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9,6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트럼프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 향해 노력해야"…FFVD 용어 사용

    ... 아니라 이번처럼 트럼프 대통령 명의로 된 자료에 이 용어가 쓰인 것도 매우 이례적인 일로 평가된다. 트럼프 대통령 취임 후 두 차례 정상회담을 포함해 북미 정상이 3차례 대면하고 비핵화 실무협상까지 진행했지만 비핵화 로드맵과 대북 제재 해제 문제를 둘러싼 입장차로 협상은 교착상태에 처해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현재 11월 대선을 앞둔 상황이라 북한이 선거전에 악영향을 미치지 않도록 상황을 관리하는 데 방점을 두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특히 북한이 다음달 ...

    한국경제 | 2020.09.22 10:29 | YONHAP

  • thumbnail
    도이체방크의 '의심거래' 연루에 독일 정부 "새 내용아냐"

    ... 금융범죄단속네트워크(FinCEN) 문건을 분석한 결과, 2천100건의 의심거래 사례 중 62%가 도이체방크와 연계된 것으로 나타났다. 금액으로도 전체 2조달러 가운데 1조3천억 달러가 도이체방크와 관련돼 있다. 문건에는 도이체방크 외에도 미국 최대은행 JP모건 체이스, 영국계 HSBC, 스탠다드차타드, 뉴욕멜론은행 등 글로벌은행이 의심거래를 한 사례가 수집돼 있다. 의심거래 정황 중에는 대북제재 위반, 도쿄올림픽 유치 뇌물수수 등이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1 22:53 | YONHAP

  • thumbnail
    "글로벌 대형은행 최소 18년간 2천300조원 '검은돈 장사'"

    ... 체이스, 영국계 HSBC, 스탠다드차타드, 도이체방크, 뉴욕멜론은행 등 5개 글로벌은행의 불법거래 정황 중에는 대북제재 위반, 도쿄올림픽 유치 뇌물수수 등도 포함돼 있었다. 국제탐사보도언론인협회(ICIJ)는 88개국 110개 언론기관과 ... 미국은행들 이용해 2천33억원 자금세탁 추정" 이번 SAR 분석에 참여한 미국 NBC방송은 이날 북한이 국제사회의 제재에도 JP모건과 뉴욕멜론은행 등 미국은행을 이용해 1억7천480만달러(약2천33억원) 이상의 돈을 세탁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

    한국경제 | 2020.09.21 21:39 | YONHAP

  • thumbnail
    "북한, 검덕지구 복구 쉽지 않아…대북지원 다시 제안해봐야"

    ... 북한이 함경남도 검덕지구의 태풍 피해를 자체적으로 복구하는 일이 쉽지 않을 것이라며 남측이 이와 관련한 인도적 대북 지원에 나서 남북 협력의 계기로 삼아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국가안보전략연구원 오일석·최용환 연구원은 21일 ... 북한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민감하다는 점을 고려해 방역물품 제공을 제안하는 방안과 함께 "대북 제재 상황을 고려한다면 수해로 파손된 광산 일대 주택을 복구하고 유실된 도로와 철도 및 교량을 개량하는 사업을 인도적 ...

    한국경제 | 2020.09.21 18:37 | YONHAP

  • thumbnail
    "아베, 美·이란 비밀협의 도쿄 개최 타진했으나 불발"[교도]

    ... 물물교환을 제안한 사실도 새롭게 드러났다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트럼프 행정부의 이란 핵 합의 파기와 대(對)이란 제재 강화로 미국과 이란 사이에 긴장이 고조됨에 따라 이란과 상대적으로 관계가 좋았던 미국의 동맹국인 일본이 중재 노력을 ... 우선이라는 원칙을 고수해 불발됐다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당시 트럼프 행정부는 두 차례 북미 정상회담을 열었지만, 대북 제재는 해제되지 않았다. 이란은 정상회담으로 미 행정부가 외교 성과를 올리고 나서 제재 해제는 미룰 것을 우려했다고 ...

