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2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스라엘, 1년만에 연정 구성 가닥…베니 간츠·네타냐후 손잡기로 [선한결의 중동은지금]

    ... 코로나19 확산세가 커지고 있다”며 “특수한 상황엔 특수한 결정을 내려야 하고, 이때문에 비상 연정구성을 모색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그간 레우벤 리블린 이스라엘 대통령도 간츠 대표와 네타냐후 총리에게 대연정 구성을 여러번 촉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코로나19가 번지는 와중에 정계 교착상태가 이어져선 안된다는 판단에서다. 이스라엘은 작년 4월과 9월 총선 이후 네타냐후 총리와 간츠 모두 연립정부 구성에 실패하면서 정국 혼란이 장기간 이어져 ...

    한국경제 | 2020.03.27 11:54 | 선한결

  • thumbnail
    코로나19 한국 따라하기 애먹는 독일…"서울 비하면 제3세계"

    ... 제삼 세계의 여느 도시 같이 느껴진다"고 지적했다. 독일이 코로나19에 대한 대응 상황에서 한국과 비교해 모두 미숙한 것은 아니다. 환자 치료에 있어서 의료체계는 세계 최고 수준의 실력을 자랑하고 있다. 또 독일은 대연정 다수파의 당명이 기독민주당, 기독사회당일 정도로 종교 문화가 뿌리깊고 종교개혁의 고향이지만 지난 주말 당국의 종교 모임 금지 조치가 충실이 이행됐다. 일간 프랑크푸르터 알게마이네 차이퉁은 "2020년 3월 22일은 독일에서 ...

    한국경제 | 2020.03.25 06:14 | YONHAP

  • 이스라엘 간츠, 새 총리 후보로 지명

    ... 청백당은 33석에 그쳤다. 그러나 소수 정당이 잇달아 간츠 대표 편에 서면서 간츠 대표가 총 의석(120석)의 과반 이상인 61석 지지를 확보해 연정 구성권을 받게 됐다. 알자지라 등에 따르면 간츠 대표는 이른바 ‘반(反)네타냐후 전선’ 지지를 받고 있다. 앞서 네타냐후 총리는 간츠 대표에 서로 총리직을 번갈아 맡는 긴급 대연정을 제안했으나 간츠 대표가 받아들이지 않았다. 선한결 기자 alway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3.16 17:14 | 선한결

  • 네타냐후 14년 집권 막내리나…이스라엘 연정 구성권 베니 간츠에

    ... 아비그도르 리에베르만 전 이스라엘 국방부 장관이 이끄는 극우정당이다. 소수 정당 중엔 확보 의석이 상대적으로 많아 사실상 ‘캐스팅보트’가 있는 정당으로 통했다. 작년 말까지는 네타냐후 총리와 간츠 대표 등이 모두 함께하는 대연정에만 참여하겠다는 방침을 고수했으나 올들어 입장을 바꿨다. 이스라엘 내 아랍계 정당들도 간츠 대표를 지지하고 나섰다. 연정엔 직접 참여하진 않지만 의회에서 투표 등을 통해 지지하겠다는 설명이다. 이스라엘 내 아랍계 정당은 통상 이스라엘 ...

    한국경제 | 2020.03.16 10:51 | 선한결

  • thumbnail
    메르켈 "전문가, 인구 60~70% 감염 전망…확산 늦추기에 초점"(종합)

    ... 의존도가 매우 높은 독일과 같은 경제는 (코로나19 확산 같은) 글로벌 도전 상황에서 더 타격을 받을 수 있다"고 우려했다. 특히 코로나19 확산 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독일의 엄격한 재정균형 원칙을 완화할 가능성을 시사했다. 대연정 3당은 지난 8일 기업에 유동성 제고 및 조업단축 시 지원 강화를 통한 실업 방지 등을 골자로 한 경제 충격 완화 대책에 합의했다. 내각은 조만간 관련한 세부 내용을 확정할 예정이다. 메르켈 총리는 이번 주 내로 코로나19 대응을 ...

