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28,4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정의당·참여연대도 "차량집회 허용해야"…커지는 정치방역 논란

    ... 과도한 기본권 제한이라는 비판이 나오고 있다. 정의당은 28일 논평을 통해 "경찰이 (차량집회를)불허하고 위반 시 면허 취소까지 하겠다고 공언한 것이 과연 타당한지 따져볼 일"이라고 했다. 정의당 조혜민 대변인은 "차량 대수를 제한하고, 시위 과정에서 제한된 차로만 사용하게 하고, 차량에서 내려 모이는 행위를 금지한다면 코로나19 전파를 막을 수 있고 주요 도시·도로에서의 교통 통제도 가능해 보인다"며 "감염병 ...

    한국경제 | 2020.09.29 13:39 | 김명일

  • thumbnail
    "미국 외교관과 대화 금지" 홍콩, 공무원들에 지시

    ... 공무원들은 미국 영사관의 초대를 받을 경우 상부에 보고해야하며, 모든 초대나 인터뷰 요청은 사례별로 검토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과거 홍콩 관리들은 자유롭게 미국 영사관 직원들을 만나 민감하지 않은 정보를 교환해왔다. 홍콩 행정장관실 대변인은 "홍콩 정부는 미국에 맞대응 조치를 취한 중앙 정부를 전적으로 지지하며 해당 조치를 이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미 국무부는 지난 2일(현지시간) 성명에서 중국 외교관의 미국 고등교육기관 방문이나 지방 고위 관료 회견 시 ...

    한국경제 | 2020.09.29 13:32 | YONHAP

  • thumbnail
    文 40시간 논란…靑 "고심의 시간" vs 野 "세월호 7시간도?"

    ... 밝혀졌다. 이에 대해 청와대는 "고심의 시간이었다"고 해명했다. 그러자 국민의당은 29일 논평을 통해 "대통령의 고심의 시간은 국민에게 고통의 시간이었다"고 비판했다. 홍경희 국민의당 수석부대변인은 "청와대가 서해 피격사건에 대한 대통령의 긴 침묵을 '위기관리를 위한 고심의 시간'으로 묘사했다. 단호한 결정을 위한 결단의 시간으로 묘사한 것"이라며 "하지만 막상 대통령의 입을 통해 ...

    한국경제 | 2020.09.29 13:21 | 김명일

  • thumbnail
    美-中 '거친 언사'로 비방… 다시 불붙은 남중국해 분쟁

    ... 환경문제로 고생하고 있는 동안, 베이징은 지속 불가능한 천연자원을 착취하고 고집스럽게 환경문제를 묵인하고 있다.” 등의 내용이 담겨있다고 AP통신이 2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통신은 이 보도에서 모건 오르타즈 미국 국무부 대변인은 지난 일요일 성명을 통해 중국이 남중국해 스프래틀리 군도에 “무모하고 도발적인 군사화 조치를 취했다”며 "중국 공산당이 말을 지키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또한, 모건 대변인은 2015년 백안관을 방문한 시진핑 주석의 '중국은 ...

    조세일보 | 2020.09.29 13:18

  • thumbnail
    日관방장관, 베를린 소녀상 설치에 "지극히 유감" 입장 표명

    가토 가쓰노부(加藤勝信) 일본 관방장관은 최근 독일 수도 베를린 거리에 '평화의 소녀상'이 세워진 것에 대해 "지극히 유감스러운 일(極めて殘念なこと)이라고 생각한다"고 29일 밝혔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가토 장관은 이날 정례 기자회견에서 "독일 베를린 시내에서 (소녀) 상의 제막식이 열린 것을 알고 있다"며 이는 일본 정부의 기존 입장과 양립할 수 없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일본 정부는 다양한 관계자와 접촉하고 기존 입장을 설명하는 ...

