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71-80 / 1,6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KT 대리점서 계좌 열고 주담대까지"…공격경영 시동 건 케이뱅크

    ... 서류도 소득증빙서류와 등기권리증 등 두 가지로 대폭 줄였다. 서류 제출은 방문하거나 팩스로 전송할 필요 없이 등기번호 입력과 사진 촬영만으로 가능하다. 기존 아파트 담보대출이 있는 사람들은 최대 5억원까지 대출을 갈아탈 수 있다. 대환 절차를 100% 모바일로 구현한 전자상환위임장도 도입한다. 전자상환위임장을 이용하면 대출을 갈아탈 때 영업점과 관공서를 방문할 필요 없이 위임 서류 발급과 절차를 모두 모바일로 할 수 있다. 하반기엔 고도화된 신용평가모형을 적용해 개인사업자 ...

    한국경제 | 2020.08.04 17:03 | 송영찬

  • thumbnail
    케이뱅크 "모바일로 주택담보대출 싸게 갈아타세요"

    ... 케이뱅크가 전자상환위임장을 대출 상품에 도입한다. 전자상환위임장을 사용하면 은행이나 관공서를 방문해 인감증명서를 따로 발급받을 필요가 없다. 케이뱅크는 이르면 이달 출시하는 아파트 담보대출 상품부터 적용한다는 계획이다. 주택담보대출 대환 절차를 100% 모바일로 구현한 것은 은행권 최초다. 케이뱅크는 대환대출에 필요한 위임 절차를 모바일로 해결할 수 있는 ‘전자상환위임장’ 시스템을 도입한다고 지난달 27일 발표했다. 케이뱅크가 이르면 이달 ...

    한국경제 | 2020.08.04 15:37 | 송영찬

  • thumbnail
    '다만 악' 황정민 "이정재와 절대 다치지 말자고 했죠" [일문일답]

    ... 많고 준비를 철저히 해온다. 영화 현장에서 별로 말도 없고 조용하다는 것은 사전에 캐릭터 준비를 잘 해왔다는 것을 증명한다. 이 부분이 가장 큰 그의 장점인 것 같다. Q. 캐스팅이 신의 한 수인 영화 같다. 최희서, 박명훈, 오대환 등도 눈 여겨 볼만 한데, 배우들과의 호흡은 어땠나? 최희서 배우와 박명훈 배우는 이번에 처음 작업을 했는데 너무너무 좋았다. 아마 관객 분들도 이 영화 보시면 아실 거다. 소위 말하면 단 한 명도 연기에 구멍 난 사람이 없다. 모두 ...

    연예 | 2020.07.29 14:54 | 김예랑

  • "인감증명서 없이 주택대출 갈아타세요"

    국내 첫 인터넷전문은행 케이뱅크가 인감증명서가 필요 없는 전자상환위임장을 대출 상품에 도입한다. 케이뱅크는 이르면 다음달 출시하는 아파트 담보대출 상품부터 적용할 계획이다. 주택담보대출 대환 절차를 100% 모바일로 구현한 것은 은행권 최초다. 케이뱅크는 대환대출에 필요한 위임 절차를 모바일로 해결할 수 있는 ‘전자상환위임장’ 시스템을 도입할 예정이라고 27일 발표했다. 이르면 다음달 선보일 아파트담보 대환대출부터 비대면 인증 ...

    한국경제 | 2020.07.27 17:11 | 송영찬/김대훈

  • thumbnail
    숨통 트인 케이뱅크, 영업 정상화 속도 낸다

    ... 은행의 직원들은 은행법 37조에 따라 회사 상호 간 대출이 제한된다. 이 때문에 우리은행과 케이뱅크는 직원들에게 자회사 편입 전까지 대출을 정리하라는 내용의 공지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존에 대출받은 직원들은 부랴부랴 타행 대환을 알아보고 나섰다. 업계에서는 이달 말 증자가 마무리되면 본격적으로 케이뱅크가 정상화 궤도에 오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은행권 관계자는 “인터넷전문은행이 시중은행의 자은행이 되는 첫 번째 사례”라며 “케이뱅크가 ...

