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1,2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스라엘 또 총선…1년새 세 번째

    ... 혐의로 조사를 받고 있는 베냐민 네타냐후 총리가 당수인 한 리쿠드당과는 손을 잡지 않겠다는 방침이다. 9월 총선에서 8석을 확보해 사실상 ‘캐스팅보트’를 가진 이스라엘 베이테누당은 청백당과 리쿠드당이 함께하는 대연정에만 참여하기로 했다. 리쿠드당은 극단주의 종교정당과 함께하다보니 아랍계 정당 등과 협력이 어렵다. 리쿠드당은 오는 26일 당 대표 경선을 치른다. >>>>>>>> 이스라엘은 잇단 연정 ...

    한국경제 | 2019.12.12 16:04 | 선한결

  • thumbnail
    '부 세습사회엔 부유세'…독일 사민당, 장기 목표 추진

    독일 대연정의 소수파인 사회민주당이 사회적으로 부의 세습 및 편중 현상이 두드러지는 현실에 맞춰 부유세 도입을 추진하겠다는 방침을 정했다. 사민당은 8일 베를린에서 열린 전당대회에서 이같이 결정했다고 슈피겔온라인이 보도했다. 사민당이 구상하는 부유세의 기준은 미혼자의 경우 순자산이 200만 유로(26억4천만 원) 이상, 기혼자의 경우 420만 유로(55억4천만원) 이상이다. 사업체는 과세 대상에서 제외된다. 사민당은 이 경우 순자산 규모에 ...

    한국경제 | 2019.12.09 01:34 | YONHAP

  • thumbnail
    독일 사민당 새 대표 "대연정 미래에 회의적이지만 기회 줄 것"

    독일 대연정 소수파인 사회민주당 새 공동대표로 선출된 자스키아 에스켄은 6일 "대연정의 미래에 회의적이지만, 연정이 계속될 수 있는 현실적인 기회를 계속 줄 것"이라고 말했다. 에스켄과 노르베르트 발터-보르얀스는 이날 베를린에서 열린 전당대회에서 대의원 투표를 통해 공동대표로 승인을 받았다. 발터-보르얀스는 89.2%의 득표율을, 에스켄은 75.9%의 득표율을 얻었다. 이들은 지난달 30일 새 당 대표 선거에서 당내 주류 진영의 지지를 받은 ...

    한국경제 | 2019.12.07 03:05 | YONHAP

  • thumbnail
    독일 대연정 붕괴 우려 일단 벗어나…사민, 연장여부 결정 미뤄

    휘청거리던 독일 대연정이 일단 위기에서 벗어났다. 대연정 소수파인 사회민주당은 오는 6일 시작하는 전당대회에서 대연정 연장 여부를 결정하지 않기로 했다. 5일 현지언론에 따르면 지난달 30일 사민당 새 대표 선거에서 승리한 노르베르트 발터-보르얀스와 자스키아 에스켄은 선거에서 패배한 올라프 숄츠 재무장관 등과 조율을 거쳐 이같이 결정했다. 애초 사민당은 전당대회에서 대연정 유지 여부를 놓고 대의원을 대상으로 투표에 부칠 예정이었다. 대신 발터-보르얀스와 ...

    한국경제 | 2019.12.06 02:16 | YONHAP

  • thumbnail
    독일, '조지아인 살해' 관련 러 외교관 2명 추방…러, 보복예고(종합2보)

    ... 이후 유럽연합(EU)의 대(對)러시아 경제제재에 동참해오면서 러시아와 불편한 관계를 보여왔다. 다만, 미국의 반발 속에서도 러시아와의 천연가스관 연결사업인 '노르트 스트림 2'를 진행하는 등 일정 부분 협력 관계를 유지해왔다. 대연정 소수파로 중도진보 성향의 사회민주당 내부에서도 러시아가 안보를 위협하지만 전략적으로 협력하는 것이 안보에 도움이 된다는 목소리가 상당하다. 앞서 지난해 영국에선 전직 러시아 스파이에 대한 독살 기도 사건이 발생했고, 영국 당국은 ...

