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문화예술계 '코로나 쇼크'…공연·전시 줄줄이 취소

    ...공연장을 찾는 관객이 급감하는 등 문화계의 피해가 커지고 있다. 23일 문화예술계에 따르면 지난 9일 개막한 대관령겨울음악제의 남은 공연이 모두 취소됐다. 이날 강릉아트센터에서 열릴 예정이던 ‘피스풀 뉴스’와 24~25일 평창 알펜시아 콘서트홀에서 예정된 ‘겨울나그네’ 공연이 무산됐다. 이 음악제는 25일까지 진행할 예정이었다. 오는 27일부터 부산 파크하얏트부산에서 열 예정이던 아시아호텔아트페어(AHAF) 부산 ...

    한국경제 | 2020.02.23 17:21 | 유재혁

  • thumbnail
    '평화 불씨 살리자'…강원도, 평창올림픽 유산 사업 박차

    ... 알펜시아리조트에서 '2020 평창평화포럼'을 한다. 2회째를 맞은 포럼은 스포츠와 지속 가능한 발전에 참여하는 평화·국제협력 분야 세계 지도자, 석학, 전문가, 시민사회 등을 중심으로 열린다. 평창올림픽의 평화 유산을 지속해서 계승하고, ... 바탕으로 DMZ를 유네스코 세계유산 잠정목록에 올리고, 심의 절차를 지속해서 추진해나갈 계획이다. 도는 3대 국제예술행사를 통한 평화유산 확산에도 주력한다. 대관령겨울음악제(2월)와 평창대관령음악제(7월), 강원국제예술제, 평창국제평화영화제 ...

    한국경제 | 2020.02.04 11:27 | YONHAP

  • thumbnail
    김선욱·임동혁의 베토벤 '성찬'…손열음, 5월 슈만의 매력 선사

    ... 콘서트홀에서 2년 만에 독주회를 한다. 프로그램은 베토벤 탄생 250주년을 맞아 베토벤으로 짰다. 2006년 리즈 국제 콩쿠르에서 열여덟 살에 브람스 피아노 협주곡 1번으로 최연소 우승을 한 김선욱은 이후 베토벤과 브람스 등 독일 레퍼토리에 ... 30번은 김선욱의 프로그램과 겹친다. 두 연주자의 치열한 베토벤 해석을 비교해 듣는 재미도 느낄 수 있다. 평창대관령음악제 예술감독으로도 활약 중인 손열음은 2016년 이후 4년 만에 5월 13일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독주회를 연다. ...

    한국경제 | 2020.01.20 13:35 | 윤정현

  • thumbnail
    "베토벤 트리오 본·쥘 아팝·오조네…아티스트가 하나의 장르가 된 공연"

    ... 장르의 혼합에서 찾았어요. 지난해 살짝 맛봤다면 올해는 더 집중적으로 보여줄 계획입니다.” 손열음 평창대관령음악제 예술감독(34·사진)은 13일 서울 광화문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2020 대관령... 번째 예술감독으로 취임했다. 독일에 머물며 국내외 연주 일정과 병행하면서도 세심한 준비로 여름과 겨울 두 차례의 대관령음악제를 성공적으로 이끌고 있다. ‘2020 대관령국제음악제’는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개최 ...

    한국경제 | 2020.01.13 14:40 | 윤정현

  • thumbnail
    스베틀린 루세브가 연주하는 블라디게로프의 '바이올린 협주곡 1번'

    [연예팀] 'TV예술무대'가 스베틀린 루세브의 연주를 안방극장에 소개한다. 지난 두 달간 2019 평창대관령음악제(예술감독: 손열음)의 메인콘서트들이 MBC 'TV예술무대'에서 전파를 탔다. 이번 방송을 끝으로 대단원의 막을 ... 불가리아 출신의 바이올리니스트 스베틀린 루세브는 인디애나폴리스, 롱티보, 멜버른 콩쿠르 등에 입상하였고, 센다이 국제 음악 콩쿠르에서 우승, 특별 관객상, 바흐 협주곡 최고해석상을 받은 실력파 연주자이다. 이후 독주자로서 활약하며 ...