    한국경제 | 2020.09.21 17:24 | YONHAP

  • thumbnail
    이인영, 러시아대사 만나 "남·북·러 삼각협력으로 공동 번영"(종합)

    안드레이 쿨릭 대사 "남북대화 재개 위해 대북제재 완화"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21일 안드레이 쿨릭 주한러시아대사를 만나 남·북·러 삼각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 장관은 이날 오전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내 장관실에서 쿨릭 대사를 면담하며 "남·북·러 삼각 협력은 북동 시베리아 지역과 유라시아 대륙의 평화와 공동 번영에 기여할 수 있는 중요한 과업"이라고 밝혔다. 이 장관은 "정부는 신북방정책을 통해 유라시아 협력을 더욱 공고히 하고자 한다"면서 ...

    한국경제 | 2020.09.21 13:52 | YONHAP

  • thumbnail
    러시아 대사 만난 이인영 "남·북·러 삼각 협력 중요한 과업"

    ... 날을 기대한다"며 수교 30주년을 맞은 한국과 러시아가 동북아 평화를 위해 협력해야 한다고 했다. 쿨릭 대사 "대북제제 완화해야 한다" 쿨릭 대사는 "한반도의 문제를 종합적으로 논의할 수 있는 접촉이 양국 간에 잘 이뤄지고 있다"고 화답했다. 이어 "남북 간 대화가 이뤄지기 위해 대북제재를 완화해야 한다는 것이 러시아의 일관된 주장"이라면서 "유라시아 의장 회의에서 남북 간 국회의장들의 만남을 ...

    한국경제 | 2020.09.21 12:29 | 조준혁

  • thumbnail
    이인영, 러시아대사 만나 "남·북·러 삼각협력으로 공동 번영"

    안드레이 쿨릭 대사 "남북대화 재개 위해 대북제재 완화"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21일 안드레이 쿨릭 주한러시아대사를 만나 남·북·러 삼각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 장관은 이날 오전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내 장관실에서 쿨릭 대사를 면담하며 "남·북·러 삼각 협력은 북동 시베리아 지역과 유라시아 대륙의 평화와 공동 번영에 기여할 수 있는 중요한 과업"이라고 밝혔다. 이 장관은 "정부는 신북방정책을 통해 유라시아 협력을 더욱 공고히 하고자 한다"면서 ...

    한국경제 | 2020.09.21 12:11 | YONHAP

  • thumbnail
    [차이나통통] '틈새 노린다' 푸드코트로 파고든 북한 식당

    ...심 인기 메뉴로 승부수 "저녁 10시까지 영업하니깐 자주 오세요." 베이징(北京)의 대사관 밀집 지역에 새로 생긴 북한 식당의 북한 여자 종업원이 한국인이라는 걸 알자 더욱 친절하게 응대를 한다. 유엔 대북 제재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위기에 몰린 북한 식당이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푸드코트로 파고들면서 변신을 꾀하고 있다. 기존의 북한 식당은 공연 무대를 갖춘 대형 공간에 방도 여러 개 갖춘 대형 음식점 또는 주점 ...

    한국경제 | 2020.09.21 07:33 | YONHAP

  • thumbnail
    로이터 "미 당국자 '이란-북, 장거리미사일 프로젝트 협력재개'"(종합)

    고위당국자 인용 보도 "중요부품 이전 포함…구체적 증거는 제시 안해" 미 행정부, 21일 대이란 제재 발표 예정…북한 관련내용 포함될지 주목 로이터통신은 20일(현지시간) 이란이 북한과 장거리미사일 프로젝트의 협력을 재개했다고 ... 잠수함을 공급한 전력도 있다고 지적했다. 당국자가 로이터에 전한 내용이 맞는다면 북한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대북 제재 결의 등을 비롯한 관련 규정을 위반했다는 논란에 휩싸일 수 있다. 현재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어떠한 ...

    한국경제 | 2020.09.21 05:2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