    한국경제 | 2020.03.11 23:30 | YONHAP

  • thumbnail
    메르켈 "전문가, 인구 60~70% 감염 전망…확산 늦추기에 초점"

    ... 않겠다는 입장을 나타냈다. 메르켈 총리는 EU의 모든 회원국은 경제적 충격을 막기 위해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당부했다. 특히 코로나19 확산 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독일의 엄격한 재정균형 원칙을 완화할 가능성을 시사했다. 대연정 3당은 지난 8일 기업에 유동성 제고 및 조업단축시 지원 강화를 통한 실업 방지 등을 골자로 한 경제 충격 완화 대책에 합의했다. 내각은 이날 관련한 세부 내용을 확정할 예정이다. 메르켈 총리는 오는 13일 코로나19 대응을 ...

    한국경제 | 2020.03.11 21:03 | YONHAP

  • thumbnail
    독일서 경제위기 우려 …대연정, 도산·실업대책 마련

    ... 주(州) 경제장관과 회의를 한 뒤 공급망 및 여행 부문의 타격을 전망하면서 경제적인 상황이 매우 어려울 수 있다고 우려했다. 그는 이탈리아와 달리 독일에서는 여행과 공공 생활에 대한 제한이 발생하지 않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앞서 대연정에 참여 중인 기독민주당·기독사회당 연합과 사회민주당은 지난 8일 코로나19의 경제적인 파장에 대응하기 위한 긴급회의를 열고 기업의 도산과 실업을 최우선으로 막겠다는 입장을 나타냈다. 이들 정당은 기업에 대해 단기 유동성 지원 조치를 ...

    한국경제 | 2020.03.11 00:07 | YONHAP

  • thumbnail
    이탈리아 10兆 이어 독일도 17兆 푼다

    ... 독일 재무장관은 “경제를 안정시키고 일자리를 확보하기 위해 필요한 모든 것을 할 것”이라며 “기업이 충분한 유동성을 확보하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독일의 이번 대책은 지난 8일 밤 대연정 3자 회담에서 7시간의 논의 끝에 나온 것이다. 코로나19 사태로 자금난을 겪는 기업들에 유동성을 공급하고, 실업률 급증을 막기 위한 기존 지원책을 확대하는 게 골자다. 또 베를린시는 2021~2024년 도로, 철도, 주택 등 공공시설을 ...

    한국경제 | 2020.03.10 17:42 | 심은지

  • thumbnail
    독일 "16조 공공부문 투자"…프랑스 "EU 공동대응" 요구

    ... 숄츠 독일 재무장관은 "경제를 안정시키고 일자리를 확보하기 위해 필요한 모든 것을 할 것"이라며 "기업이 충분한 유동성을 확보하도록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AP연합뉴스 이번 대책은 지난 8일 밤 대연정 3자 회담에서 7시간의 논의 끝에 나온 것이다. 코로나19 사태로 자금난을 겪고 있는 기업들에 유동성을 공급하고, 실업률 급증을 막기 위한 기존 지원책을 확대하는 게 골자다. 또 베를린시는 2021~2024년 도로, 철도, 주택 ...

    한국경제 | 2020.03.10 10:48 | 심은지

  • thumbnail
    독일서 '하나우 총기난사 테러'로 극우당 '뭇매'

    ... 쇼이블레 연방하원 의장은 22일 자 경제신문 한델스블라트와의 인터뷰에서 "AfD는 극우주의자들에게 열려 있다"면서 "문제는 AfD가 극우주의자들에게 선을 긋지 않는다는 점"이라고 말했다. 기성 정당들도 AfD를 비판하고 나섰다. 대연정 소수파인 사회민주당의 라르스 클링바일 사무총장은 언론 인터뷰를 통해 "AfD로 인해 사회적으로 얼마나 독이 퍼졌는지, 증오가 조장됐는지, 사회가 나뉘었는지 경험하고 있다"면서 "민주주의자들이 일어나 더는 인종차별이 사회에서 받아들여지지 ...

    한국경제 | 2020.02.23 03:3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