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8,3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왜 우리만…" 셀트리온 주주들이 '삼바' 언급하는 이유 [박의명의 불개미 구조대]

    ... 제기됐습니다. 고평가 논란에는 공매도가 따라붙었습니다. 과거 전체 거래량에서 공매도가 차지하는 비중이 35%에 달했습니다. 지금도 다르지 않습니다. 지난 3일 공매도 금지조치가 풀린 날 셀트리온은 코스피와 코스닥을 통틀어 공매도 거래대금 1위를 기록했습니다. 논란에 휩싸일 때마다 주주들은 같은 말을 해왔습니다. “삼성바이오로직스가 훨씬 고평가돼 있는데 왜 셀트만 건드리냐. 주가를 내리려는 세력의 음모가 아니냐.” 셀트리온 주주들이 근거로 ...

    한국경제 | 2021.05.08 16:00 | 박의명

  • thumbnail
    [특파원 시선] 디지털 위안화가 온다…화폐전쟁 서막인가

    ... 면세점 등에서는 알리페이나 유니온페이 카드 같은 중국 지급 수단이 많이 쓰였는데 향후 국내 상업시설에서 중국인 관광객들에게 쇼핑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디지털 위안화 결제 시스템을 운영하는 경우가 나올 수 있다. 또 나아가 중국은 이미 자국의 강한 구매력을 바탕으로 석유 대금 결제 등에서 위안화를 적극적으로 사용하려 하고 있어 장기적으로 중국 바이어 측의 강력한 요구가 있다면 한국 기업이 디지털 위안화로 결제 압력을 받을 가능성도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8 07:07 | YONHAP

  • thumbnail
    이더리움클래식·도지코인 상승세 유지…'퀀텀' 강세장 복병 [코인 시세]

    ... 이후 도지코인의 시세가 더욱 큰 폭으로 변할 가능성이 있다. 이외에는 퀀텀이 업비트 기준 전일 대비 29.10% 오른 3만9040원에 거래되며 투자자의 관심이 몰렸다. 퀀텀은 업비트 기준 이더리움클래식, 도지코인에 이어 거래대금 3위를 기록 중이다. 김치 프리미엄은 7% 수준이다. 비트코인(BTC)은 알트코인의 상승세로 인해 소폭 하락했다. 업비트에서 전일 대비 1.67% 하락한 6763만원, 바이낸스에서는 1.42% 하락한 5만6400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05.07 19:04 | 김대영

  • thumbnail
    삼성증권·미래에셋 등 好실적…"증시 호황에 증권주 강세 지속"

    ... 예상이 많다. 메리츠증권은 키움증권이 올 1분기 3306억원의 영업이익을 거둔 것으로 추정했다. 이는 지난해 1분기 103억원에 비해 3096% 늘어난 수치다. 김지영 교보증권 연구원은 “올해 1분기 하루평균 주식 거래대금은 33조3000억원으로 전 분기 대비 20.7%, 전년 동기 대비 122.8% 늘었다”며 “증권사 신용잔액이 늘어 이에 따른 이자수익 증가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그는 “선진국 중앙은행들이 내년 ...

    한국경제 | 2021.05.07 18:40 | 이태훈

  • thumbnail
    코스피, 기관 '사자'에 사흘째 상승세…3,200선 근접(종합)

    ... 셀트리온(5.54%), 한국전력(2.97%), 삼성바이오로직스(2.68%) 등도 상승했다. 업종 중에서는 의약품(2.98%), 건설업(2.80%), 전기가스업(2.09%) 등이 크게 올랐다. 유가증권시장 거래량은 9억7천159만주, 거래대금은 14조8천88억원이었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8.31포인트(0.86%) 오른 978.30에 마감했다. 지수는 전장보다 0.97포인트(0.10%) 낮은 970.96에 개장했으나 곧 강세로 전환해 상승 폭을 키워갔다. 코스닥시장에서는 ...

