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1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예전엔 관객 실망시킬까봐 노심초사…60대 중반 되니 바이올린 연주 자유로워져"

    ... 바이올리니스트 정경화 씨(65·사진)가 내달 8일 서울 서초동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청중과 만난다. 2005년 9월 손가락 부상으로 바이올린을 전혀 잡지도 못했던 그는 2011년 8월 언니인 첼리스트 정명화 씨와 공동 음악감독을 맡고 있는 대관령국제음악제 무대에서 '여제(女帝)'의 귀환을 알렸다. 이후 자선음악회 위주로 공연한 정씨는 지난 6월 일본 4개 도시 투어로 본격적인 연주 활동을 재개했다. 그는 오는 18일부터는 베이징, 선전, 광저우, 마카오, 가오슝, 타이베이, 홍콩 ...

    한국경제 | 2013.10.07 17:40 | 이승우

  • thumbnail
    김희근 벽산엔지니어링 회장 - 첼리스트 정명화 "한국 클래식 성장은 어머니의 힘…이젠 기업이 적극 도와야"

    ... 국가브랜드위원장)과 제 형님(김희용 동양물산기업 회장)이 경기고 동기여서 평소에도 이야기를 많이 들었습니다. 정명화 교수 =대관령국제 대관령국제음악제를 통해 더 가까워졌지요. 이 음악제는 김 회장님이 주도적으로 만든 앙상블인 세종솔로이스츠와 ... 영화가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것처럼 한국 연주자들이 세계에서 얼마나 많이 활약하고 있습니까. 한국에 세계적인 음악제가 생기면 해외 유명 연주자들이 자발적으로 한국을 찾을 수 있습니다. 가령 이번 대관령국제음악제에서 세계적 첼리스트 ...

    한국경제 | 2013.09.29 18:51 | 이승우

  • thumbnail
    [CELEBRITY] 대관령 700 고지, 거장의 선율이 울려 퍼지다

    8월의 대관령은 전 세계 클래식 마니아들로 북적인다. 해발 700m, 대자연의 품속에서 펼쳐지는 유명 아티스트들의 연주를 감상하기 위해서다. 7월 14일부터 8월 6일까지 강원도 대관령 일대에서는 제10회 대관령 국제음악제(이하 ... 드넓은 초원을 배경으로 한 국제음악제가 열렸다. 클래식 음악의 불모지였던 한국, 생소한 어느 시골 마을에서 열린 이 음악제에는 겨우 34명의 아티스트들이 참석했다. 당시 총 1만676명이 관람했는데, 그중 972명이 외국인이었다. 그로부터 ...

    한국경제 | 2013.08.23 14:54

  • thumbnail
    [CONTRIBUTORS] 홍보대행사 커뮤니크 본부장 이미나 外

    홍보대행사 커뮤니크 본부장 이미나 그녀는 “반드시 성사시키겠다”고 했지만 이미 마음을 비운 터였다. 대관령 국제음악제를 두 달 여 앞둔 시점부터 정명화, 정경화 총 예술감독 인터뷰를 위해 치열한 섭외전에 들어갔으나 번번히 실패. 이번 달 역시 포기하는 심정으로 음악제 홍보 담당 커뮤니크 이미나 본부장에게 전화를 걸었다. 수화기 너머로 전해져 오는 카랑카랑한 목소리. “선생님들 인터뷰 하신답니다. 기자간담회 때 오셔서 인사 나누고 그 이후에 인터뷰 ...

    한국경제 | 2013.08.21 09:41

  • thumbnail
    [CELEBRITY] 대관령 700 고지, 거장의 선율이 울려 퍼지다

    8월의 대관령은 전 세계 클래식 마니아들로 북적인다. 해발 700m, 대자연의 품속에서 펼쳐지는 유명 아티스트들의 연주를 감상하기 위해서다. 7월 14일부터 8월 6일까지 강원도 대관령 일대에서는 제10회 대관령 국제음악제(이하 ... 드넓은 초원을 배경으로 한 국제음악제가 열렸다. 클래식 음악의 불모지였던 한국, 생소한 어느 시골 마을에서 열린 이 음악제에는 겨우 34명의 아티스트들이 참석했다. 당시 총 1만676명이 관람했는데, 그중 972명이 외국인이었다. 그로부터 ...

