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2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독일 대연정 소수파 사민당, 차기 총리후보로 숄츠 재무 지명

    코로나19 경제적 대응 호평…사민당, 지지율 하락세로 여론조사 제3당 독일 대연정 소수파인 사회민주당이 10일 차기 총선의 총리 후보로 올라프 숄츠 재무장관을 지명했다. 중도진보 성향인 사회민주당의 노르베르트 발터-보르얀스와 자스키아 에스켄 공동대표 등 지도부는 이날 회의를 통해 이같이 결정했다. 이에 따라 숄츠 장관은 내년 9월 총선에서 사민당의 대표 후보로 선거를 지휘하며 앙겔라 메르켈 총리의 다음 자리를 노리게 됐다. 대연정 다수파인 ...

    한국경제 | 2020.08.11 01:25 | YONHAP

  • thumbnail
    '미군감축'에 뿔난 독일서 "방산협력 중단"…"대안없어" 반론도

    대연정 소수파 사회민주당에서 미 핵무기 철수론도 다수파 기독민주당서 신중론 제기돼…"미군 감축, 미 의회서 제동걸릴 것" 주독 미군의 감축 계획과 관련해 독일에서 미국에 대한 강도 높은 비판론이 일어나는 가운데 신중론도 제기되고 있다. 양국 간 "방산협력을 중단해야 한다"는 주장까지 나오자 "대안이 없다"는 반박이 제기되고 있다. 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장관이 지난 29일 주독 ...

    한국경제 | 2020.08.01 09:10 | YONHAP

  • thumbnail
    독일서 '미군 감축' 발표에 비판 커져…"실패할 가능성도"

    ... 할 게 아니라 이번 미국의 움직임을 경종으로 삼아 유럽의 주권을 강화할 기회로 봐야 한다"고 말했다. 로트 차관은 또, 유럽연합(EU)이 국제사회에서 역할을 강화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로트 차관은 연방하원 의원으로 대연정 소수파로 중도진보 성향인 사회민주당 소속이다. 페터 바이어 대서양관계 조정관도 전날 dpa 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미군의 감축 계획이 독일과 나토의 이익에 부합하지 않는 데다, 지정학적으로 미국에도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

    한국경제 | 2020.07.31 06:50 | YONHAP

  • thumbnail
    독일서 통일 30년만에 첫 옛동독 출신 헌재 재판관 선출

    ...대를 졸업했다. 현재 교수로 있는 비아드리나대는 옛 동독지역인 프랑크푸르트 오더에 있다. 48세의 여성인 해르텔은 "독일 통일 30주년인 올해 법 기관에서 평등한 권리를 보여주는 중요한 신호"라고 말했다. 그는 2017∼2019년 베를린-브란덴부르크주 고등행정법원 판사로 재직한 바 있다. 헌재 재판관은 총 16명으로 연방하원과 연방상원이 절반씩 선출한다. 해르텔은 대연정 소수파로 중도진보 성향의 사회민주당에 의해 추천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4 01:33 | YONHAP

  • thumbnail
    홍의락 전 의원 대구시 경제부시장 수락여부 임박...25일 더불어민주당 대구시당 상무위원회 개최 주목

    ... 이어 “ 정치인들이 당리당략을 떠나 누가 국가와 국민을 위해 더 잘하는지 경쟁하는 사회 , 형식과 외관보다 실적과 실력이 존중되는 사회여야 미래가 있다 ” 며 “ 고 노무현 전 대통령님의 대연정은 시대를 너무 앞서 성공하지 못했지만 , 그 정신은 옳았고 언젠가는 실현되어야 할 소중한 가치 ” 라고 강조했다 . 이 지사는 “ 권영진 시장의 당과 정파를 초월한 결단에 박수를 보내며 홍 전의원님이 ...

    한국경제 | 2020.06.24 13:06 | 오경묵

  • thumbnail
    독일 내각, 코로나19 경기 대응에 177조원 추가부양책 합의

    독일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침체한 경기를 부양하기 위해 1천300억 유로(177조6천463억 원) 규모의 추가 부양책을 내놓았다. 4일 현지언론에 따르면 대연정 내각은 전날부터 21시간 동안 장시간 회의 끝에 부가가치세 인하와 전기자동차 구입 보조금 확대 등 24개 지원책에 합의했다. 일반 부가가치세는 내달 1일부터 6개월 동안 기존 19%에서 16%로 인하된다. 식료품 등에 대한 부가가치세는 같은 기간 7%에서 ...

    한국경제 | 2020.06.05 01:05 | YONHAP

  • 현금살포 대신 감세…'모범생' 獨은 달랐다

    ... 예상한 규모(약 1000억유로)보다 30% 많은 금액이다. 눈길을 끈 대목은 소비경기 진작을 위해 27조원 규모의 부가가치세를 인하한 점이다. 미국 일본 한국 등이 국민에게 직접 재난지원금(현금)을 뿌린 것과는 대조적이다. 독일 대연정이 이날 발표한 경기부양책에 따르면 일반 부가가치세율은 현행 19%에서 16%로 3%포인트 낮아진다. 식품 등 생필품에 적용되는 부가가치세율은 7%에서 5%로 인하된다. 적용기간은 7월부터 연말까지 6개월이다. 세율 인하로 인한 정부의 ...

    한국경제 | 2020.06.04 17:33 | 이고운

  • thumbnail
    독일, 자동차 구매 보조금 6조8천억원 검토

    ... 자동차의 수출 및 내수 판매가 부진한 상황에서 나온 방안이다. 자동차 업계와 산업협회 등에서는 코로나19 경제 위기 상황에서 기존 전기차 및 하이브리드차뿐만 아니라 화석연료차에도 보조금을 지급해야 한다고 주장해왔다. 그러나 대연정 소수파인 사회민주당 측에서는 화석연료차에는 보조금을 지급해서는 안 된다는 입장을 보이고 있다. 자동차 구매 보조금을 지급하더라도 친환경차에 한정해야 한다는 것이다. 경제에너지부는 신차 구매 시 대당 2천500 유로(340만 원)를 ...

    한국경제 | 2020.06.01 21:42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국면서 메르켈 인기 올라가는데 극우당은 위축

    ... 일으키며 처음으로 원내에 진입했다. 연방하원에서 AfD의 의석은 94석에 달한다. 전체 의석은 709석이다. AfD는 반(反)난민정서와 반이슬람정서를 자극하며 세력을 키워왔다. 이후 AfD는 지방선거에서 잇따라 선전한 반면, 대연정 구성 정당인 기독민주당·기독사회당 연합, 사회민주당은 부진을 이어갔다. 이는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차기 총선 불출마를 선언하면서 기민당 대표직을 미리 내려놓은 원인이 되기도 했다. 코로나19 확산 사태 초기인 3월 초 AfD는 ...

    한국경제 | 2020.05.25 03:08 | YONHAP

  • thumbnail
    독일 대연정, '담배 광고 전면 금지' 합의

    독일 대연정이 2022년 1월부터 담배 광고를 전면 금지하는 데 합의했다고 AFP 통신이 관련 문건을 인용해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독일은 현재 미디어를 통한 담배 광고를 금지하되 거리에서의 포스터와 영화관에서의 광고를 허용해왔다. 대연정 다수파인 기독민주당·기독사회당 연합과 소수파인 사회민주당은 최근 오랫동안 협상을 벌인 끝에 이같이 합의하고 관련 법안을 연방하원에 올릴 예정이다. 대연정은 2016년에도 담배 광고의 전면 금지를 논의했는데, ...

    한국경제 | 2020.05.22 01:4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