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48,2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키르기스, 강력한 대통령제 개헌 성공…"국민투표서 79% 지지"

    ... 권위주의적인 포퓰리즘(대중주의) 정치인이라는 평가를 받는 사디르 좌파로프가 집권한 중앙아시아 국가 키르기스스탄에서 대통령 권한 강화를골자로 한 개헌안이 국민투표에서 통과됐다.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현지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12일(현지시간) ... 강력한 대통령제로 전환하기 위한 것이었다. 인구 650만 명의 키르기스스탄은 지난 2010년부터 이전의 순수 대통령제 대신 제한적 대통령제와 의원내각제를 섞은 혼합형 통치체제를 유지해 왔다. 이번 개헌안은 대통령 권한을 강화하고 ...

    한국경제 | 2021.04.12 16:53 | YONHAP

  • thumbnail
    4차위, 법제도 TF 구성…데이터 개방·활용 방안 도출

    대통령 직속 4차산업혁명위원회는 12일 데이터특별위원회 내에 '법제도 태스크포스(TF)'를 구성했다고 밝혔다. 데이터특별위원회 법제도TF는 데이터특위 5개 분과에서 법제도 전문가로 활동하고 있는 민간위원 5명으로 짜였다. 고학수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가 위원장이고 이성엽 고려대 기술경영전문대학원 교수, 고환경 법무법인 광장 변호사, 이상용 건국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김현경 서울과기대 IT정책전문대학원 교수 등이 민간위원으로 활동한다. 특위 ...

    한국경제 | 2021.04.12 14:00 | YONHAP

  • thumbnail
    파월 "연내 금리인상 가능성 거의 없어…美 경제 급성장"(종합)

    ... 재확산이 가장 큰 위험" 경제성장·고용확대 관측…"백신접종과 강력한 재정·통화정책 덕분"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 Fed· 연준) 의장이 연내 '제로(0) 금리' 유지 방침을 재확인했다. 파월 의장은 11일(현지시간) 방영된 ... 착용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파월 의장은 연임 가능성에 대해선 답변을 피했다. 파월 의장은 버락 오바마 대통령 당시 연준 이사가 됐고, 후임인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지명으로 4년 임기인 의장 자리에 올랐다. 그의 임기는 ...

    한국경제 | 2021.04.12 11:24 | YONHAP

  • thumbnail
    2차 계절관리제 석탄발전 감축으로 미세먼지 배출 51%↓

    ... 1천200억원 발생…소비자에 고지할 것" 정부의 2차 계절관리제 시행에 따른 석탄발전 감축으로 미세먼지 배출이 제도 시행 이전의 절반으로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2차 계절관리제 기간 석탄발전 감축으로 발생한 비용은 약 1천200억원으로 ... 시행했다. 이 기간 석탄발전량은 54.3GWh로 1차 기간의 61.4GWh보다 더 줄었다. 아울러 정부는 문재인 대통령 임기 내 약 2조원을 투자하기로 하고 발전소의 탈황 및 탈질 설비 성능 향상을 추진 중이다. 남부·남동·서부·중부·동서발전 ...

    한국경제 | 2021.04.12 11:00 | YONHAP

  • thumbnail
    "韓 경제정책 불안정성, 주요 20개국 중 두 번째 높아"

    ... 아일랜드이다. 이중 영국과 아일랜드는 브렉시트(Brexit) 협상으로 인해 불안정성이 높았고, 브라질은 호세프 대통령 탄핵과 코로나19로 정치·사회적 혼란이 컸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한국의 경제정책 불안정성 값은 43.7로 주요 ... 강조했다. 이어 일관성 없는 경제정책이 경제에 악영향을 미친 사례로 '금지→허용→장려→규제강화'로 변천해온 지주회사 제도를 들었다. 또 부동산 정책의 경우엔 임대사업자에게 각종 세제 혜택을 부여해 등록을 권장한 뒤 8개월만에 세제 혜택을 ...