    Money | 2013.08.19 10:05

  • thumbnail
    [CONTRIBUTORS] 홍보대행사 커뮤니크 본부장 이미나 外

    홍보대행사 커뮤니크 본부장 이미나 그녀는 “반드시 성사시키겠다”고 했지만 이미 마음을 비운 터였다. 대관령 국제음악제를 두 달 여 앞둔 시점부터 정명화, 정경화 총 예술감독 인터뷰를 위해 치열한 섭외전에 들어갔으나 번번히 실패. 이번 달 역시 포기하는 심정으로 음악제 홍보 담당 커뮤니크 이미나 본부장에게 전화를 걸었다. 수화기 너머로 전해져 오는 카랑카랑한 목소리. “선생님들 인터뷰 하신답니다. 기자간담회 때 오셔서 인사 나누고 그 이후에 인터뷰 ...

    Money | 2013.08.19 10:05

  • thumbnail
    대관령에 물든 빛과 선율의 '아름다운 포옹'

    ... 화가 도성욱 씨(43)도 빛과 어둠을 소재로 한 풍경을 통해 관람객에게 무언가 생각하고 상상하게 만든다. 제10회 대관령국제음악제에 맞춰 강원 평창군 알펜시아리조트 음악홀에서 특별전을 열고 있는 도씨는 “눈에 보이는 숲, 물결, 건물 등 주변에서 ... 숲의 모습이 드러나고 반대로 빛은 반짝이는 숲의 도움으로 비로소 작품 속에서 존재감을 드러내거든요.” 도씨는 “음악제 기간 음악과 미술의 만남을 통해 관람객들이 더욱 풍성한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는 시간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13.07.29 17:08 | 김경갑

  • thumbnail
    대관령의 밤, 오로라 선율에 물든다

    올해로 10주년을 맞은 국내 최대 클래식 음악 축제인 '대관령국제음악제'가 내달 14일부터 8월6일까지 강원 평창군 알펜시아리조트와 용평리조트 등 강원도 전역에서 열린다. 대관령국제음악제 공동 예술감독인 세계적 바이올리니스트 ... 기자간담회에서 “올해에는 총 23회의 '저명 연주가 시리즈'와 음악학교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올해 음악제의 주제는 '노던 라이츠(Northern Lights)-오로라의 노래'다. 스웨덴 노르웨이 핀란드 덴마크 아이슬란드 ...

    한국경제 | 2013.06.26 17:30 | 이승우

  • thumbnail
    "45억원짜리 바이올린으로 바흐 이어 베토벤 음반 도전"

    ... 할 수 있는 용감한 도전”이라며 “나이가 더 들어 꼭 다시 해보고 싶다”고 했다. 2003년 레오폴트 모차르트 국제 바이올린 콩쿠르 우승, 2006년 3대 바이올린 콩쿠르로 꼽히는 하노버 바이올린 콩쿠르 정상 등 화려한 경력에 성격도 ... 악기는 화려하고 명랑해요. 고음에서 정말 반짝반짝 빛나죠.” 그는 올해만 네 번째 한국을 찾았고, 내년 여름에는 대관령국제음악제에 참가한다. “2~3년 전만 해도 외할머니와 친척들을 만나는 기쁨으로 한국에 왔지만 문화와 사고방식이 달라 조금 ...

    한국경제 | 2012.12.19 00:00 | 김보라

  • thumbnail
    "자유롭지만 애절…탱고에도 恨 서려있죠"

    ... 흘러나와요. 낭만적이지만 애수가 담겨 있고, 자유롭지만 애절함이 묻어나는 음악이 바로 '땅고(탱고)'예요.” 지난 3일 대관령국제음악제 마스터클래스가 열리고 있는 강원도 평창 알펜시아 컨벤션홀. 스페인과 아르헨티나에서 더 유명한 클래식 기타리스트 장대건 ... 유명하다. 13세 때 처음 기타를 잡았고, 17세 때 홀로 스페인 유학길에 올랐다. 1997년 스페인 마리아 카날스 국제 콩쿠르 기타 부문에서 3위로 입상했고, 이후 10년간 20여개의 국제 콩쿠르에서 수상하면서 이름을 알렸다. 리세오 ...

    한국경제 | 2012.08.07 00:00 | 김보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