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1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JW바이오사이언스, 패혈증 조기진단키트 기술 美서 특허

    ... 2016년 5월 의약바이오컨버젼스연구단(단장 김성훈)으로부터 기술을 도입했다. WRS는 2016년 국제학술지 네이처 미생물학에 발표된 논문에서 사이토카인 폭풍을 일으키는 주요 염증물질인 TNF-알파, IL-6 등보다 신속히 혈류로 분비된다는 사실이 확인된 바이오마커다. JW바이오사이언스는 현재 WRS 진단키트 개발을 위해 신촌세브란스병원, 가천대길병원, 서울성모병원 등에서 임상시험을 진행하고 있다. 박상익 기자 dirn@hankyung.com

    한경헬스 | 2020.05.25 19:43 | 박상익

  • JW바이오사이언스, 세계 최초 패혈증 진단기술 미국 특허 등록

    ... WRS는 바이러스와 진균(곰팡이)으로 인한 패혈증에 대해서도 진단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JW바이오사이언스는 WRS 진단기술과 관련해 2017년 국내 특허를 취득했으며, 미국 외에도 유럽, 중국, 일본에 특허를 출원한 상태다. JW바이오사이언스는 현재 WRS 진단키트 개발을 위해 신촌세브란스병원, 가천대길병원, 서울성모병원 등에서 임상시험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 하반기 품목허가를 신청할 계획이다. 박상익 기자 dirn@hankyung.com

    한경헬스 | 2020.05.25 15:27 | 박상익

  • JW바이오사이언스 패혈증 진단기술 미국 특허 등록

    ... JW바이오사이어스에서 개발 중인 패혈증 조기 진단키트의 원천기술이다. 기존에 패혈증을 진단하는 바이오마커는 세균에 의한 감염만 확인할 수 있으나, WRS는 바이러스와 곰팡이(진균)로 인한 패혈증도 확인할 수 있는 특징이 있다. JW바이오사이언스는 현재 WRS를 활용한 패혈증 조기 진단키트 개발을 위해 신촌세브란스병원, 가천대길병원, 서울성모병원 등에서 임상시험을 하고 있다. 올해 하반기 보건당국에 품목허가를 신청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한경헬스 | 2020.05.25 10:42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속 에어컨 괜찮을까…"창문 열고 쓰거나 수시로 환기"

    ... 창문을 연 채 에어컨을 켜고 운행할 수 있도록 지침을 내렸다. 그동안은 에너지 절약 차원에서 금지했었다. 에어컨뿐 아니라 선풍기, 공기청정기 등에서 나오는 바람도 비말을 멀리 퍼뜨릴 수 있어 사용에 주의해야 한다. 앞서 가천대길병원 함승헌 직업환경의학과 교수팀은 사무실 바닥에 설치된 공기청정기의 배출구 주변에서 비말이 발생하면 상승기류를 타고 사무실 전체에 퍼질 수 있다는 실험 결과를 발표한 바 있다. 냉방기뿐 아니라 제습기 사용 역시 실내 공기를 건조하게 ...

    한국경제 | 2020.05.19 06:00 | YONHAP

  • thumbnail
    "클럽 아닌데 어때" 2시간 대기…'헌팅 포차'에 50m 줄

    ... 1층에 있는 가게 30곳 중 26곳은 손님이 아예 없었다. 포장마차를 운영하는 윤모씨는 “평소 하루 매출이 500만원가량 나오는 곳인데, 오후 9시까지 손님을 단 한 명도 받지 못했다”고 했다. 엄중식 가천대길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밀폐된 공간에 사람이 많이 모였다는 것 자체가 감염 위험을 높이는 것”이라며 “장소가 어떤지, 안에서 무엇을 하는지가 중요한 게 아니라 모인 것 자체가 문제”라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0.05.10 16:45 | 양길성/최다은

