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1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피아노 신동' 조성진이 들려주는 리스트의 '저주'

    ... 매스컴의 관심에 대해 이렇게 말했다. 나이답지 않게 대답은 명료하고 목소리는 또렷했다. 그는 지난해 일본 하마마쓰 국제 콩쿠르에서 최연소로 우승을 차지한 차세대 아티스트.2008년 쇼팽 주니어 콩쿠르에서 최연소 1위로 주목받은 그는 ... 느끼죠." 지난 3월 · 7월 일본,4월 러시아,8월 폴란드 공연을 포함해 국내에서도 5월 서울스프링페스티벌,8월 대관령국제음악제 등 끊임없이 연주회를 가졌고 다음 달 7일 서울시립교향악단과 'G20 기념 음악회',12월 미국 뉴욕 카네기홀에서 ...

    한국경제 | 2010.10.18 00:00 | 김주완

  • [뉴스카페] 삼성·금호가 명품 악기 임대 메세나 펼치는 까닭은…

    8월 초 막을 내린 대관령국제음악제에서 실내악 앙상블 세종솔로이스츠와 바이올리니스트 강주미씨가 협연한 아르보 페르트의 '형제들' 연주회는 유독 고색창연했다. 세종솔로이스츠 멤버 첸시와 강씨는 각각 1725년산 과르네리 델 제수 바이올린과 1774년산 J B 과다니니 바이올린으로 화음을 맞췄다. 그런데 두 악기 모두 자신의 것이 아니다. 첸시의 악기는 삼성문화재단이,강씨의 악기는 금호아시아나문화재단이 빌려줬다. 삼성과 금호는 국내에서 악기 지원으로 ...

    한국경제 | 2010.08.31 00:00 | 김주완

  • thumbnail
    [현장 리뷰] '창조와 재창조'의 절묘한 和音…대관령이 숨을 멈췄다

    ... 대관령국제음악제는 7년 전 그렇게 창조됐고,올해 재창조됐다. 그래서 일곱 번째 대관령국제음악제의 주제는 'create & recreate(창조와 재창조)'다. 6회 때까지 평창 용평리조트에서 펼쳐졌던 대관령국제음악제는 올해 '창조와 재창조'를 주제로 대관령에 새롭게 조성된 '알펜시아 리조트'에서 개막됐다. 지난달 23일부터 20여일간 뮤직스쿨을 중심으로 이어지는 음악제는 전용 연주홀인 알펜시아 콘서트홀에서 지난달 29일 오프닝 콘서트로 재창조됐다. 그것은 ...

    한국경제 | 2010.08.01 00:00 | 김주완

  • 차기 예술감독 정명화 교수‥ "동생 경화와 의논해 음악가 폭넓게 섭외"

    대관령국제음악제의 차기 예술감독으로 내정된 첼리스트 정명화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는 "지금까지의 기조를 유지하면서 좀 더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관람객들에게 새로운 즐거움을 줄 계획"이라고 말했다. 강효 줄리아드 음악원 및 예일대 교수의 후임으로 동생인 바이올리니스트 정경화 줄리아드 음악원 교수와 함께 내년부터 대관령음악제 예술감독을 맡는 그는 지난달 31일 기자 간담회를 열고 "첫회부터 연주자로 참여해왔는데 대관령음악제는 그때부터 아티스트 섭외 ...

    한국경제 | 2010.08.01 00:00 | 고두현

  • thumbnail
    대관령국제음악제 '알펜시아 콘서트홀' 공개

    ... 일반인들에게 공개됐다. 2008년 6월8일 착공해 2년간의 공사기간을 거친 알펜시아 리조트 콘서트홀은 강원도 대관령 해발 700m고지에 위치해 630석 규모의 클래식 전용홀. 세계적인 음악제, 대관령국제음악제 개최와 대중문화예술의 ... 핸디캡을 벗어나 제대로 된 공간에서 좋은 음악을 청중과 함께 나눌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전했다. 한편 제7회 대관령국제음악제음악제 하이라이트 프로그램인 '저명연주가 시리즈'로 7월29일부터 8월13일까지 알펜시아 콘서트홀에서 개최될 예정. ...

    bntnews | 2010.07.31 00:00

  • thumbnail
    대관령국제음악제 예술감독에 정명화·정경화

    대관령국제음악제 새 예술감독에 정명화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와 정경화 미국 줄리아드 음대 교수가 선정됐다. 대관령음악제를 주최하는 강원도는 2004년부터 예술감독을 맡아온 강효 줄리아드 음대 교수의 후임으로 정명화,정경화 교수를 ... 사임한다"며 "정명화,정경화 교수의 리더십 아래 더욱 활기찬 음악제로 성장해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지금까지 대관령음악제에 여섯 번이나 참가한 정명화 교수는 "국제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대관령음악제의 예술감독을 맡게 돼 '기분 좋은 ...

