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41-50 / 75,4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현대건설, 6700억원 규모 '필리핀 남북철도 제1공구' 공사 수주

    ... 글로벌 환경 속에서 이뤄낸 결과물"이라며 "현대건설은 축적된 철도공사 기술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필리핀에 완성도 높은 인프라 시설을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건설은 지난 2월 중남미 파나마 메트로 3호선 공사와 지난 7월 국내 대전북연결선 제2공구 공사 수주에 이어 이번 필리핀 남북철도 1공구까지 맡게 되면서 국내·외 철도 건설 분야에서 성과를 내고 있다. 심은지 기자 summit@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21 11:33 | 심은지

  • thumbnail
    박범계 "조세연 동의 어렵지만 이재명도 사실 이해 안돼"

    ... 논쟁으로 가야 되는데 자칫하면 정쟁으로 갈 수 있고 실제로 국민의힘 쪽이 정쟁화하고 있다. 그것이 현직 지사인 이재명 지사에게는 꽤 부담이 될 것"이라고 지적했다. 조세연에 대해서도 "광역단체만 봐도 서울, 경기, 대전, 세종, 인천까지 여러 군데에서 지역화폐를 발행하고 기초단체까지 하면 200군데가 넘는다"며 "지역화폐의 효용성에 대해서 그렇게 폄하할 일은 아니라고 본다"고 비판했다. 이어 "(지역화폐는) 결국 지역에서 ...

    한국경제 | 2020.09.21 10:04 | 강경주

  • thumbnail
    코로나19, 신규확진 70명…이틀째 두자리 수 [종합]

    ... 40명이다. 수도권 지역발생 환자는 지난 18∼20일 각각 82명, 90명, 55명을 기록한 데 이어 나흘 연속 두 자릿수를 나타내며 2차 유행 이후 처음으로 50명 아래로 내려왔다. 수도권 외 지역에서는 부산 8명, 대전·충북·경남 각 2명, 경북 1명 등이다. 해외유입 15명으로 전날보다 늘어…사망자 385명, 위중·중증환자 141명 해외유입 확진자는 15명으로 전날(10명)보다 다소 늘었다. 이 ...

    한국경제 | 2020.09.21 10:02 | 조준혁

  • thumbnail
    문 대통령 지지율 3주만에 '반등' 46.4%…긍·부정 차이 줄어

    ... 평가 간 차이는 3.7%포인트로 1주 만에 다시 오차범위 안으로 소폭 좁혀졌다. 권역별로 변동폭이 컸던 지역은 부산·울산·경남으로 지지율이 전주대비 8.0%포인트 오른 45.8%로 나타났다. 반면 대전·세종·충청에서는 같은기간 9.4%포인트 내려 39.7%를 기록했다. 경기·인천에서도 같은기간 4.7%포인트 하락한 44.3%로 집계됐다. 연령대별로 보면, 20대에서 지지율이 전주대비 4.0%포인트 ...

    한국경제 | 2020.09.21 09:19 | 강경주

  • thumbnail
    세계의 일꾼이었던 중국인 '쿨리'…그들은 19세기 경제지도를 바꿨다

    ... 전혀 없다’라는 의미로 “He doesn’t have a Chinaman’s chance”라는 관용 표현이 생겨났을 정도다. 오직 중국인만을 표적으로 한 이 법은 2차 세계대전 때 중국이 일본과 싸우며 미국의 우방이 된 이후인 1943년에야 폐지됐다. 오형규 한국경제신문 논설실장 NIE 포인트 ① 전 세계 5000만 명으로 추산되는 중국 출신 해외 이주자들이 저임금 노동자로 해당 국가 경제에 기여한 ...

    한국경제 | 2020.09.21 09:00 | 오형규

  • thumbnail
    [데스크 칼럼] 美 공화당이 추경 반대하는 이유

    ... 지향한다’는 보수정당의 철학을 지켜야 한다는 공감대가 형성돼 있기 때문일 것이다. 미 연방정부 부채는 올 들어 3조달러 늘어났다. 국가채무가 내년 3월 말이면 22조달러로 불어나고 국내총생산(GDP) 대비 국가채무비율이 2차대전 후 처음으로 100%를 넘어설 전망이다. 진보 성향인 뉴욕타임스가 “국가 빚을 챙기는 정치인이 별로 없다”고 비판할 정도다. 퍼주기에 가세한 韓 보수야당 우리 국회도 지금 4차 추가경정예산안(7조8000억원)을 ...

    한국경제 | 2020.09.20 18:11 | 장진모

  • "하청 노조가 원청 점거해도 무죄"라는 대법원

    ... 25일 파업에 들어가고 원청업체인 수자원공사를 점거했다. 노조원들은 확성기를 동원해 시위를 벌이고 수자원공사 본관 건물에 쓰레기를 투척해 업무방해, 퇴거불응 등 혐의로 기소됐다. 1심은 유죄로 판단하고 벌금형을 선고했지만 2심(대전지법 형사합의부)에서 이를 뒤집고 무죄를 선고했다. 대법원도 무죄를 선고했다. 노조원들의 사업장 점거 파업은 외국에서는 불법이지만 한국에선 중요 생산 시설만 아니면 허용돼 왔다. 이번 판결로 국내 기업은 하청업체 소속 근로자의 사업장 ...

    한국경제 | 2020.09.20 17:56 | 최종석/남정민

  • thumbnail
    원·달러 환율 급락…1년 후 1100원도 붕괴? [한상춘의 국제경제읽기]

    ... 달러화’란 별칭이 붙을 만큼 달러화 비중이 90% 이상 차지했던 원유결제시장에서도 위안화 결제가 처음 시작돼 ‘페트로 위안화’ 시대가 열렸다. 탈(脫)달러화 추세가 결제시장으로까지 확대되고 있어 2차대전 이후 지속돼 왔던 브레턴우즈 체제가 최대 위기를 맞고 있다. 미국 경기와 금리정책 등을 감안하면 위안화 강세는 상당 기간 지속될 전망이다. 달러 가치는 머큐리(mercury·펀더멘털)와 마스(mars·정책) ...

    한국경제 | 2020.09.20 17:11 | 한상춘

  • thumbnail
    [종합] 비수도권 거리두기 2단계 추석 전까지 연장

    ... 세 자릿수를 기록한 뒤 38일만에 두 자릿수로 내려갔다. 신규 확진자 82명 가운데 국내 지역발생 사례는 72명,해외유입은 10명이다. 지역발생 확진자 72명을 지역별로 보면 서울 28명, 경기 24명, 인천 3명 등 수도권이 총 55명이다. 수도권 외 지역에서는 부산 6명, 경북 4명, 대구 2명, 대전·울산·충북·충남·경남 각 1명 등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20 15:51

  • thumbnail
    IRP 700만원 세액공제…가을엔 꼭 챙기세요

    ... 재투자돼 복리효과를 볼 수 있는 장점도 있다. 일시금이 아니라 연금으로 받으면 세율(3.3~5.5%)도 저렴하다. IRP는 가입 후 5년이 경과하고 55세를 충족하는 연도부터 10년 이상 연금으로 수령해야 한다. 무주택자가 전세금·주택 구입에 쓸 경우 등은 중도 인출이 가능하다. 하지만 중간에 해지하지 않고 연금으로 받는 것이 가장 이상적이다. 아직 IRP가 없다면 바로 개설하길 권한다. 박재현 < 신한PWM대전센터 팀장 >

    한국경제 | 2020.09.20 15: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