  • thumbnail
    이태원 클럽 방문한 외국인 관리 '관건'…조기발견 한계 우려

    ... 밤부터 5월 6일 새벽까지 이태원의 특정 시설이 아니라 모든 클럽에 방문한 사람들은 다 코로나19에 노출됐을 가능성이 있다"며 "외출을 자제하고 증상 발생 시 검사를 받아달라"고 권고했다. 엄중식 가천대길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당국이 외국인들에 대한 방역 체계를 사전에 꼼꼼히 준비해놓지 않은 것이 아쉽다"며 "다른 집단과 마찬가지로 외국인들을 조기에 찾아내지 않으면 지역사회에서 '조용한 전파'가 일어날 ...

    한국경제 | 2020.05.10 07:15 | YONHAP

  • 금주의 신설법인 1111개

    ... 개발, 매매및 임대업)부산광역시 해운대구 해운대로76번길 55 107동 1201호 (재송동,센텀이-편한세상아파트) ▷부산주당(고승균·20·전통주 발굴,개발업)부산광역시 영도구 중리북로 53 1층 (동삼동) ▷부자대길(김미영·10·부동산 매매 및 개발업)부산광역시 중구 보수북길 5 1002호 (보수동1가,그린빌아파트) ▷브레스홀딩스(백창열·990·빅데이터 서비스 및 컨설팅업)부산광역시 동구 중앙대로214번길 ...

    한국경제 | 2020.05.08 15:01 | 민경진

  • thumbnail
    사흘만에 지역감염 발생 '긴장'…"코로나19 '은밀한 전파' 우려"

    ... 거리두기'가 시행돼 사람들 간 접촉이 많아진 점도 경계해야 할 부분이다. 그동안 확진자가 감소한 데는 '사회적 거리두기' 효과가 컸다는 평가가 많은 만큼 거리두기가 느슨해지면 확진자는 다시 증가할 수 있다. 엄중식 가천대길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확진자가 크게 줄어들긴 했지만, 아직 안심할 단계는 아니다"라며 "언제 어디서든 감염자가 집단감염을 일으킬 가능성이 있고, 황금연휴와 생활방역 전환 이후 확진자 발생 양상이 어떻게 변하는지 ...

    한국경제 | 2020.05.07 06:00 | YONHAP

  • thumbnail
    감염병 위기경보 '심각'에서 낮출까…"국내외 상황 고려해 판단"(종합)

    ... 추워지는 가을, 겨울에 다시 확진자가 증가하는 '재유행' 가능성이 높은 것도 위기경보를 낮추는 데 걸림돌이다. 현재 안정세에 접어든 상황만 보고 위기경보를 낮췄다가 몇개월 만에 다시 수위를 높이면 혼선을 가져올 수 있다. 엄중식 가천대길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국내 확진자 발생 숫자가 줄어든 것만 놓고 보면 위기경보를 낮추는 게 맞지만, 여전히 감염경로를 모르는 확진자가 있고, 해외에서 코로나19가 유행하고 있어 신중한 접근이 필요하다"며 "위기경보 조정은 국내외 상황을 ...

    한국경제 | 2020.05.05 15:47 | YONHAP

  • thumbnail
    감염병 위기경보 '심각'에서 낮출까…"국내외 상황 고려해 판단"

    ... 겨울에 다시 확진자가 증가하는 '재유행' 가능성이 높은 것도 위기경보를 낮추는 데 걸림돌이다. 현재 안정세에 접어든 상황만 보고 위기경보를 낮췄다가 몇개월 만에 다시 수위를 높이면 혼선을 가져올 수 있다. 엄중식 가천대길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국내 확진자 발생 숫자가 줄어든 것만 놓고 보면 위기경보를 낮추는 게 맞지만, 여전히 감염경로를 모르는 확진자가 있고, 해외에서 코로나19가 유행하고 있어 신중한 접근이 필요하다"며 "위기경보 ...

    한국경제 | 2020.05.05 07: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