    한국경제 | 2020.07.22 17:21 | 송영찬/정소람

  • thumbnail
    신협·새마을금고 '영업지역 장벽' 허물어진다

    ... “대형 저축은행이 주도해온 일부 부동산 컨소시엄 대출에도 대형 신협과 새마을금고 등이 도전장을 내밀고 있다”고 설명했다. 다른 관계자는 “우량기업이 A저축은행에서 대출받았다는 사실을 B신협이 알고 더 싸게 대환 대출을 해주겠다며 접근하는 사례도 있다”고 전했다. 일각에서는 2금융권 전반의 양극화를 우려하고 있다. 권역 외 대출 방식으로 대형 신협이 저렴한 이자를 제안해 오면 지역 소규모 상호금융조합과 저축은행은 설 자리를 잃는다는 ...

    한국경제 | 2020.07.08 17:21 | 박진우

  • 김해시, 中企 경영자금 600억 지원

    경남 김해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에 경영안정자금 600억원을 추가로 지원한다. 이번 자금은 대환 용도 사용이 가능하고, 상환 완료 후 6개월이 경과하면 유예기간 없이 바로 재신청할 수 있다. 매출이 10% 이상 감소한 중소 제조업체는 연 3%의 이자 지원을 받을 수 있다.

    한국경제 | 2020.07.07 17:42

  • thumbnail
    "오대환 9천만원 수익 인증"…알고보니 배우 사진 도용해 투자 사기

    배우 오대환이 투자 사기에 사진이 도용됐다고 밝혔다. 7일 오대환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말로만 듣던 사기, 저에게도 일어났다"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함께 공개한 사진에는 오대환이 투자를 해 9000만 원의 수익을 올렸다며 "이XX 팀장님 감사합니다"라고 쓴 글을 인증하는 모습이 담겨있다. 오대환은 "저런 적 없다"며 "제2의, 3의 피해자가 없도록 모두 조심하라"고 했다. ...

    연예 | 2020.07.07 17:40 | 김예랑

  • thumbnail
    사상 최초 '주담대 연 1% 시대' 오나…"당분간 변동 금리가 유리"

    ... 혼합형 주담대로 갈아타는 전략이 현명하다”고 밝혔다. 만약 이미 주담대를 받았다면 ‘갈아타기 전략’도 고려해 볼 만하다. 최근 몇 년 새 주담대 금리가 크게 떨어진 만큼 더 낮은 금리 주담대 상품으로 대환대출을 하는 방식이다. 이를 통해 매달 나가는 이자를 줄일 수 있다. 다만 중도 상환수수료를 고려해야 한다. 은행들은 기존 계약 만료 시점보다 소비자가 대출을 빨리 갚으면 수수료를 부과한다. 통상 수수료는 1%대 초반이다. 시중은행 ...

    한국경제 | 2020.06.30 15:32 | 정소람

  • thumbnail
    시중은행도 헷갈리는 6·17 대책…어디까지 적용하나

    ... 워낙 복잡해 대출 담당자들조차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후문이다. 이번 회의에서도 추가된 규제 적용 범위와 시점을 두고 은행 실무자들 사이에 의견이 엇갈린 것으로 전해졌다. 투기과열지구로 새로 지정된 지역에서 중도금 대출의 대환이 있을 경우 기존 약정을 어떻게 해야하는 지가 쟁점이 됐다. 예를 들어 규제지역으로 지정된 인천 검단신도시 등에서 아파트 분양권을 산 사람들이 중도금 대출을 잔금 대출로 갈아타는 경우다. 규제지역에서 주택 구입 시 실거주 목적이라면 ...

    한국경제 | 2020.06.24 07:06 | 이송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