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10,7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단양 소백산에 불…"깊은 산속 현장 접근에 애로"

    30일 오후 6시 30분께 충북 단양군 대강면 용두원리 소백산 해발 800m 지점에서 불이 났다. 진화 차량 4대와 인력 80여명이 산불 진화에 투입됐다. 산림 당국 관계자는 "산불이 난 곳이 깊은 산속이다 보니 현장에 접근하는 데 애로를 겪고 있고 헬기 투입도 어려운 상황"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30 22:11 | YONHAP

  • thumbnail
    조용히 사서 묻어놔라! 4月 정말 큰돈 된다!

    ... 찾았다! 지금 손 놓고 있을때가 아닙니다! 특히 역대 중간선거가 끝난 직후, 역대 정부들이 강력 추진했던 정책 수혜주인 아가방컴퍼니(1,000%↑급등), 삼천리자전거 (2,000%↑폭발) 그리고 22조 4대강 프로젝트의 최대수혜주였던 이화공영은 무려 4000%라는 大시세 를 터트리며 큰 수익을 안겨 드렸는데요. 오늘 종목은 22조 이화공영을 7배 능가하는 140조 정책 대장주 로서, 해외 100조원대 프로젝트 수주를 독식하며 ...

    한국경제 | 2020.04.23 13:15

  • thumbnail
    조용히 사서 묻어놔라! 4月 정말 큰돈 된다!

    ... 찾았다! 지금 손 놓고 있을때가 아닙니다! 특히 역대 중간선거가 끝난 직후, 역대 정부들이 강력 추진했던 정책 수혜주인 아가방컴퍼니(1,000%↑급등), 삼천리자전거 (2,000%↑폭발), 그리고 22조 4대강 프로젝트의 최대수혜주였던 이화공영은 무려 4000%라는 大시세 를 터트리며 큰 수익을 안겨 드렸는데요. 오늘 종목은 22조 이화공영을 7배 능가하는 140조 정책 대장주 로서, 해외 100조원대 프로젝트 수주를 독식하며 ...

    한국경제 | 2020.04.22 13:15

  • 철도공단, 단양군과 철도자산개발 업무협약

    ... 도담~영천 복선전철 건설에 따른 철도 폐선부지의 활용가치 제고를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양 기관은 중앙선 도담역에서 죽령역 구간 폐선부지 및 높은 소백산맥을 철도가 한번에 오를 수 없어 원을 그리듯 위쪽으로 올라가는 또아리터널(대강터널)을 활용한 테마관광열차 및 레일바이크 운행 등 철도자산 개발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철도공단은 이번 개발 사업이 남한강 및 죽령옛길 등 주변 관광지와 연계될 경우 단양군의 체험관광 명소로 새롭게 거듭날 것으로 ...

    한국경제 | 2020.04.20 15:59 | 임호범

  • thumbnail
    도담∼죽령역 폐선부지에 테마관광열차·레일바이크 추진

    ... 도담∼영천 복선전철 건설로 발생하는 철도 폐선부지 활용 가치를 높이기 위해 충북 단양군과 업무협약을 맺었다. 두 기관은 도담역∼죽령역 구간 폐선부지와 높은 소백산맥을 열차가 한 번에 오를 수 없어 원을 그리듯 위쪽으로 올라가는 또아리터널(대강터널)을 활용해 테마 관광열차와 레일바이크 운행 등 철도자산 개발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공단은 이번 사업을 남한강과 죽령옛길 등 주변 관광지와 연계하면 단양군의 체험 관광 명소가 탄생할 것으로 기대했다. 김상균 이사장은 "철도자산과 ...

    한국경제 | 2020.04.20 13:46 | YONHAP

  • thumbnail
    단양군·철도시설공단, 중앙선 폐철도 관광 자원화 추진 협약

    ... 단양군은 지난해 단양을 방문한 연간 관광객이 1천만명을 돌파한 가운데 중앙선 폐철도를 개발하면 만천하 스카이워크, 단양강 잔도 등과 시너지효과를 내는 새로운 관광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단양 지역에서 상대적으로 낙후한 대강·단성면 권역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을 줄 것으로 내다봤다. 류한우 단양군수는 "단양군은 새로운 체류형 관광 명소를 만들고, 철도시설공단은 유휴자원을 활용해 수익성을 올리는 상생의 협업모델이 될 것"이라며 "이번 ...

    한국경제 | 2020.04.20 10:01 | YONHAP

  • thumbnail
    [천자 칼럼] 심마니는 '얼치기'를 뽑지 않는다

    ... 얼치기는 사전적 의미로 이것도 저것도 아닌 중간치, 이것저것이 조금씩 섞인 것을 일컫는다. 똑똑하지 못해 탐탁잖은 사람도 얼치기다. 사람 됨됨이가 변변치 못해 덜 된 행동을 하는 ‘얼간이’, 겨울에 땅을 대강 갈아엎어 심은 ‘얼갈이’ 역시 비슷한 말이다. 전통 심마니들은 얼치기를 ‘잡마니’라고도 부른다. 얼치기와 잡마니가 나대는 세상은 어지럽다. 눈 밝은 어인마니들은 ‘진’과 ...

    한국경제 | 2020.04.14 17:43 | 고두현

  • thumbnail
    "코로나19에 병원 안가는 만성질환자들…임의로 약 끊으면 안돼"

    ... 경고한다. 먹던 약이 떨어져 약 복용을 중단하면 평소 증상이 더욱 악화할 수 있기 때문이다. 특히 만성호흡기질환 환자들은 의사의 지시 없이 약 복용을 중단하거나 횟수를 줄이면 호흡곤란 등 위험한 상황에 처할 수 있다. 심윤수 한림대강남성심병원 호흡기내과 교수는 "코로나19가 금방 종료될 줄 알고 병원 방문을 잠시 미뤘다가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뒤늦게 병원을 찾는 환자들이 있다"며 "만성폐쇄성폐질환 환자가 의사의 지시 없이 약 복용을 중단하거나 복용 횟수를 감량하면 ...

    한국경제 | 2020.04.14 11:03 | YONHAP

  • thumbnail
    길어진 코로나19…병원 가기 불안한데 아파도 참아야 할까

    ... 중단할 경우 평소 증상이 더욱 악화될 수 있어 평소 치료를 꾸준히 이어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특히 만성호흡기질환 환자들은 의사의 지시 없이 약 복용을 중단하거나 횟수를 줄이면 위험한 상황에 당면할 수 있다. 심윤수 한림대강남성심병원 호흡기내과 교수는 “코로나19가 금방 종료될 줄 알고 병원 방문을 잠시 미뤘다가 사태가 장기화 되면서 뒤늦게 병원을 찾는 환자들이 있다”면서 “만성폐쇄성폐질환 환자가 의사의 지시 없이 약 ...

    한국경제 | 2020.04.14 09:55 | 이미나

  • thumbnail
    코로나19로 60·80대 경북 확진자 2명 사망

    ... 코로나19 경북지역 사망자는 54명으로 늘었다. 12일 경북도에 따르면 경산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A(61)씨가 지난 11일 오후 6시 5분께 숨졌다. 그는 설사, 가래 등 증상으로 검사한 결과 지난 2월 25일 확진돼 한림대강남성심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아왔다. 기저질환으로 만성신부전증을 앓았다. 또 구미가 주소인 B(88·여)씨가 11일 오후 8시 11분께 김천의료원에서 사망했다. 지난 6일 확진 판정을 받고 김천의료원에서 치료를 받아왔으며 ...

    한국경제 | 2020.04.12 15:1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