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60,6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집코노미TV] "4월부터 강남 집값 급락한다"

    ▶구민기 기자 안녕하세요 집코노미TV입니다. 오늘은 이광수 미래에셋대우 연구위원 모시고 이야기 나눠보겠습니다. 요즘 강남 집값이 잡혀가는 듯한 모양새를 보이고 있는데요. 지금 시황은 어떻게 판단하시나요? ▷이광수 위원 일단 잘 아시다시피 ‘12·16 대책’이 굉장히 강력했습니다. 그래서 시장에 미치는 영향이 있는 것이고요. 일단 거래가 급감했죠. 이 정책의 핵심이 뭐였냐면 투기적 투자의 대출을 줄이는 것이었죠. ...

    한국경제 | 2020.02.28 10:19 | 구민기

  • thumbnail
    '2000억 투자손실' 中 고섬사태…大法 "증권사 과징금 부과 적법"

    ... 섬유업체인 중국고섬은 2011년 1월 유가증권시장에 상장됐으나 2개월 만에 1000억원대 분식회계 사실이 드러나 거래가 정지됐다. 결국 2013년 상장폐지돼 투자자들은 2100억원 규모의 손실을 봤다. 당시 상장주관사였던 한화투자증권과 대우증권을 상대로 부실한 외국 기업을 제대로 실사하지 않고 상장을 주관해 수천억원대 피해를 끼쳤다는 비난 여론이 일었다. 금융당국은 두 증권사에 각각 법정 최대 규모인 20억원의 과징금을 부과했다. 한화투자증권 등은 “회계법인의 ...

    한국경제 | 2020.02.27 17:34 | 신연수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분할 앞둔 태영건설, 최대 1400억 회사채 발행

    ... 위해 다음달 13일 3년 만기 회사채 700억원어치를 공모로 발행할 계획이다. 다음달 5일 기관투자가들을 상대로 진행하는 수요예측(사전 청약) 결과가 좋으면 조달금액을 1400억원까지 늘릴 방침이다. 이 회사는 최근 미래에셋대우를 주관사로 선정하고 본격적인 발행 준비에 들어갔다. 투자수요 모집과정에서 분할 결정에 대한 자본시장 내 평가가 드러날 전망이다. 태영건설은 지난달 지주회사 체제로 전환하기 위해 회사를 투자회사(티와이홀딩스)와 사업회사(태영건설)로 ...

    마켓인사이트 | 2020.02.27 17:00

  • thumbnail
    대비되는 미·중 태도…누가 진정한 우방인가 [조재길의 경제산책]

    ... 조치가 과도하다”고 항의했으나 “외교보다 더 중요한 게 방역”이라는 게 중국 측 반응입니다. 중국 관영언론인 환구시보는 “중국으로 오는 한국과 일본 입국자에 대한 격리는 절대 차별 대우가 아니다”고 주장했지요. 중국 지린성 옌지공항은 중국으로 오는 한국인 입국 제한 조치를 가장 먼저 취해 중국에서 칭찬을 받았습니다. 우리 정부가 끝까지 중국에 대한 입국 금지를 하지 않고 있지만, 환구시보는 같은 사설에서 ...

    한국경제 | 2020.02.27 14:41 | 조재길

  • thumbnail
    中매체 "외교보다 더 중요한 건 방역"…한국인 입국제한 항의 일축

    ... 정부가 항의하자 한 중국 매체가 사설을 통해 "외교보다 더 중요한 건 방역"이라고 일축했다. 중국 환구시보(環球時報)는 27일 사설을 통해 "중국으로 오는 한·일 입국자에 대한 격리는 절대 차별대우가 아니다"라며 "반드시 지적해야 하는 건 이게 외교문제가 아니라 그보다 더 중요한 방역문제라는 거다. 집중 격리를 하든 호텔이나 자택에 분산 격리를 하든 역병이 심한 국가에서 온 사람에 대해 절대로 할인해 주는 ...

