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세계적 음악가 '鄭트리오' 키운 모친 별세

    ... 노력했고,공로를 인정받아 새싹회 어머니상(1971년),대한민국 국민훈장 석류장(1990년),자랑스런 이화인상(1995년) 등을 받았다. 유족으로는 아들 정명훈(서울시립교향악단 예술감독),명근(CMI 대표),명규 씨(재미의사),딸 명화(대관령국제음악제 예술감독),경화 씨(미국 줄리아드음악학교 교수),사위 구삼열 씨(서울관광마케팅주식회사 대표)가 있다. 발인은 18일 오전 11시.미국 뉴욕의 가족묘에 안장될 예정이다. (02)2258-5951 김보라 기자 destinybr@...

    한국경제 | 2011.05.16 00:00 | 김보라

  • [IOC실사] 평창 주민들 "세번째는 환희의 눈물로"

    실사기간 1만여명 주민 다양한 유치기원 행사 참여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조사평가위원회가 15일 평창 알펜시아에서 자체회의를 시작으로 실사에 나서면서 강원도민의 2018년 동계올림픽 유치 지지 열기가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 문화예술계도 나서 현지실사에 맞춰 클래식과 시민합창 등 문화예술 공연이 다채롭게 펼쳐진다. 첼로의 거장 정명화 대관령국제음악제 예술감독과 피아니스트 세르게이 바바얀 등이 참여하는 화이트 페스티벌은 이미 지난 12일 개막했으며 오는 19일까지 ...

    연합뉴스 | 2011.02.15 00:00

  • thumbnail
    "베토벤 '소나타 24번' … 도전하고 싶은 곡 선정했죠"

    ... 하마마쓰콩쿠르에서 최연소로 우승한 뒤 연주회를 잇달아 열었고 레퍼토리도 다양하게 바꿨다. 지난해 두 차례 일본 독주회를 포함해 미국 러시아 폴란드 등 해외공연에다 국내에서는 루체른 페스티벌 스트링스,서울시립교향악단 협연,서울스프링실내악축제와 대관령국제음악제 연주로 눈코 뜰 새 없었다. 리스트와 라벨 멘델스존 슈만 베토벤 무소르그스키 등의 작품을 연주하며 매번 '음악 영토'도 넓혔다. "아직 배우는 과정이기 때문에 레퍼토리를 넓히고 싶은 욕심이 커요. 최근에는 고전주의 음악에 관심이 많습니다. ...

    한국경제 | 2011.01.04 00:00 | 김주완

  • thumbnail
    '피아노 신동' 조성진이 들려주는 리스트의 '저주'

    ... 매스컴의 관심에 대해 이렇게 말했다. 나이답지 않게 대답은 명료하고 목소리는 또렷했다. 그는 지난해 일본 하마마쓰 국제 콩쿠르에서 최연소로 우승을 차지한 차세대 아티스트.2008년 쇼팽 주니어 콩쿠르에서 최연소 1위로 주목받은 그는 ... 느끼죠." 지난 3월 · 7월 일본,4월 러시아,8월 폴란드 공연을 포함해 국내에서도 5월 서울스프링페스티벌,8월 대관령국제음악제 등 끊임없이 연주회를 가졌고 다음 달 7일 서울시립교향악단과 'G20 기념 음악회',12월 미국 뉴욕 카네기홀에서 ...

    한국경제 | 2010.10.18 00:00 | 김주완

  • [뉴스카페] 삼성·금호가 명품 악기 임대 메세나 펼치는 까닭은…

    8월 초 막을 내린 대관령국제음악제에서 실내악 앙상블 세종솔로이스츠와 바이올리니스트 강주미씨가 협연한 아르보 페르트의 '형제들' 연주회는 유독 고색창연했다. 세종솔로이스츠 멤버 첸시와 강씨는 각각 1725년산 과르네리 델 제수 바이올린과 1774년산 J B 과다니니 바이올린으로 화음을 맞췄다. 그런데 두 악기 모두 자신의 것이 아니다. 첸시의 악기는 삼성문화재단이,강씨의 악기는 금호아시아나문화재단이 빌려줬다. 삼성과 금호는 국내에서 악기 지원으로 ...