    bntnews | 2019.10.26 11:21

  • thumbnail
    정경화, 브람스 바이올린 소나타 전곡 무대

    ... 이후 다시 브람스 바이올린 소나타 전곡을 공연한다. 지난 7월 예술의전당 독주회로 한국을 찾았던 케너는 정경화와의 무대를 위해 두 달 만에 다시 내한한다. 케너는 1990년 쇼팽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1위 없는 2위와 폴로네즈상을 받고 같은 해 차이코프스키 국제 콩쿠르에서 3위를 차지하며 이름을 알렸다. 정경화와 케너의 인연은 2011년 대관령국제음악제(현 평창대관령음악제) 당시로 거슬러 올라간다. 첫 만남이었지만 호흡이 잘 맞았고 이후 9년째 ...

    한국경제 | 2019.08.25 17:31 | 윤정현

  • thumbnail
    초가을 '바이올린 여제' 정경화가 들려줄 선율

    ... 이번 공연은 포스터부터 독특하다. 두 사람은 연주용 드레스나 턱시도가 아닌 편안한 차림으로 마주 앉아 고요히 서로를 응시한다. 화려한 겉치레가 아닌 진심을 들려주겠다는 다짐을 표현한 듯하다. 두 사람의 인연은 2011년 대관령국제음악제(현 평창대관령음악제) 때로 거슬러 올라간다. 첫 만남이었지만 놀랍게도 호흡이 잘 맞았다. 이후 정경화는 케너를 '영혼의 동반자', '하늘이 내린 선물'이라고 부르며 9년째 듀오 파트너로 함께했다. 연주회 주제인 브람스 바이올린 ...

    한국경제 | 2019.08.20 15:23 | YONHAP

  • thumbnail
    [#꿀잼여행] 강원권: 평화 메시지 영화·클래식 선율 흐르는 평창으로

    ... 16일부터 20일까지 동계올림픽의 도시 평창과 강릉에서 열린다. 영화제 주제는 평화, 공존, 번영이다. 부문 경쟁 국제영화제로 '선을 넘어 하나로, 힘을 모아 평화로'를 슬로건으로 내세웠다. 평창동계올림픽 성공개최에서 비롯된 평화에 ... 더블베이스, 플루트, 클라리넷 등 악기를 들었다. 클래식 꿈나무들은 문화 소외 지역 주민들을 위한 음악회를 열고 대관령국제음악제에 참가하는 등 매년 10회 정도 연주 활동을 펼쳤다. 계촌초교에서 시작된 클래식 바람은 계촌중학교까지 이어져 중학생들도 ...

    한국경제 | 2019.08.16 11:00 | YONHAP

  • thumbnail
    한일갈등 문화교류 영향 촉각 "아직은 정치·문화 별개로"

    ... 내 한류 열풍에 찬물을 끼얹을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지난 3일 일본 정부와 극우 보수단체의 압력으로 일본 국제예술제 아이치 트리엔날레에서 '평화의 소녀상'이 포함된 기획전이 사흘 만에 중단되면서 이 같은 우려가 현실화하는 듯 ... 예정돼 있는데 주최 측은 만일의 사태를 대비한다. 지난달 말 일본 출신 더블 베이시스트 미치노리 분야가 연주한 평창대관령음악제 개막공연 때도 주최 측은 긴장감을 드러냈으나 공연은 무사히 마쳤다. 뮤지컬계에선 확산하는 반일 정서에 편승해 ...

    한국경제 | 2019.08.05 14:00 | YONHAP

  • thumbnail
    미강산업개발, 강원도에서 휴양형 아파트 '평창 부강' 분양

    ... 고급레인지 후드, 전기쿡탑 등 다양한 옵션이 설치될 예정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주변에 휴양 시설이 많다. 호텔 및 스키장 등이 있는 휘닉스파크가 5분 거리에 있다. 용평스키장, 알파인스키장 등도 멀지 않다. 오대산, 대관령, 동해 등도 가까워 여가를 즐기기 좋다. 주변에선 대관령 눈꽃축제, 오대산 산나물축제, 대관령 국제음악제, 평창 백일홍 축제, 평창 송어축제 등 다양한 문화행사가 매년 열린다. 단지가 들어서는 평창군 일대는 열대야가 없는 지역으로 ...

    한국경제 | 2019.08.02 14:44 | 민경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