    한국경제 | 2020.02.27 13:19 | 김명일

  • thumbnail
    [서태호의 영화로 보는 삶] 언제나 마음은 태양!

    ... 색커리는, 인생의 목표도 없고 자신이 처한 현실을 변화시키려는 의지도 없이 학교를 그저 냉혹한 현실에서 도피할 수 있는 공간 정도로만 생각하는 아이들에게 뭔가 색다른 전략이 필요함을 느낀다. 그는 먼저 학생들을 하나의 인격체로 대우해준다. 동시에 인생을 살아가는데 필요한 여러 가지 철학적 이슈에 대해 토론하고 박물관을 견학하면서 삶에 대한 혜안을 일깨워 주는 등 서서히 아이들의 마음의 벽을 허물고 신뢰를 얻게 된다. 또한 아이들 개개인의 맞춤형 코칭으로 졸업 ...

    글방 | 2020.02.27 09:33

  • thumbnail
    '아이돌학교' 진상위, 감금·강요 혐의로 제작진 추가 고발 "엄중한 책임 묻겠다"

    ... "사회적인 관심이 순위조작에만 집중됐을 뿐, 더 큰 문제라고 할 수 있는 감금, 강요에 대한 부분은 제대로 관심을 받지 못했다"며 "이 사건을 공론화하고 제작진에 대해 엄중한 책임을 물어 연습생들에 대한 부당한 대우와 가혹한 환경을 개선하기 위함"이라고 고발 취지를 설명했다. '아이돌학교' 진상위 측은 "본 사건은 '아이돌학교' 촬영 당시 연습생들을 대상으로 한 감금, 강요 의혹의 진상을 명백하게 ...

    HEI | 2020.02.27 09:03 | 김수영

  • 대우조선해양, 日 MOL과 '떠다니는 LNG터미널' 개발한다

    대우조선해양은 26일 일본의 선사인 MOL과 ‘부유식 천연가스(LNG) 저장 및 재기화 설비(LNG-FSRU) 디지털화를 위한 전략적 기술 공동 개발에 대한 협약’을 체결했다. ‘떠다니는 LNG 터미널’로 불리는 LNG-FSRU는 LNG선으로도 활용할 수 있고, 해상 LNG터미널로도 활용할 수 있는 선박이다. 다른 선박에서 LNG를 실어다 육상에 나르거나, 육상에서 실어온 LNG를 다른 선박에 공급할 수 ...

    한국경제 | 2020.02.26 20:54 | 이수빈

  • [사설] 한국의 어려움은 왜 중국엔 어려움이 아닌가

    ... 허점이 적지 않다. 부실한 초기 대응으로 확진자가 발병지인 중국 못지않은 기세로 늘어나는 데다, 급기야 한국이 국제적 ‘고립지역’으로 몰리는 현실이 안타깝다. 무엇보다도 기막힌 것은 중국으로부터 당하는 적반하장격의 부당한 대우와 수모다. 그제 제주항공 승객 167명에 대한 웨이하이(威海)시 공항당국의 ‘과잉 검역’과 14일간 격리조치가 대표적이다. 불과 열흘 전 인천시에 마스크 지원을 요청해 2만 개를 받아간, 한국과 교류도 오래된 ...

    한국경제 | 2020.02.26 18:26

  • thumbnail
    S&TC '중동 드림'…아람코와 수출·투자 손잡아

    ... 경제적 효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S&TC는 엔지니어 출신인 최평규 S&T그룹 회장이 1979년 창업한 삼영기계공업사가 모태다. 최 회장은 2003년 통일중공업(현 S&T중공업)과 2006년 대우정밀(현 S&T모티브) 등을 인수합병(M&A)하며 S&T를 20여 개 계열사를 거느린 자산 2조원, 매출 1조5000억원 규모의 중견그룹으로 키웠다. 김보형 기자 kph21c@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2.26 18:11 | 김보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