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2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오스트리아 제1당 국민당, 연정 파트너 누가 될까?

    ... 두 정당은 1945년 종전 후 오랜 기간 오스트리아를 함께 통치해왔다. 그러나 2017년 총선에서 2위를 차지한 사민당 대신 3위 자유당을 국민당의 연정 파트너로 선택한 당사자가 바로 쿠르츠 전 총리라는 점에서 현지 매체는 대연정의 성사 확률을 낮게 보고 있다. 마지막 시나리오는 국민당이 연정 구성에 실패하고 소수 정부로 남는 것이지만, 이 가능성은 희박해 보인다. 어떤 시나리오든 국민당과 이를 이끄는 쿠르츠에게 마음에 100% 쏙 드는 대안이 없어 연정 ...

    한국경제 | 2019.09.30 00:44 | YONHAP

  • thumbnail
    이스라엘 네타냐후, 검찰에 "내 비리혐의 청문회 생중계하자"

    ... 있었다. 네타냐후 총리가 청문회 생중계를 요청한 것은 비리 의혹을 정면으로 돌파하려는 의도라는 해석이 나온다. 네타냐후 측이 청문회에서 여러 혐의를 논리적으로 반박할 경우 비리 논란이 약화하면서 연정구성 협상이 탄력을 받을 수 있다. 반대로 혐의를 제대로 해명하지 못하면 여론이 더욱 악화할 수 있다. 청백당의 베니 간츠 대표는 지난 25일 기소 위기에 직면한 지도자와 협력할 수 없다며 네타냐후 총리의 '대연정' 제안을 거부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09.27 02:52 | YONHAP

  • 네타냐후, 5연임 기회…차기 총리후보로 지명

    ... 진영은 55석을, 간츠 청백당 대표 등이 주도하는 중도 좌파 진영은 54석을 각각 차지했다. 연정을 위한 ‘캐스팅보트’를 쥔 극우정당 이스라엘 베이테누당의 아비그도르 리에베르만 대표는 중립을 선언했다. 네타냐후 총리는 총리 후보자로 지명되자 곧 청백당에 대연정을 재차 제안했다. 네타냐후 총리가 먼저 총리에 오른 후 간츠 대표와 네타냐후 총리가 총리직을 번갈아 맡자는 것이다. 선한결 기자 always@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9.26 17:24 | 선한결

  • thumbnail
    이스라엘 네타냐후, 누구와 손잡을까…연정협상 험로

    ... 총선 당시 5석보다 3석이나 늘었다. 네타냐후 총리가 '이스라엘 베이테누당'과 손잡으면 웃을 수 있지만, 문제는 리에베르만이 중립적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는 점이다. 리에베르만은 이번 총선 직후 리쿠드당과 청백당이 포함된 '대연정'에만 참여하겠다고 못 박았다. 리에베르만은 네타냐후를 총리 후보로 지지하지 않는 이유로 리쿠드당이 유대교 정당들과 연정 구성에 협력하는 점을 꼽았다. 리에베르만은 지난 4월 총선 직후에도 '하레디'로 불리는 유대교 초정통파 신자들에게 ...

    한국경제 | 2019.09.26 17:10 | YONHAP

  • [선한결의 중동은지금] 네타냐후, 이스라엘 차기 총리 후보 지명…5선 기회

    ... 등이 주도하는 중도 좌파 진영은 54석을 차지했다. 연정 ‘캐스팅보트’를 쥔 극우정당 이스라엘 베이테누당의 아비그도르 리에베르만 대표는 중립을 선언했다. 네타냐후 총리는 총리 후보자로 지명된 당일 청백당에 대연정을 재차 제안했다. 네타냐후 총리가 먼저 총리에 오른다는 조건 하에 간츠 대표와 네타냐후 총리가 총리직을 번갈아 맡는 식이다. 그러나 간츠 대표는 “청백당은 엄중한 혐의로 기소를 앞둔 총리가 이끄는 정부에 참여하지 않을...