    한국경제 | 2020.09.29 12:01 | YONHAP

  • thumbnail
    군, '北총격 후 시신 불태워' 판단 일단 유지…첩보 재분석 착수

    ... 의해 숨진 공무원 A(47)씨와 관련한 첩보 재분석에 착수했다. 군은 다만 시신 훼손을 부정한 북측 설명과 달리 현재까지 '총격 후 시신을 불태웠다'는 기존 판단에는 변함이 없다고 확인했다. 문홍식 국방부 부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현재로서는 군의 월북 의사와 시신 훼손에 대한 기존 판단은 변화가 없는 것이냐'는 질문에 "저희들이 따로 그 이후로 다른 말씀을 드린 적은 없었다"고 답했다. 국방부는 지난 24일 ...

    한국경제 | 2020.09.29 11:45 | YONHAP

  • thumbnail
    정부 "의사국시 문제, 입장변화 없어…추가시험 확보 어려워"

    ... 나올 수 있을 것"이라고 답했다. 그는 의료계가 지속해서 의사국시 재응시 기회 부여를 요구하는 데 대해선 "구체적으로 검토해서 말씀드릴 수 있는 부분은 없다"고 일축했다. 이와 관련해 손영래 복지부 대변인은 "한국보건의료인국가시험원과의 계약도 있고 다른 보건의료 분야 국가시험도 일정에 따라 진행되고 있어서 추가 시험 기간을 확보하는 게 상당히 어렵기는 한 상황"이라고 부연했다. 한편 강 2차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

    한국경제 | 2020.09.29 11:44 | YONHAP

  • thumbnail
    노벨문학상 수상자 알렉시예비치, 벨라루스 떠나 독일로

    ... 스베틀라나 알렉시예비치(72)가 독일로 가기 위해 벨라루스를 떠난 것으로 알려졌다. 28일(현지시간) AFP, dpa 통신 등에 따르면 알렉시예비치는 벨라루스 국영 항공사 벨라비아가 운항하는 비행기를 타고 독일로 떠났다. 그의 대변인은 현지 독립 뉴스 포털사이트 '툿바이'(tut.by)를 통해 "알렉시예비치는 스웨덴과 시칠리아에서 각각 열리는 도서 전시회 및 시상식에 참가할 예정"이라면서 정부의 탄압을 피해 떠난 것은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이어 "벨라루스 내 ...

    한국경제 | 2020.09.29 11:40 | YONHAP

  • thumbnail
    추미애 거짓말엔 눈 감은 與…"검찰 조사 받아들이자"

    ... 앞에 사과해야한다"고 했다. 반면 국민의힘은 추미애 장관이 무혐의 처분을 받은 것에 대해 "이제 국민적 의혹을 파헤치고 진실에 다가가는 유일한 길은 특검밖에 남지 않았다"며 반발했다. 김은혜 국민의힘 대변인은 "애당초 살아있는 권력에 대한 검찰의 공정한 수사를 기대하기는 어려웠다"며 "지난 1월 고발된 사건에 대해 늑장수사로 일관할 때부터, 그리고 정권의 입맛에 맞는 검사들이 줄줄이 (이번 사건 수사를 맡은)동부지검으로 ...

    한국경제 | 2020.09.29 11:34 | 김명일

  • thumbnail
    추미애 "근거없는 정치공세 종결"…서울대생들 "개혁된 검찰 멋지다"

    ...애 법무부장관이 아들 휴가 의혹혐의에 검찰이 불기소한 것과 관련해 "근거 없고 무분별한 정치 공세였다. 이로 인해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리게 된 점 거듭 송구하다"고 입장을 밝혔다. 추 장관은 28일 대변인실을 통해 "이번 수사 종결로 더 이상 국력 손실을 막고 불필요한 정쟁에서 벗어나 검찰개혁과 민생 현안에 집중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추 장관은 이어 "특히 검찰개혁에 대해서는 "수사권 ...

    한국경제 | 2020.09.29 11:24 | 이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