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6,1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윤여정 스크린 데뷔작 '화녀' 50년 만에 재개봉

    ... 남자의 아이를 낙태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당시 20대 신인배우였던 윤여정은 명자의 광기와 집착을 연기하며 주목받았다. 젊은 여배우로서는 선택하기 쉽지 않은 파격적인 배역이었다. 윤여정은 이 작품으로 제10회 대종상영화제 신인상, 제8회 청룡영화상 여우주연상, 제4회 시체스 국제판타스틱영화제 여우주연상을 받았다. 한편 영화 '미나리'로 제93회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후보에 오른 윤여정은 시상식 참석을 위해 현재 미국에 체류하고 있다. 시상식은 현지 ...

    한국경제 | 2021.04.23 09:11 | YONHAP

  • thumbnail
    '하늘의 집으로' 떠난 김을분 할머니

    ... 할머니는 2002년 이정향 감독의 영화 ‘집으로’에서 말도 못 하고 글도 못 읽는 시골의 외할머니 역으로 당시 여덟 살이던 상우 역의 배우 유승호와 호흡을 맞췄다. 연기 경험이 전혀 없었던 김 할머니는 이 영화로 대종상영화제에서 역대 최고령 신인 여우상 후보에 오르기도 했다. 영화가 흥행하면서 유명세를 견디지 못한 김 할머니는 영화 촬영지이기도 한 고향 충북 영동을 떠나 서울에서 가족과 함께 지내왔다. 유가족은 “할머니를 기억해 주시는 ...

    한국경제 | 2021.04.19 07:30 | 배태웅

  • thumbnail
    '집으로' 김을분 할머니 별세, 향년 95세

    ... 할머니는 그동안 서울에 있는 가족들의 집에서 생활하다 눈을 감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을분 할머니는 2002년 4월 개봉한 '집으로'에서 도시에서 온 철없는 손자(유승호 분)를 보살피는 할머니 역할로 당시 역대 최고령 대종상영화제 신인여우상 후보에 오르기도 했다. 연기 경험이 전무했던 김을분 할머니는 말도 못하고 글도 못 읽는 외할머니로 분해 실감나는 연기를 선보이면서 많은 관객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당시 '집으로'는 누적관객수 400만 ...

    텐아시아 | 2021.04.18 13:35 | 태유나

  • thumbnail
    영화 '집으로' 출연 김을분 할머니 별세…향년 95세

    ...squo;에서 당시 8살이던 배우 유승호(상우 분)와 호흡을 맞췄다. 도시에서 자란 깍쟁이 외손주가 말도 못하고 글도 못 읽는 시골 외할머니의 집에서 함께 살면서 벌어지는 상황을 실감나게 연기했다. 김을분 할머니는 이 영화로 대종상영화제 최고령 신인여우상 후보에 올라 화제가 됐었다. 극중에서 치킨을 먹고 싶다는 얘기를 잘못 알아들은 할머니가 닭백숙을 해줘 아이가 떼 쓰는 장면, 할머니가 아파 드러눕자 아이가 밥상을 차려주는 장면 등이 관객들의 웃음과 눈물을 ...

    한국경제 | 2021.04.18 11:46 | 김봉구

  • thumbnail
    [스타탐구생활] 전여빈·김다미·전종서, 괴물 신예→대세 배우로의 진화

    ... 뻔뻔하고 자신감도 하늘을 찌른다. 드라마 초반엔 코믹 연기가 다소 과하기도 했지만 후반부로 갈수록 점차 적정 수준을 찾아낸 모습이다. 전여빈은 2018년 개봉한 독립영화 '죄 많은 소녀'로 부산영화제 올해의 배우상, 대종상 신인여자배우상 등 각종 시상식에서 상을 휩쓸며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박훈정 감독의 작품이자 최근 공개된 넷플릭스 '낙원의 밤'에서는 삶에 초연한 태도를 보이는 인물에 몰입해 건조하고 쓸쓸한 분위기를 만들어냈다. 또한 ...

    텐아시아 | 2021.04.10 06:58 | 김지원

  • thumbnail
    김하늘 전속계약 체결 "신중히 차기작 검토"

    ... 준'을 시작으로, 출연하는 작품마다 인기몰이를 하며 명실상부 ‘흥행퀸’으로 자리매김한 배우다. 또한 김하늘은 2011년 개봉한 스릴러 영화 '블라인드'로 제32회 청룡영화상, 제48회 대종상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며 장르에 국한되지 않는 연기 스펙트럼을 인정받았다. 이 외에도 SBS '신사의 품격', KBS '공항 가는 길' 등 매 작품마다 섬세한 감정 표현과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이며 안방극장에서도 ...

    연예 | 2021.03.26 23:23 | 장지민

  • thumbnail
    김하늘, 싸이더스HQ→아이오케이 새 둥지 "차기작 검토 중" [공식]

    ... '동갑내기 과외하기', '그녀를 믿지 마세요', '7급 공무원' 등에서 인기몰이했다. 또한 김하늘은 2011년 개봉한 스릴러 영화 '블라인드'로 제32회 청룡영화상, 제48회 대종상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며 장르에 국한되지 않는 연기 스펙트럼을 인정받은 바 있다. 이 외에도 SBS '신사의 품격', KBS '공항 가는 길' 등 매 작품마다 섬세한 감정 표현과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이며 ...

    텐아시아 | 2021.03.26 12:03 | 최지예

  • thumbnail
    윤여정, 오스카 行…한국 그랜마가 간다 [종합]

    ... 상을 수상했지만 한국 배우가 아카데미 연기상 후보에 오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1966년 TBC 공채 탤런트로 데뷔한 윤여정은 김기영 감독의 영화 '화녀'(1971)를 통해 스타덤에 올랐다. 영화 데뷔작으로 대종상, 청룡영화상 여우주연상을 동시에 수상해 당시에도 큰 화제를 모았다. 이후 영화 '충녀', '바람난 가족', '여배우들', '하녀', '돈의 맛, '계춘할망', ...

    연예 | 2021.03.15 21:52 | 김예랑

  • thumbnail
    전여빈, '빈센조' 이어 '글리치'로 대세 행보 잇는다

    ... '인간수업' 진한새 작가의 차기작으로 기대를 모으는 '글리치'는 홍지효가 UFO 커뮤니티 회원들과 함께 정체불명의 불빛과 함께 사라진 연인의 행방을 쫓으면서 비밀의 실체에 다가서는 이야기를 그린다. 영화 '죄 많은 소녀'(2018)로 대종상 영화제에서 신인여우상을 받은 전여빈은 드라마 '멜로가 체질'(2019)에 이어 '빈센조'(2021)에서 주연을 맡으며 대세 행보를 밟는 중이다. 연출에는 영화 '연애의 온도', '특종: 량첸살인기', 드라마 '시네마틱드라마 SF8 ...

    한국경제 | 2021.03.15 09:43 | YONHAP

  • thumbnail
    경찰, 故 이지은 부검 영장 발부…"사인 밝힌다"

    ... 지내던 아들이 군에 입대한 후 홀로 생활하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1994년 SBS 프로그램 '좋은 아침입니다'에서 모델로 데뷔한 고인은 영화 '금홍아 금홍아'로 제16회 청룡영화제, 34회 대종상영화제에서 신인 여우상을 받았다. 1994년 KBS 드라마 '느낌', 1995년에는 '젊은이의 양지'에 출연해 대중에게 이름을 알렸다. 이후 1998년 영화 '파란대문' 등에 출연하며 활발하게 ...

    한국경제 | 2021.03.10 20:25 | 김정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