    한국경제 | 2019.12.05 01:15 | YONHAP

  • thumbnail
    '조지아인 살해' 배후로 러시아 의심 독일, 러 정보원 2명 추방(종합)

    ... 무력 개입 및 크림반도 강제 병합 이후 유럽연합(EU)의 대(對)러시아 경제제재에 동참해왔다. 다만, 미국의 반발 속에서도 러시아와의 천연가스관 연결사업인 '노르트 스트림 2'를 진행하는 등 일정 부분 협력 관계를 유지해왔다. 대연정 소수파로 중도진보 성향의 사회민주당 내부에서도 러시아가 안보를 위협하지만 전략적으로 협력을 강화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상당하다. 앞서 지난해 영국에선 전직 러시아 스파이에 대한 독살 기도 사건이 발생했고, 영국 당국은 러시아 정보기관인 ...

    한국경제 | 2019.12.04 22:29 | YONHAP

  • thumbnail
    '조지아인 살해' 배후로 러시아 의심 독일, 러 정보원 2명 추방

    ... 무력 개입 및 크림반도 강제 병합 이후 유럽연합(EU)의 대(對)러시아 경제제재에 동참해왔다. 다만, 미국의 반발 속에서도 러시아와의 천연가스관 연결사업인 '노르트 스트림 2'를 진행하는 등 일정 부분 협력 관계를 유지해왔다. 대연정 소수파로 중도진보 성향의 사회민주당 내부에서도 러시아가 안보를 위협하지만 전략적으로 협력을 강화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상당하다. 앞서 지난해 영국에선 전직 러시아 스파이에 대한 독살 기도 사건이 발생했고, 영국 당국은 러시아 정보기관인 ...

    한국경제 | 2019.12.04 21:23 | YONHAP

  • thumbnail
    이스라엘 연정협상 여전히 안갯속…위기의 네타냐후

    ... 사기"라고 비판했다. 이날 한 이스라엘 신문은 네타냐후 총리가 요르단강 서안의 요르단계곡을 합병하기 위해 6개월 동안 총리직을 더 유지하기를 원한다고 보도했다. 보수당인 리쿠드당 대표인 네타냐후 총리는 자신이 먼저 총리직을 수행하는 대연정을 추진해왔다. 그러나 청백당은 검찰에 기소된 네타냐후 총리와는 손잡을 수 없다는 입장을 굽히지 않고 있다. '킹메이커'로 꼽혀온 아비그도르 리에베르만 전 국방장관은 네타냐후 총리와 간츠 대표 사이에서 중립을 지키고 있다. 총선에서 8석을 ...

    한국경제 | 2019.12.03 02:02 | YONHAP

  • thumbnail
    휘청이는 독일 연정…소수파 사민당 새지도부 "연정 재협상"

    ... 어깨를 견주며 독일 최장수 총리가 되는 꿈은 물거품이 된다. 지난달 30일(현지시간) 발표된 대표 결선투표 결과에서 노르베르트 발터-보르얀스와 자스키아 에스켄 공동후보가 53.06%의 득표율로 당선됐다. 이들은 선거 과정에서 대연정에 비판적인 태도를 보여왔다. 특히 사회기반시설에 대한 공공투자 확대와 최저임금 12유로 인상, 진보적인 기후변화 대응 정책 등을 요구해오면서 연정 합의서의 재협상이 필요하다고 공언해왔다. 발터-보르얀스는 당선 직후 공영방송 ARD와의 ...

    한국경제 | 2019.12.02 22:02 | YONHAP

  • 독일 사민당 대표에 反메르켈파…메르켈 대연정 붕괴되나

    독일 사회민주당(사민당) 선거에서 대연정 반대론자들이 승리하면서 앙겔라 메르켈 총리가 이끄는 연립정부가 붕괴할 위기에 처했다. 중도좌파 성향의 사민당은 중도우파인 기독민주당(기민당)·기독사회당(기사당) 연합과 손잡고 10년간 연정을 구성했다. 1일(현지시간) 파이낸셜타임스에 따르면 지난 30일 실시한 사민당 당대표 선거에서 노르베르트 발터 보르얀스와 자스키아 에스켄 공동 후보는 53.06%의 득표율로 승리했다. 경쟁자인 올라프 숄츠 ...

    한국경제 | 2019.12.02 14:32 | 심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