    조세일보 | 2021.04.12 09:55

  • thumbnail
    "美 공화당 지지자 55%, 지난해 대선 조작됐다고 믿어"

    ... 28%만 트럼프 재출마 반대 미국 대선이 끝난 지 다섯 달이 넘었지만 절반 넘는 미국 공화당 지지자가 조 바이든 대통령이 승리한 지난해 대선 결과를 불신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12일 CNN에 따르면, 로이터와 입소스의 최근 조사 ... 격차와 비슷한데도 이 같은 의혹이 사라지지 않는 것은 그의 지속적 선동 때문이라는 것이다. 일각에서 제기되는 제도 개선 필요성에 대해서도 결국 트럼프 전 대통령이 진실을 받아들이지 않는 한 음모론에 기운 상당수 공화당원의 마음을 ...

    한국경제 | 2021.04.12 09:13 | YONHAP

  • thumbnail
    [시사이슈 찬반토론] 정부는 왜 은행에 '서민금융 지원' 압박하고 나섰나

    ... 이어 2021년 7월부터는 연 20%로 더 낮춘다는 방침을 세워놓고 있다. 법정 최고금리를 낮추는 정도에서 그칠 게 아니라, 이들이 은행 등에서 실제로 돈을 빌릴 수 있도록 해주는 게 중요하다. 여러 분야에서 정부가 나서 다양한 복지제도를 운영 중인 판에 금융에서도 복지를 못할 이유는 무엇인가. 은행이 내는 적지 않은 수익을 금융 약자에게 나눠주는 효과를 내보자는 것이다. 은행이 출연한 자금으로 신용 취약계층을 상대로 운영하는 ‘햇살론뱅크’ ...

    한국경제 | 2021.04.12 09:00 | 허원순

  • thumbnail
    한국 경제정책 불안정성 최상위권…"성장과 투자에 부정적"

    ... 아일랜드로 나타났다. 이중 영국과 아일랜드는 브렉시트(Brexit) 협상으로 인해 불안정성이 높았고, 브라질은 호세프 대통령 탄핵과 코로나19로 정치·사회적 혼란이 컸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우리나라의 경제정책 불안정성 값은 43.7로 주요 ... 합리적으로 추진하기 어려워진다고 강조했다. 이어 일관성 없는 경제정책이 경제에 악영향을 미친 사례로 지주회사 제도를 들었다. 한경연은 정부가 지주회사 제도를 금지했다 허용·장려한 뒤 다시 규제를 강화하면서 기업 지배구조의 불확실성이 ...

    한국경제TV | 2021.04.12 07:40

  • thumbnail
    한경연 "韓 경제정책 불안정성, 주요 20개국중 두 번째 높아"

    ... 아일랜드로 나타났다. 이중 영국과 아일랜드는 브렉시트(Brexit) 협상으로 인해 불안정성이 높았고, 브라질은 호세프 대통령 탄핵과 코로나19로 정치·사회적 혼란이 컸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우리나라의 경제정책 불안정성 값은 43.7로 주요 ... 합리적으로 추진하기 어려워진다고 강조했다. 이어 일관성 없는 경제정책이 경제에 악영향을 미친 사례로 지주회사 제도를 들었다. 한경연은 정부가 지주회사 제도를 금지했다 허용·장려한 뒤 다시 규제를 강화하면서 기업 지배구조의 불확실성이 ...

    한국경제 | 2021.04.12 06:00 | YONHAP

  • thumbnail
    파월 "지금 미 경제 변곡점…코로나 재확산이 가장 큰 위험"

    ... 관측…"백신접종과 강력한 재정·통화정책 덕분"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은 11일(현지시간) 미 경제가 더 강력한 성장과 고용을 앞두고 현재 변곡점에 서 ... 통화 정책 지원이 계속 필요하다고 거듭 강조해왔다고 블룸버그통신은 전했다. 파월 의장은 민주당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 시절에 연준 이사가 됐고 후임인 공화당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지명으로 4년 임기인 의장 자리에 올랐다. 그의 ...

    한국경제 | 2021.04.12 04: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