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98,2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Premium [해외 바이오 기업] '넥스트 키트루다' 바라보는 미국 머크(MSD)

    ... 프리드리히 야콥 머크가 약국을 설립한 것이 시초다. 약국을 기반 삼아 제약, 화학 회사로 발돋움했다. 1891년 독일 머크는 미국 뉴욕에 지사를 설립했다. 미국 머크(MSD)의 시초다. 하지만 1917년 독일이 제1차 세계대전에서 패배한 후 미국 정부에 재산을 몰수당하는 과정에서 미국 머크가 독일 머크로부터 완전히 분리됐다. 미국 머크의 사업부는 크게 사람의약품 사업부와 동물의약품 사업부로 구성되어 있다. 작년 기준으로 각각 90.1%, 9.9%의 매출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4.23 10:23 | 김우섭

  • thumbnail
    제4회 나무의사 2차 시험 24일 대전 충남여중서 시행

    산림청은 한국임업진흥원 주관으로 24일 대전 중구 충남여중에서 '제4회 나무의사 자격시험' 2차 시험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2차 시험은 서술형 필기와 실기로 이뤄지며, 각 100점 기준 과목당 40점 이상, 전 과목 평균 60점 이상을 얻어야 합격한다. 2차 시험까지 합격해 나무의사 자격을 취득하면 나무병원에서 수목의 피해를 진단·처방하고, 피해를 예방하거나 치료하는 업무를 수행할 수 있다. 최종합격자는 다음 달 14일 발표하며 한국임업진흥원 ...

    한국경제 | 2021.04.23 10:16 | YONHAP

  • thumbnail
    임시 선별검사소서 137명 확진…수도권 128명, 비수도권 9명

    ... 4명이다. 이로써 작년 12월 이후 수도권 임시 선별검사소에서 확진된 사람은 총 1만245명이 됐다. 현재 수도권에서는 서울 26곳, 경기 65곳, 인천 6곳 등 총 97곳의 임시 선별검사소가 운영되고 있으며, 전날 하루 총 3만6천314건의 검사가 이뤄졌다. 비수도권에 설치된 19개 임시 선별검사소에서는 9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지역별로는 울산 4명, 대전 2명, 부산·광주·세종 각 1명이다. 비수도권 누적 확진자는 879명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3 10:13 | YONHAP

  • thumbnail
    與 반도체 특위 출범…"8월까지 '초파격적' 특별법 내놓겠다"

    ... 분야에서까지 종합 강국으로 나아갈 수 있는 비전 제시에 주력하고 가장 큰 현안인 차량용 반도체 수급 해결책도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임원 출신 양향자 특위 위원장은 "이번 반도체 전쟁은 세계 대전으로, 훨씬 어렵고 긴 싸움이 될 것"이라며 "2019년 일본의 수출 규제를 이겨낸 경험과 자신감으로 이번 전쟁에서도 이기겠다"고 피력했다. 이어 양 위원장은 "늦어도 8월까지 반도체 산업 지원 특별법을 ...

    한국경제 | 2021.04.23 10:04 | 김수현

  • thumbnail
    신규확진 800명 육박…797명, 1월 초 이후 106일만에 최다 기록(종합)

    ... 전체 지역발생의 65.7%를 차지했다. 비수도권은 경남 63명, 울산 38명, 부산 33명, 충북 29명, 경북 22명, 광주 16명, 강원 15명, 대구 12명, 충남 10명, 전북 8명, 전남 6명, 세종·제주 각 3명, 대전 2명 등 총 260명(34.3%)이다. 주요 감염 사례를 보면 전북 진안군에서는 가족 제사에 참석한 일가족 6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고, 서울·울산·대전 등에서도 가족·지인모임을 매개로 한 집단감염 사례가 잇따랐다. 기존 감염 사례 ...

