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1-126 / 1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리처드 용재 오닐, 내년 국내무대 본격 데뷔

    ... 기울일 것"이라며 "이 프로젝트가 성과가 있으면 제2, 제3의 음악가를 계속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뉴욕 줄리아드 음대를 나와 현재 미국 링컨센터의 체임버 뮤직 소사이어티ll,세종 솔로이스츠 단원으로 활동중인 오닐은 지난 7-8월 대관령국제음악제, 호암아트홀 첫 독주회에서 기대 이상의 실력을 선보이며 호평받은 바 있다. 미국 입양아인 어머니 이복순씨, 미국인 조부모와 함께 살아온 이야기가 방송을통해 소개돼 많은 감동을 안겨주기도 했다. (서울=연합뉴스) 이윤영 기자 ...

    연합뉴스 | 2004.10.12 00:00

  • 제1회 대관령국제음악제 내달 24일 개막

    '한국의 아스펜 음악제'를 꿈꾸는 제1회 대관령국제음악제(예술감독 강효 줄리아드 음대 교수)가 다음달 24일 강원도 용평 리조트에서 개막한다. '자연의 영감'이라는 주제로 8월 8일까지 16일간 열리는 이번 행사에서는 세계적인 교수진들이 참여하는 마스터 클래스와 세미나, 강의, 연주회 등 45건의 다양한음악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국제음악제라는 이름에 걸맞게 우리 나라를 포함한 미국, 독일, 이탈리아, 프랑스, 오스트리아, 일본, 중국 등 총 15개국에서 183명의 ...

    연합뉴스 | 2004.06.16 00:00

  • 강원 1.4분기 관광객 1.8% 증가

    ... 증가 요인으로 작용했다. 도는 앞으로 2004 강원방문의 해 중점 홍보 효과로 인한 관광분위기 회복 및 3대 국제이벤트인 강릉국제민속제(6.11~6.27), 대관령국제음악제(7.24~8.8), 국제타투(10.8~10.13)를 중심으로한 ... 2004 강원방문의 해 홍보에 전력하면서일본을 중심으로 겨울연가 상품 마케팅을 추진하고 중국과 일본, 대만을 대상으로양양국제공항 정기성 전세기 유치에 주력할 계획이다. (춘천=연합뉴스) 임보연 기자 limbo@yna.co.kr

    연합뉴스 | 2004.05.10 00:00

  • 대관령 국제음악제 특수층 겨냥 빈축

    강원도가 평창을 국제 음악도시로 조성하기 위해 추진중인 대관령 국제음악제가 일부 특수층만을 겨냥했다는 지적이 제기돼 빈축을 사고 있다. 31일 도에 따르면 오는 7월24일부터 8월8일까지 평창에서 열리는 대관령 국제음악제 기간에 ... 당시 일부 위원들은 대관령국제음악제가 외국유명 음악인들의 값비싼 레슨 위주로 진행되는 등 강원도의 색채를 담은 국제행사로 발전하는데 한계가 있다고 지적했다. 또 일반적인 국제행사는 프로그램을 추진위에서 결정하는 것이 통례지만 대관령국제음악제는 ...

    연합뉴스 | 2004.03.31 00:00

  • 국제 음악 페스티벌 잇따라 창설

    최근들어 국내 각 지역에서 해외 유명 뮤직 페스티벌을 모델로 한 국제 음악제들이 잇따라 생겨나고 있다. 음악계에 따르면 지난 3월 25일부터 4월 2일까지 열렸던 통영국제음악제에 이어올 여름에는 제주도 국제 음악 페스티벌이, 내년 여름에는 강원도 평창에서 대관령 국제 음악제가 각각 새로 창설될 예정이다. 지난해부터 시작된 통영국제음악제는 일단 해외 음악계에서 더욱 유명한 '윤이상'이라는 네임 밸류를 바탕으로 올해의 경우 주빈 메타 지휘의 빈 필하모닉 ...

    연합뉴스 | 2003.06.10 00:00

  • 평창서 '대관령 국제 음악제' 열린다

    2010년 동계 올림픽 개최 후보지인 강원도 평창이 국제적인 음악 도시로도 주목받게 될 전망이다. 강원도가 동계 올림픽 유치를 위한 홍보계획의 일환으로 내년 여름부터 평창 용평리조트 일대에서 국제적인 음악 페스티벌을 열기로 한 것. '대관령 국제 음악제'로 이름이 붙여진 이 행사는 내년 첫회를 시작으로 매년 6-8월중 약 열흘간 열리게 되며 특히 미국 뉴욕 줄리아드 음대 강효 교수가 이끌고있는 세계적인 실내악단 세종솔로이스츠가 상주 실내악단으로 ...

    연합뉴스 | 2003.06.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