    한국경제 | 2010.08.31 00:00 | 김주완

  • thumbnail
    [현장 리뷰] '창조와 재창조'의 절묘한 和音…대관령이 숨을 멈췄다

    ... 대관령국제음악제는 7년 전 그렇게 창조됐고,올해 재창조됐다. 그래서 일곱 번째 대관령국제음악제의 주제는 'create & recreate(창조와 재창조)'다. 6회 때까지 평창 용평리조트에서 펼쳐졌던 대관령국제음악제는 올해 '창조와 재창조'를 주제로 대관령에 새롭게 조성된 '알펜시아 리조트'에서 개막됐다. 지난달 23일부터 20여일간 뮤직스쿨을 중심으로 이어지는 음악제는 전용 연주홀인 알펜시아 콘서트홀에서 지난달 29일 오프닝 콘서트로 재창조됐다. 그것은 ...

    한국경제 | 2010.08.01 00:00 | 김주완

  • 차기 예술감독 정명화 교수‥ "동생 경화와 의논해 음악가 폭넓게 섭외"

    대관령국제음악제의 차기 예술감독으로 내정된 첼리스트 정명화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는 "지금까지의 기조를 유지하면서 좀 더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관람객들에게 새로운 즐거움을 줄 계획"이라고 말했다. 강효 줄리아드 음악원 및 예일대 교수의 후임으로 동생인 바이올리니스트 정경화 줄리아드 음악원 교수와 함께 내년부터 대관령음악제 예술감독을 맡는 그는 지난달 31일 기자 간담회를 열고 "첫회부터 연주자로 참여해왔는데 대관령음악제는 그때부터 아티스트 섭외 ...

    한국경제 | 2010.08.01 00:00 | 고두현

  • thumbnail
    대관령국제음악제 '알펜시아 콘서트홀' 공개

    ... 일반인들에게 공개됐다. 2008년 6월8일 착공해 2년간의 공사기간을 거친 알펜시아 리조트 콘서트홀은 강원도 대관령 해발 700m고지에 위치해 630석 규모의 클래식 전용홀. 세계적인 음악제, 대관령국제음악제 개최와 대중문화예술의 ... 핸디캡을 벗어나 제대로 된 공간에서 좋은 음악을 청중과 함께 나눌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전했다. 한편 제7회 대관령국제음악제음악제 하이라이트 프로그램인 '저명연주가 시리즈'로 7월29일부터 8월13일까지 알펜시아 콘서트홀에서 개최될 예정. ...

    bntnews | 2010.07.31 00:00

  • thumbnail
    대관령국제음악제 예술감독에 정명화·정경화

    대관령국제음악제 새 예술감독에 정명화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와 정경화 미국 줄리아드 음대 교수가 선정됐다. 대관령음악제를 주최하는 강원도는 2004년부터 예술감독을 맡아온 강효 줄리아드 음대 교수의 후임으로 정명화,정경화 교수를 ... 사임한다"며 "정명화,정경화 교수의 리더십 아래 더욱 활기찬 음악제로 성장해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지금까지 대관령음악제에 여섯 번이나 참가한 정명화 교수는 "국제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대관령음악제의 예술감독을 맡게 돼 '기분 좋은 ...

    한국경제 | 2010.07.25 00:00 | 김주완

  • thumbnail
    [파워 인터뷰] 강효 줄리아드음대 교수 "대관령 700m고지에서 듣는 브람스의 선율…황홀하죠"

    ... 인생이나 예술은 서로 영향을 주고 받으며 새로운 의미를 재탄생시키는 과정이 아닌가 싶어요. " 23일 개막한 대관령 국제음악제의 예술감독이자 바이올리니스트인 강효 줄리아드 음대 교수(65).그는 이처럼 예술작품이 서로의 경계를 넘나들며 ... 1300석짜리 공연장이 새로 완공됩니다. 사실 짧은 시간에 이 정도까지 왔다는 게 참 대단하다고 생각해요. " 그가 대관령 음악제와 인연을 맺은 것은 2000년대 초반.이미 1970년대 중반부터 미국의 세계적인 실내악 축제 '아스펜 음악제'에서 ...

    한국경제 | 2010.07.23 00:00 | 고두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