    한국경제 | 2010.07.25 00:00 | 김주완

  • thumbnail
    [파워 인터뷰] 강효 줄리아드음대 교수 "대관령 700m고지에서 듣는 브람스의 선율…황홀하죠"

    ... 인생이나 예술은 서로 영향을 주고 받으며 새로운 의미를 재탄생시키는 과정이 아닌가 싶어요. " 23일 개막한 대관령 국제음악제의 예술감독이자 바이올리니스트인 강효 줄리아드 음대 교수(65).그는 이처럼 예술작품이 서로의 경계를 넘나들며 ... 1300석짜리 공연장이 새로 완공됩니다. 사실 짧은 시간에 이 정도까지 왔다는 게 참 대단하다고 생각해요. " 그가 대관령 음악제와 인연을 맺은 것은 2000년대 초반.이미 1970년대 중반부터 미국의 세계적인 실내악 축제 '아스펜 음악제'에서 ...

    한국경제 | 2010.07.23 00:00 | 고두현

  • thumbnail
    올여름, 실내 워터파크에서 시원하게 즐겨라~

    ... 평창 알펜시아에서 만나볼 수 있다. 강원도개발공사(사장 조방래)가 운영하는 알펜시아 '오션 700'은 알펜시아 '대관령 700m 고지에서 느끼는 열대 아일랜드'를 콘셉트로 만들어졌다. 약 2만㎡의 공간에 실내형 워터파크로 조성된 이곳은 ... 특화 시설을 제공하고 있다. 강원도개발공사의 조방래 사장은 “알펜시아는 올해 7월 오션 700 개장과 세계적인 음악제로 발돋움한 대관령 국제음악제 등을 바탕으로 천편일률적인 기존 리조트 업계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을 것”이라고 밝혔다. ...

    bntnews | 2010.07.19 00:00

  • thumbnail
    [한경 Better life] 그림 같은 풍경 '아시아의 알프스'…동화 속 주인공 되어 볼까

    웹사이트만 봐도 알펜시아 리조트의 웅장한 규모에 입이 딱 벌어진다. 강원도 평창군 대관령면 500만㎡ 부지에 스키장,골프장,워터파크,호텔,콘도,콘서트홀,골프빌리지,컨벤션센터 등 없는 게 없다. 국내 최고,최대 리조트가 문을 연 ... 한다. 이곳은 레저나 스포츠뿐 아니라 휴양과 문화 · 예술 비즈니스 시설을 갖춘 4계절 복합 리조트다. 아스펜 음악제를 본뜬 대관령 국제 음악제가 열리는 것을 감안,알펜시아 콘서트홀도 건립했다. 대관령 해발 700m 부지의 특성을 ...

    한국경제 | 2010.07.13 00:00 | 장규호

  • [한경 Better life] 시속 30㎞ '보디 슬라이드'…신나는 워터파크

    여름철 리조트의 최고 인기시설은 뭐니뭐니해도 워터파크다. 알펜시아 워터파크인 '오션 700'은 대관령 700m 고지에 조성됐다는 뜻에서 붙여진 이름이다. 국내 최대 규모의 실내 놀이공간,실외 놀이시설,사우나,푸드코트 등으로 구성됐으며 ... 수 없는 봄 여름 가을에도 스키를 타는 듯한 즐거움을 선사한다. '알펜시아 콘서트홀'은 매년 7~8월 열리는 '대관령 국제음악제'를 타깃으로 만들어졌다. 7년간 숙원 사업이었던 전용 홀이 완공돼 올해 처음으로 오케스트라 공연이 가능해졌다. ...

    한국경제 | 2010.07.13 00:00 | 장규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