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115,4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안철수, 文발언 겨냥 "집값이 잡혔다니? 상황판단에 중대오류"

    ... 안철수 대표는 “이미 오를 대로 올랐는데 만약 여기서 집값이 더 올라간다면 그것은 국민 보고 죽으라는 이야기”라며 “현 정부의 부동산정책은 실패할 대로 실패했다.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23번의 대책은 정책 실패의 반증”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대통령 주변이 온통 눈귀를 가리는 간신배들로 둘러싸여 있는 것이냐”면서 “성난 민심을 수습하려면 무엇보다도 먼저 대통령이 진심으로 정책 실패에 ...

    한국경제 | 2020.08.11 10:50 | 김봉구

  • thumbnail
    김종민 "민주당서 민심 떠났다고? 사실 아냐…180석 그냥 줬겠나"

    ... 조사(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는 ±2.0%포인트)에서 민주당 지지율은 35.1%, 통합당은 34.6%로 나타났다. 양당의 지지율 격차는 0.5%포인트로 이는 통합당 창당 이래 최소 격차다. 이 같은 결과는 부동산 대책과 그에 따른 청와대 참모진 일괄 사의표명, 정부여당의 집중호우 대응 등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자세한 조사개요와 결과는 리얼미터 홈페이지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

    한국경제 | 2020.08.11 10:36 | 이미나

  • thumbnail
    코로나19 어제 34명 신규확진…지역발생 23명·해외유입 11명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1일 0시 기준으로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4명 늘어 누적 1만4660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34명 중 지역이 23명, 해외유입이 11명이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부산 9명, 경기 7명, 서울 6명, 충남 1명 등이다. 해외 확진자는 11명 중 검역단계에서 3명, 지역사회에서 8명이 확인됐다. 내국인 2명, 외국인 9명이다. 유입 국가는 미국 5명, 카자흐스탄 3명, 필리핀 1명, ...

    한국경제 | 2020.08.11 10:11 | 김명일

  • thumbnail
    정무수석 출신 한병도 "靑참모들 부동산은 개개인 문제"

    ... 보여줄 필요가 특히 있을 것"이라고 했다. 부동산 파동과 관련해선 "나는 과거에 부동산 제재, 투기를 막기 위한 안전판 자체가 뽑혀서 지속적 집값 상승이 됐다고 생각한다"며 "이번 부동산 대책은 그것을 원점으로 돌리기 위한 대책"이라고 보수 정권 책임론을 폈다. 청와대 수석비서관 일부 교체에 대해선 "집권 하반기로 들어섰는데 이번 인사를 통해 새로운 참모들이 정말 심기일전했으면 좋겠다"며 "요즘 ...

    한국경제 | 2020.08.11 10:08 | 조준혁

  • thumbnail
    11일째 폭우 이어져 사망·실종 42명…오늘도 전국에 호우특보

    ... 50%대에 머물러 있다. 폭우와 맞물려 큰 피해를 줄 것으로 우려됐던 제5호 태풍 '장미'는 전날 별다른 피해 없이 소멸했지만, 전국 곳곳에 호우특보가 내려져 비 피해가 늘 것으로 예상된다. 11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집계(오전 6시 기준)에 따르면 지난 7일부터 광주·전남 지역을 중심으로 쏟아진 집중호우로 13명이 숨지고 2명이 실종됐으며 1명이 다쳤다. 닷새간 이재민은 2902세대 5012명으로 집계됐다. 섬진강 제방 ...

    한국경제 | 2020.08.11 10:05 | 김명일

  • thumbnail
    '독불장군 정부' vs '냉정한 시장'…결과는 집값 상승 [여기는 논설실]

    정부의 부동산, 아니 집값, 그것도 아니라 서울집값 대책이 몇 차례나 이어졌는지 이제는 헤아리기도 쉽지 않다. 8월 10일 청와대에서 한 문재인 대통령의 ‘부동산 감독기구 설치 검토설’은 대책의 횟수에 넣어야 하나, 제외해야 하나. 설령 엄포라 해도 내용은 매우 이례적이고 강력한 것이다. 23번이나 계속된 강경일변도 정책에도 서울과 수도권 집값은 상승세였다. 정부·여당 정책 입안자들의 답답함이 어느 정도일지, 또 ...

    한국경제 | 2020.08.11 09:46 | 허원순

  • thumbnail
    [집코노미TV] "내려갈 집값은 내려갑니다"

    ... 기자 오히려 실수요자들이 법인 물건들이 기다려야 하는 장이 될 수도 있는 거네요. ▷김학렬 소장 이런 게 보통 투자경험이 많거나, 그 입지에 대해서 공부가 돼 있는 분들은 바로 그냥 사시거든요. 서울도 아무리 좋은 입지라도 대책이 세게 나오면 실망 매물들이 한두 개는 꼭 나오거든요. 대부분 조금 있으면 현지, 단지 주민들이 바로 사갑니다. 세입자들이. 다 아니까. 급매물인 거. 결국은 입지가 좋고, 상품이 좋고, 이런 건 매물이 몰릴 때 들어가는 게 맞고요. ...

    한국경제 | 2020.08.11 09:42 | 전형진

  • thumbnail
    샌드박스 도티, 뒷광고+사생활 논란 입장표명 "한치의 부끄러움 없다" [공식]

    ... 동석했다는 내용은 사실무근”이라며 “다만 허위사실들이 유포되는 사실이 너무 슬퍼서 이 점은 명백히 말씀드리고 싶었다”고 그간 불거진 사생활 관련 의혹을 부인했다. 한편, 샌드박스는 지난 7일 향후 대책을 위한 철저한 가이드라인을 마련할 것을 약속하며 이에 대한 방안 중 하나로 샌드박스 소속 임직원을 대상으로 전문 법률 기관에 의뢰해 '광고에 관한 법률과 의무'에 대해 정기적인 교육을 받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

    연예 | 2020.08.11 09:33 | 김예랑

  • thumbnail
    "집값 진정 양상" 부동산 민심에 기름 부은 文 발언

    ... 관리' 발언 때는 참모 문제로 봤다. 그런데 오늘 발언으로 시스템 고장 확실하다. 꽉 막힌 불통구조인가?"라고 비판했다. 이날 문재인 대통령은 청와대에서 주재한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부동산 종합대책의 효과가 서서히 나타나고 있다. 과열 현상을 빚던 주택 시장이 안정화되고 집값 상승세가 진정되는 양상을 보이기 시작했다"며 "앞으로 이런 추세가 더욱 가속화되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야권에서도 ...

    한국경제 | 2020.08.11 09:31 | 김명일

  • thumbnail
    8·4부동산대책 일주일…강남에서 최고 경쟁률 나왔다

    정부가 서울 등 수도권을 중심으로 13만 가구를 내놓는 8·4부동산대책을 내놓은지 일주일 만에 서울에서 최고 청약경쟁률이 나왔다. 민간주택에 대한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되지 않고 정부가 공공재건축까지 제안해놓은 상태였지만, 시장에서는 공급위축을 우려해 청약수요가 몰린 것이다. 더군다나 이번 청약은 정부의 6·17 부동산 대책을 통해 지난 6월23일부터 1년간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지정된 서울 강남구 대치동에서 나왔다.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

    한국경제 | 2020.08.11 07:53 | 김하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