    한국경제 | 2019.09.26 14:16 | 선한결

  • thumbnail
    이스라엘 네타냐후, 차기 총리 후보로 지명돼…5선 기회(종합)

    리블린 대통령, 보수진영 우위 감안해 네타냐후에 연정구성권 부여 네타냐후, 중도 청백당에 대연정 재차 촉구했지만 거부당해 베냐민 네타냐후(69) 이스라엘 총리가 다시 차기 총리 후보로 지명됐다. 레우벤 리블린 이스라엘 대통령은 25일(현지시간) 오후 네타냐후 총리와 베니 간츠 청백당(Blue and White party) 대표를 면담한 뒤 네타냐후 총리에 연정 구성권을 부여한다고 발표했다고 이스라엘 매체 예루살렘포스트와 AP, AFP통신 등 ...

    한국경제 | 2019.09.26 04:09 | YONHAP

  • thumbnail
    벼랑끝 위기 넘긴 이스라엘 네타냐후…강경한 중동정책 이어지나

    ... 26만4천달러 상당(약 3억원)의 선물을 받고 한 일간지와 막후거래를 통해 우호적인 기사를 대가로 경쟁지 발행 부수를 줄이려고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궁지에 몰린 네타냐후 총리는 총선 이틀 후인 지난 19일 베니 간츠 청백당 대표에게 대연정을 제안했지만 거부당했다. 네타냐후가 총리 후보로 지명된 것은 우파 진영의 의석이 중도좌파 진영보다 우세하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총선 개표 결과, 유대주의 종교정당을 포함한 우파 진영은 55석으로 중도좌파 진영(54석)보다 1석 많은 ...

    한국경제 | 2019.09.26 02:35 | YONHAP

  • thumbnail
    이스라엘 네타냐후, 차기 총리 후보로 지명돼…5선 기회

    ... 장관의 극우정당 '이스라엘 베이테누당'(8석)은 네타냐후 총리와 간츠 대표 중 누구도 총리 후보로 지지하지 않는다며 중립을 선언했다. 리블린 대통령은 네타냐후 진영과 간츠 진영 모두 과반 의석 확보가 어렵다고 보고 양당을 아우르는 대연정 구성을 압박했다. 리블린 대통령은 지난 23일 네타냐후 총리와 간츠 대표를 불러 대연정을 구성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이후 리쿠드당과 청백당은 대연정을 놓고 협상 했지만 누가 먼저 총리직을 맡느냐를 놓고 진통을 겪었다. 또 이스라엘 ...

    한국경제 | 2019.09.26 02:19 | YONHAP

  • thumbnail
    이스라엘 네타냐후·간츠, 대연정 논의…총리직 번갈아 맡을수도(종합)

    리블린 대통령 중재로 총선 후 첫 회동…대통령 "중대한 진전" 이스라엘 총선에서 근소한 차이의 결과를 받아든 베냐민 네타냐후 총리와 베니 간츠 청백당 대표가 '대연정' 논의에 착수했다. 두 정치인이 총리직을 번갈아 수행하는 방식의 합의가 유력하게 거론되는데 누가 먼저 총리를 맡을 것인지가 협상의 최대 쟁점으로 꼽힌다. 23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과 예루살렘포스트 등 이스라엘 언론에 따르면 우파 리쿠드당을 이끄는 네타냐후 총리와 중도 청백당(청백연대)의 ...

    한국경제 | 2019.09.24 17:04 | YONHAP

  • thumbnail
    네타냐후·간츠, 대연정 논의…"총리직 번갈아 수행 유력"

    이스라엘 총선에서 근소한 차이의 결과를 받아든 베냐민 네타냐후 총리와 베니 간츠 청백당 대표가 '대연정' 논의에 착수했다. 두 정치인이 총리직을 번갈아 수행하는 방식의 합의가 유력하게 거론되는데 누가 먼저 총리를 맡을 것인지가 협상의 최대 쟁점으로 꼽힌다. 23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우파 리쿠드당을 이끄는 네타냐후 총리와 간츠 청백당(청백연대) 대표는 이날 레우벤 리블린 대통령과 면담 후 공동성명을 통해 '대연정 추진'을 논의했다고 ...

    한국경제 | 2019.09.24 11:1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