TV | 2021.02.18 10:07

  • thumbnail
    [장규호의 현장] 말라붙은 금강 물에 農心 애타는데…'답정너'식 보 해체

    ... 확인됐다.” 국가물관리위원회가 한 달 전 금강·영산강 5개 보 중 ‘금강 세종보 해체·공주보 부분해체, 영산강 죽산보 해체’를 결정하면서 제시한 근거다. 2019년 환경부 4대강조사·평가위원회 등의 의견을 바탕으로 했다지만, 보 개방 후 수질 개선과 관련해 녹조 감소 외에 별다른 언급은 없었다. 멸종위기 물고기 ‘흰수마자’가 돌아오는 등 어류건강성지수가 좋아졌다는 정도만 ...

    한국경제 | 2021.02.16 17:27 | 장규호

  • thumbnail
    임신 한지혜, ♥검사 남편 위한 특급내조 `달달`

    ... "냉장고 속 남은 재료로 매생이 굴 떡국. 한 살 먹었네. 새해 복 많이 많이 받으세요"라는 글과 사진을 올렸다. 해당 사진에는 한지혜가 요리한 메생이 굴 떡국과 김치를 놓은 단촐하고도 먹음직스러운 한상차림이 담겼다. 이어 "대강 집에 있는 걸로 새해 상차림. 신랑이랑 둘이 보내는 설날"이라는 글과 함께 아침식사가 차려진 식탁을 공개했다. 여기에는 제주도 생갈치 구이, 돼지갈비, 소고기전 등 영양소를 고루 챙긴 푸짐한 한 상이 담겨 놀라움을 줬다. 한편, ...

    한국경제TV | 2021.02.13 17:53

  • thumbnail
    [심형석의 부동산정석] 정부 "집값 잡겠다"더니…집값 불쏘시개 된 GTX

    ... 20개가 훌쩍 넘습니다. 계획단계인 노선까지를 포함하면 그 수를 헤아리기조차 쉽지 않습니다. 1년에 2~3개 노선을 착공하기도 힘든데 집권 기간(5년) 동안 이렇게 많은 대규모 사업을 남발하는 것을 어떻게 받아들여야 할까요. 4대강을 비롯해 과거 정권의 토목사업을 그렇게 비난했던 정권인데 말입니다. 돈을 제대로 쓰고 있는지도 의문이지만 과거에 비해 재정 건전성을 크게 고려하지 않는 정부의 재정지출이 더 문제입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

    The pen | 2021.02.08 11:58 | 심형석

  • thumbnail
    사람 잡는 산불감시원 체력검정…충북 단양서도 60대 숨져

    2명 연이은 사망…산림청 "평가기준 완화방안 검토하겠다" 산불감시원 체력검정을 받다 지원자가 잇따라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5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지난달 26일 오후 3시 5분께 충북 단양군 대강면사무소에서 산불감시원 체력을 마친 60대 A씨가 쓰러져 병원으로 옮겨졌다. 그는 윗몸일으키기, 팔굽혀펴기, 15ℓ 물통을 들고 앉았다 일어나기 등의 체력 검정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병원 이송 당시 A씨는 의식이 있었지만 이후 수술을 받고 ...

    한국경제 | 2021.02.05 15:59 | YONHAP

  • thumbnail
    한국형 중이온가속기 '과학계의 4대강 사업'으로 전락하나

    ... 있을지 의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미 SCL1을 접고 사실상 사업 기간과 비용이 늘어났음에도 허송세월을 했는데, 사업단은 다시 기간 연장과 추가 예산 투입을 요청하고 있다"며 "이제는 더이상 은폐할 것이 아니라 '과학계의 4대강'으로 전락한 이번 사업에 대해 연구 윤리 훼손의 책임을 물어야 할 때"라고 지적했다. 최 전 연구위원은 해외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실사단을 꾸려 이미 구축된 장치에 대해서도 제대로 된 성능 검증을 할 것을 요구했다. 중이온가속기사업단에 ...

    한국경제 | 2021.02.04 07:05 | YONHAP

  • 금강·영산강 주민들 "보 해체 공익감사 청구"

    금강·영산강 지역주민들이 세종보와 죽산보 해체 결정에 대해 공익감사를 청구하기로 했다. 감사원이 이를 받아들이면 4대강 사업에 대한 다섯 번째 감사가 이뤄진다. 박승환 4대강국민연합 사무총장(변호사·초대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3일 한국경제신문과의 통화에서 “조만간 국가물관리위원회와 환경부 등을 대상으로 금강·영산강 보 처리방안에 대한 공익감사를 청구할 것”이라고 밝혔다. 4대강국민연합은 ...

    한국경제 | 2021.02.03 17:13 | 구은서

  • thumbnail
    [단독] '4대강' 다섯번째 감사?…금강 주민들 "보 해체 반대"

    금강·영산강 지역주민들이 세종보와 죽산보 해체 결정에 대한 공익감사를 청구하기로 했다. 감사원이 이를 받아들이면 4대강 사업에 대한 다섯번째 감사가 이뤄진다. 박승환 4대강국민연합 사무총장(변호사·초대 한국환경공단 이사장)는 지난 2일 한국경제신문과의 통화에서 “조만간 국가물관리위원회와 환경부 등을 대상으로 금강·영산강 보 처리방안에 대한 공익감사를 청구할 것”이라고 밝혔다. 4대강국민연합은 ...

    한국경제 | 2021.02.03 12:31 | 구은서

  • thumbnail
    도심 곳곳에 급속 충전기…"전기차 충전, 주유소보다 편해질 것"

    ...애 환경부 장관(사진)은 지난달 28일 현대자동차 전주공장을 찾았다. 취임 후 첫 현장 방문이다. 환경부 장관이 취임하자마자 산업현장부터 찾은 것은 이례적인 일이다. 문재인 정부 들어 임명된 김은경, 조명래 전 장관은 첫 행보로 4대강 현장을 찾아갔었다. 그린뉴딜, 탄소중립을 추진 중인 문재인 정부가 올해 전기·수소차 보급 확대에 사활을 걸었다는 의미로 받아들여진다. 올해 미래차 30만 대 시대 개막 1일 환경부는 2021년 업무계획을 통해 “올해 ...

    한국경제 | 2021.02.01 17:14 | 구은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