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20,0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與, 재산세 감면 상한선 9억원 검토…"이르면 내달 중순 확정"(종합)

    ... 우려 때문으로 풀이된다. 진선미 부동산특위 위원장도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아직 위원 구성도 안 된 상황이다. 논의가 본격적으로 진행돼봐야 안다"고 했다. 하지만 들끓고 있는 민심을 잡기 위해서라도 보유세(재산세·종부세)와 대출규제 완화 등 부동산정책 전반에 대한 수정은 불가피하다는 게 대체적 시각이다. 홍 정책위의장도 KBS 라디오 인터뷰에서는 "종부세는 초고가주택 또는 부자들에 대한 일종의 부유세 개념으로 도입됐는데 집값이 상승하면서 (부과 범위가) 너무 ...

    한국경제 | 2021.04.20 18:40 | YONHAP

  • thumbnail
    [사설] 종부세 인하, 꼼수·편법 아닌 조세원칙 맞게 추진돼야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에서 부동산 정책을 보완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봇물처럼 터져 나오고 있다. 부동산특별위원회를 설치해 방안 마련에 나섰고, 당 대표 후보들도 가세했다. 종합부동산세 등 보유세 경감, 대출 규제 완화 등 구체방안이 거론되고 있다. 여당의 돌변이 당혹스럽지만, 세금으로 집값을 잡겠다는 애당초 그릇된 정책을 고치겠다니 늦었지만 다행이다. 정부와 여당은 불과 몇 달 전만 해도 기존 수요억제 정책으로 집값을 잡을 수 있다고 자신했다. 그러던 ...

    한국경제 | 2021.04.20 17:55

  • 부동산 규제 완화 나선 與 "LTV 우대 대상 늘리겠다"

    더불어민주당과 정부가 부동산 대출 규제 완화 방안으로 담보인정비율(LTV) 우대 혜택 대상을 확대하기로 했다. 국회 정무위원회 민주당 간사인 김병욱 의원은 20일 정무위 당정협의 후 브리핑에서 “일부 실수요자에게 적용되고 있는 LTV 10%포인트 가산 혜택 범위를 넓히는 것으로 가닥을 잡았다”고 밝혔다. 현재 소득 기준(부부 합산 연소득 8000만원 이하)과 주택가격 기준(투기지역 기준 6억원 이하)을 충족하는 무주택자에겐 ...

    한국경제 | 2021.04.20 17:40 | 고은이

  • thumbnail
    하루 7만명 '코인 불나방'

    ‘코인 광풍’에 은행 자금이 출렁이고 있다. 은행에 넣어둔 돈을 빼거나 대출을 받아 암호화폐에 뛰어드는 사람이 늘어나면서다. 은행에서 수조원의 자금이 이탈하고, 비트코인 등 암호화폐에 투자하기 위한 은행 계좌는 하루평균 6만~7만 개 이상 개설되고 있다. 정부가 과열 양상을 막기 위해 불법행위 특별단속에 나섰지만 광풍이 쉽게 가라앉지 않을 것이란 우려가 나온다. 20일 은행권에 따르면 지난 16일 기준 신한 국민 하나 우리 ...

    한국경제 | 2021.04.20 17:39 | 빈난새/박진우

  • thumbnail
    "코인으로 나도 수십억 벌자"…주 2회 신용대출 받는 2030

    ‘코인 광풍’에 은행 자금이 출렁이고 있다. 은행에 넣어둔 돈을 빼거나 대출을 받아 암호화폐에 뛰어드는 사람이 늘어나면서다. 은행에서 수조원의 자금이 이탈하고, 비트코인 등 암호화폐에 투자하기 위한 은행 계좌는 하루평균 6만~7만 개 이상 개설되고 있다. 정부가 과열 양상을 막기 위해 불법행위 특별단속에 나섰지만 광풍이 쉽게 가라앉지 않을 것이란 우려가 나온다. 20일 은행권에 따르면 지난 16일 기준 신한 국민 하나 우리 ...

    한국경제 | 2021.04.20 17:38 | 김대훈/정소람/빈난새/박진우

  • thumbnail
    열린우리당처럼…與, 대선 1년前 부동산특위

    ... 부동산특위를 구성한 건 4·7 재·보궐선거 참패 원인으로 지목된 성난 ‘부동산 민심’을 조기에 수습하기 위한 복안으로 풀이된다. 특위는 재산세·종합부동산세 인하, 대출규제 완화, 1주택자 공제 등 부동산 전반의 정책 변화에 대해 최종 결론을 낼 것으로 예상된다. 윤 원내대표는 전날 “부동산특위는 주택 공급, 주택 금융, 주택 세제 및 주거 복지 등 부동산 관련 주요 현안을 점검하고 대책을 ...

    한국경제 | 2021.04.20 17:35 | 조미현

  • thumbnail
    아파트 거래 '뚝' 오피스텔 '쑥'…서울·경기·광역시 감소폭 커

    ... 1만2365건으로 21.7% 늘었다. 상업·업무용 빌딩은 2.3%, 상가사무실은 8.5%, 토지는 11.2% 거래량이 증가했다. 부동산플래닛 관계자는 “저금리 기조와 유동자금 증가로 규제에서 비교적 자유로운 지역과 부동산 상품으로 투자 수요가 몰렸다”며 “다만 주거용 부동산에 대한 각종 세제 및 대출 규제가 완화되면 상황이 달라질 수 있다”고 말했다. 신연수 기자 sy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4.20 17:29 | 신연수

  • thumbnail
    20대 10명 중 4명은 주식투자…작년 '마통' 부채 75% 늘었다

    2020년 한 해 동안 20대가 주식 시장의 주역으로 떠오른 것으로 조사됐다. 20대 10명 중 4명이 주식 투자를 하는 것으로 나타났고, 같은 기간 마이너스통장 대출 평균 잔액은 전년 대비 75%가량 늘었다. 신한은행은 20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21 보통사람 금융생활 보고서’를 발간했다. 지난해 전국 만 20~64세 경제활동자 1만 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벌여 소득과 지출, 자산과 부채, 저축과 투자 등의 경제 ...

    한국경제 | 2021.04.20 17:21 | 김대훈

  • 한국신용데이터, 투자 유치…GS·국민銀 등 400억 규모

    ... 한국신용데이터의 기업 가치는 4000억원을 넘어섰다. 한국신용데이터는 자영업자의 매출 관리를 돕는 서비스인 ‘캐시노트’를 운영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소상공인 사업장의 영업 현황을 신용평가에 활용할 수 있는 ‘캐시노트 크레딧 브리지’도 출시했다. 한국신용데이터는 산업은행이 데이터 담보 대출 기업으로 처음 선정했고,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예비 유니콘으로 지정하기도 했다. 김주완 기자 kjw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4.20 17:16 | 김주완

  • thumbnail
    가점 낮은 2030세대, 주거용 오피스텔에 대한 관심 증가... `더샵 송도아크베이` 4월 분양

    아파트의 청약 자격 및 대출 기준이 높아짐에 따라 신혼부부 및 2~30대 젊은 수요자들이 내 집 마련을 위해 오피스텔로 눈길을 돌리고 있다. 특히 전용 84㎡ 오피스텔은 전용 59㎡ 아파트와 유사한 평면 구조를 갖추어, 실거주용으로 손색없는 아파트 대체 상품으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최근 공급되는 전용 84㎡의 주거용 오피스텔은 3~4Bay 설계에 드레스룸, 팬트리, 알파룸 등 넉넉한 수납공간이 제공된다. 또한 아파트에서나 볼 법한 안전성과 ...

    한국경제TV | 2021.04.20 16: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