    한국경제 | 2021.05.07 16:10 | YONHAP

  • thumbnail
    주식 거래 많아지자 덩달아 뛰는 '증권주'

    ... 예상이 많다. 메리츠증권은 키움증권이 올 1분기 3306억원의 영업이익을 거둔 것으로 추정했다. 이는 지난해 1분기 103억원에 비해 3096% 늘어난 수치다. 김지영 교보증권 연구원은 “올해 1분기 하루평균 주식 거래대금은 33조3000억원으로 전 분기 대비 20.7%, 전년 동기 대비 122.8% 늘었다”며 “증권사 신용잔액이 늘어 이에 따른 이자수익 증가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그는 “선진국 중앙은행들이 내년 ...

    한국경제 | 2021.05.07 15:52 | 이태훈

  • thumbnail
    "비트코인, 앞으로 법의 보호 받는다"

    ... 미흡하다는 지적이 제기되고 있다"며 "국내에서는 특정금융정보법과 가상자산에 대한 과세 정도만 이뤄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최근 국내 대형 가상자산 거래소의 2021년 2월까지의 거래금액은 이미 지난해 규모를 추월했고, 일 평균 거래대금도 유가증권시장의 월 평균 일 거래대금을 넘어섰다. 업계와 투자자들은 이처럼 가상자산 시장의 규모가 확대되고 있지만 가상자산업 전반을 아우르는 업권법이 마련되어 있지 않다며 법안 마련을 촉구해왔다. 이 의원이 발의한 가상자산업법안 ...

    한국경제TV | 2021.05.07 14:08

  • thumbnail
    부울경 상장사 4월 시총 6조4천억원 증가…거래량·대금도 늘어

    ...%), STX중공업(93.3%), 한국특강(76%) 주가 상승률이 두드러졌고 코스닥시장에서는 삼현철강(61.7%), 와이오엠(46.1%), 경남스틸(46%) 주가가 많이 올랐다. 부·울·경 주식투자자의 하루 평균 거래대금은 전달보다 13.72%, 거래량은 7.03% 증가했다. 이 지역 상장종목의 거래대금 상위 종목은 바이넥스, 진양산업, 동국알앤에스 순이었으며 거래량 상위 종목은 동국알앤에스, 대성파인텍, 진양산업으로 나타났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7 10:35 | YONHAP

  • thumbnail
    "공매도 공포보다 펀더멘털 개선 주목"

    공매도 거래대금 증가에도 펀더멘털 개선 기대가 강한 기업을 주목해야 한다는 분석이 나왔다. 설태현 DB금융투자 연구원은 7일 보고서에서 "공매도 재개 이후 펀더멘털이 더 중요해졌다"며 "공매도의 순기능이 적정 가격 발견임을 고려할 때 이익 개선이 기대되는 기업은 공매도가 미치는 부정적 영향이 단기에 그칠 가능성이 크다"고 평가했다. 설 연구원은 또 "코스피는 공매도가 재개된 5월 3일을 제외하고 2영업일 연속 상승해 주간으로 플러스 수익률을 기록 ...

    한국경제TV | 2021.05.07 08:58

  • thumbnail
    까다로운 '금소법'에 투자자들 몰려간 곳이…

    ... 올해 3월 말 기준 국내 ETF 상품 수는 467개로 2015년(198개) 대비 135.9% 늘었다. 같은 기간 순자산 역시 56조3000억원으로 2015년(22조원) 대비 158.2% 늘었다. 지난해 말 기준 일평균 ETF 거래대금은 4조6969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52% 급증했다. ETF 투자 급증 속 금소법 시행으로 '날개' ETF는 펀드를 거래소에 상장시켜 투자자들이 주식처럼 편하게 거래할 수 있는 상품이다. 사고팔기가 쉽고 소액으로도 ...

    한국경제 | 2021.05.07 08:34 | 차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