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128,5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추미애 "근거없는 정치공세 종결"…서울대생들 "개혁된 검찰 멋지다"

    ...애 법무부장관이 아들 휴가 의혹혐의에 검찰이 불기소한 것과 관련해 "근거 없고 무분별한 정치 공세였다. 이로 인해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리게 된 점 거듭 송구하다"고 입장을 밝혔다. 추 장관은 28일 대변인실을 통해 "이번 수사 종결로 더 이상 국력 손실을 막고 불필요한 정쟁에서 벗어나 검찰개혁과 민생 현안에 집중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추 장관은 이어 "특히 검찰개혁에 대해서는 "수사권 ...

    한국경제 | 2020.09.29 11:24 | 이미나

  • thumbnail
    野 "새벽회의서 유엔연설 문제제기"…靑 "전혀 사실 아냐"

    ... 한반도 종전선언에 대한 국제사회의 지지를 호소하는 내용이 담겼다. 이와 관련, 국민의힘 정진석 의원은 전날 "관계장관회의 참석자 중 한 사람이 종전선언 연설을 유엔에서 강행해도 되느냐고 얘기했다고 들었다"며 "그 의견은 묵살된 채 대통령에게 보고도 이뤄지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이에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언론 공지를 통해 "야당 의원의 주장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며 "근거 없는 무책임한 주장에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9 11:07 | YONHAP

  • thumbnail
    美 니콜라 창업자, 여성 2명으로부터 성범죄 혐의로 고소당해

    ... 주장했다. 변호인 측은 두 건의 고소에 대한 수사 및 처벌이 진행되는 데에는 문제가 없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유타주는 성범죄와 관련해 공소시효를 적용하지 않기 때문이다. 유타주 법률에 따르면 성폭행은 징역 5년부터 무기징역, 성추행은 1년에서 15년의 징역형이 가능하다. 한편 밀턴의 대변인은 두 고소인의 주장에 대해 “밀턴은 단 한번도 그런 행위를 한 적이 없다”며 전면 부인했다. 이고운 기자 ccat@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29 11:05 | 이고운

  • thumbnail
    "검은 옷 입자" 홍콩 국경절 긴장 고조…경력 6천명 배치

    ... 방어벽을 설치하고 신분증 검사를 실시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지난해 국경절에도 민간인권전선의 집회를 불허했다. 그러나 당시 홍콩 곳곳에서 격렬한 시위가 벌어졌으며, 180여명이 체포됐다. 올해는 지난 6월30일부터 홍콩보안법이 시행되면서 집회와 시위에 대한 위험성이 더욱 커진 상황이다. 경찰 대변인은 "홍콩 독립" "홍콩 해방" 등을 외치거나 해당 구호가 적힌 팻말을 들 경우 홍콩보안법 위반으로 체포될 수 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9 10:16 | YONHAP

  • thumbnail
    [속보] EU, 서해 사살에 "국경 넘었다고 생명권침해 안돼"

    유럽연합(EU)은 북한이 서해에서 민간인을 사살한 사건에 대해 국경을 넘었다고 해서 생명권을 침해해서는 안 된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29일 전했다. EU 대외관계청 대변인실은 VOA에 보낸 이메일에서 "아직 사건과 관련한 정확한 사실관계가 명확하지 않다"면서도 "국경을 넘었다는 것이 생명권을 침해할 이유가 될 수는 없다"고 지적했다. EU는 이 사건이 긴장을 더 고조시키지 않도록 기울인 노력을 인정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

    한국경제TV | 2020.09.29 08:45

  • thumbnail
    EU, 서해 피격사건 관련 "국경 넘었다고 생명권침해 안돼"

    ... 재개, 긴장 강화 막는 데 도움" 유럽연합(EU)은 북한이 서해에서 민간인을 사살한 사건에 대해 국경을 넘었다고 해서 생명권을 침해해서는 안 된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29일 전했다. EU 대외관계청 대변인실은 VOA에 보낸 이메일에서 "아직 사건과 관련한 정확한 사실관계가 명확하지 않다"면서도 "국경을 넘었다는 것이 생명권을 침해할 이유가 될 수는 없다"고 지적했다. EU는 이 사건이 긴장을 더 고조시키지 않도록 기울인 노력을 ...

    한국경제 | 2020.09.29 08:29 | YONHAP

  • thumbnail
    추미애 불기소에 與 "사필귀정" vs 野 "남은 건 특검뿐" [여의도 브리핑]

    ... 등이었습니다. 민주당 은 검찰이 추미애 장관 아들 수사에 불기소 처분을 내리자 '사필귀정'이라고 화답했는데요. 국민의힘 을 향해 사죄도 촉구했습니다. 다음은 이에 대한 민주당 논평입니다. 최인호 민주당 수석대변인 : 검찰이 '특혜휴가 의혹'과 관련 추미애 장관과 아들 서모씨, 보좌관 모두 '무혐의'로 불기소 처분을 결정했습니다. 휴가신청 및 사용과정에서 위계나 위압이 없었다는 것이 증명되었습니다. 사필귀정입니다. ...

    한국경제 | 2020.09.29 07:30 | 조준혁

  • thumbnail
    獨극우당 前대변인, '이민자 가스로 처리' 발언…당에서 퇴출

    독일 극우성향 정당인 '독일을 위한 대안'(AfD)의 전 대변인이 사석에서 이민자를 총살하거나 가스로 처리하면 된다고 발언한 것이 공개되면서 당에서 퇴출당했다. 28일 일간 차이트에 따르면 AfD 지도부는 이날 크리스티안 뤼트 전 대변인의 당원 권한을 모두 박탈했다. 뤼트는 지난 2월 베를린의 바에서 유명 여성 유튜버를 만나 "독일이 더 나빠질수록 AfD는 더 좋아진다"면서 "그렇지 않으면 단지 3%를 득표할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그는 '이민자가 ...

    한국경제 | 2020.09.29 07:05 | YONHAP

  • thumbnail
    트럼프-바이든 TV토론 준비…코로나19 대응실패론 공방 전망

    ... 수도 75~80명으로 제한하고 두 후보 간 악수도 없이 곧바로 토론에 들어갈 예정이다. 트럼프 대통령과 바이든 후보 측은 서로 TV토론 우세를 자신하며 어느 때보다 강력한 공방이 오갈 것을 예고했다. 케일리 매커내니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폭스뉴스에 출연해 "트럼프 대통령의 토론 준비는 그가 연단에 서서 언론으로부터 악의적이고 불공정한 질문을 받을 때 매일 이뤄지고 있다"고 말했다. 또 "공유할 업적이 많기 때문에 매우 쉬운 토론이 될 것"이라고 자신감을 ...

    한국경제TV | 2020.09.29 06:46

  • thumbnail
    트럼프-바이든 TV토론 준비 모드…내일 '숙명의 대결' 누가 웃나

    ... 수도 75~80명으로 제한하고 두 후보 간 악수도 없이 곧바로 토론에 들어갈 예정이다. 트럼프 대통령과 바이든 후보 측은 서로 TV토론 우세를 자신하며 어느 때보다 강력한 공방이 오갈 것을 예고했다. 케일리 매커내니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폭스뉴스에 출연해 "트럼프 대통령의 토론 준비는 그가 연단에 서서 언론으로부터 악의적이고 불공정한 질문을 받을 때 매일 이뤄지고 있다"고 말했다. 또 "공유할 업적이 많기 때문에 매우 쉬운 토론이 ...

    한국경제 | 2020.09.29 06:3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