    한국경제 | 2021.04.23 09:57 | YONHAP

  • thumbnail
    [3보] 신규확진 800명 육박…797명, 1월 초 이후 106일만에 최다 기록

    ... 전체 지역발생의 65.7%를 차지했다. 비수도권은 경남 63명, 울산 38명, 부산 33명, 충북 29명, 경북 22명, 광주 16명, 강원 15명, 대구 12명, 충남 10명, 전북 8명, 전남 6명, 세종·제주 각 3명, 대전 2명 등 총 260명(34.3%)이다. 주요 감염 사례를 보면 전북 진안군에서는 가족 제사에 참석한 일가족 6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고, 서울·울산·대전 등에서도 가족·지인모임을 매개로 한 집단감염 사례가 잇따랐다. 기존 감염 사례 ...

    한국경제 | 2021.04.23 09:51 | YONHAP

  • thumbnail
    민주당 반도체 특위 출범…"세계대전서 이기겠다"

    ... 비메모리 분야에서까지 종합 강국으로 나아갈 수 있는 비전 제시에 주력하고 가장 큰 현안인 차량용 반도체 수급 해결책도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임원 출신인 양향자 특위 위원장은 "이번 반도체 전쟁은 세계 대전으로, 훨씬 어렵고 긴 싸움이 될 것"이라며 "2019년 일본의 수출 규제를 이겨낸 경험과 자신감으로 이번 전쟁에서도 이기겠다"고 말했다. 양 위원장은 "늦어도 8월까지 반도체 산업 지원 특별법을 내놓을 것"이라며 "경쟁국의 지원책을 ...

    한국경제TV | 2021.04.23 09:35

  • thumbnail
    與 반도체 특위 출범…"반도체 세계대전서 이기겠다"

    ... 비메모리 분야에서까지 종합 강국으로 나아갈 수 있는 비전 제시에 주력하고 가장 큰 현안인 차량용 반도체 수급 해결책도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임원 출신인 양향자 특위 위원장은 "이번 반도체 전쟁은 세계 대전으로, 훨씬 어렵고 긴 싸움이 될 것"이라며 "2019년 일본의 수출 규제를 이겨낸 경험과 자신감으로 이번 전쟁에서도 이기겠다"고 말했다. 양 위원장은 "늦어도 8월까지 반도체 산업 지원 특별법을 내놓을 것"이라며 "경쟁국의 지원책을 ...

    한국경제 | 2021.04.23 09:29 | YONHAP

  • thumbnail
    [2021 귀농귀촌 청년창업 박람회] ④ 충남·충북

    ... 농특산물과 6차 가공품도 소개한다. 배진이 보령시 귀농지원팀장은 "보령 농특산물 소개와 체계적인 영농정착 지원 안내 등을 통해 도시민이 보령에서 인생 2막을 시작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 충남 서산시 서산은 수도권과 대전권에서 1∼2시간이면 닿을 수 있는 입지 여건에 기름진 땅과 수려한 자연경관을 갖춘 귀농·귀촌의 최적지로 꼽힌다. 서산시는 귀농·귀촌인들이 조기에 정착할 수 있도록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도입해 운영하고 있다. 5년 이내 귀농인과 ...

    한국경제 | 2021.04.23 09:06 | YONHAP

  • thumbnail
    [2021 귀농귀촌 청년창업 박람회] ③ 전남·전북

    ... 있도록 종합적인 지원대책을 마련해 시행하고 있다"며 적극적인 관심을 당부했다. ◇ 전북 완주군 완주군은 지난해 유입 인구 20%를 달성하며 전북 내 귀농·귀촌 전입 인구 1위 도시로 자리매김했다. 지리적으로는 전주, 익산, 대전 등 지역과 인접해 도시민들 유입이 활발히 이뤄지고 있다. 소농의 판로 확보가 가능한 로컬푸드 1번지여서 초기 영농 소득 창출에 관심이 높은 귀농인들의 인기를 얻고 있다. 지리적으로는 전주, 익산, 대전 등 지역과 인접해 도시민들 ...

    한국경제 | 2021.04.23 09:0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