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4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중국 '악화일로' 호주에 또 보복…반중학자 입국 금지

    ... 서구 국가에 침투 및 영향력을 넓히고 있다는 책을 발간한 반중 학자다. 조스케는 호주 전략정책연구소의 분석가로 반중 선전을 부추기고 반중 이슈를 조작한 인물로 악명이 높다고 글로벌타임스는 비난했다. 한편, 중국은 호주산 소고기 등 여러 제품에 고율의 관세를 물리거나 반덤핑 조사를 진행하며 보복에 나서 갈등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 이에 대해 호주는 미국과 동맹을 강화하고 중국에 반감을 갖는 국가들을 규합하며 중국에 맞서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4 15:05 | YONHAP

  • thumbnail
    "美대선 결과 상관없이 미중 경쟁심화…실리위주 통상정책 필요"

    ... 관계없이 미국과 중국 간 전략적 경쟁이 심화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발제자로 나선 표인수 법무법인 태평양 미국 변호사는 "친중국이라고 알려진 조 바이든 민주당 후보가 승리해도 미국 의회와 국민의 시각을 고려할 수밖에 없다"며 "환율조작, 덤핑행위, 지적재산권 침해 등과 관련한 대(對)중국 강경정책은 유지될 것"이라고 밝혔다. 표 변호사는 "미국이 유럽연합(EU), 일본, 호주 등 동맹국과의 협력을 통해 전략적으로 중국을 압박할 것"이라며 "과거 다자주의로 전면 복귀는 어렵겠지만 ...

    한국경제 | 2020.09.24 07:30 | YONHAP

  • thumbnail
    중국 화웨이, 호주법인 직원 추가 감축 방침…"양국갈등 반영"

    ... 발원지에 대한 국제 조사를 요구한 이후 호주에 대해 전방위적인 '보복 조치'를 취하고 있다. 중국은 지난 5월 호주의 4개 도축장에서 생산된 쇠고기 수입을 금지하고, 호주산 보리에 대한 고율 관세를 부과했다. 중국은 또 자국민에 대해 호주 유학과 관광을 자제하도록 권고했다. 중국 정부는 지난 8월에는 호주산 와인에 대한 반(反)덤핑 조사를 시작한 데 이어 보조금 지급 여부에 대해서도 조사하는 등 호주에 대한 압박 강도를 높이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2 14:50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무역정책 자찬하며 또 한국 세탁기 관세사례 거론

    ... 대한 관세 부과 사례를 또다시 성과로 꼽았다. 오는 11월 대선을 앞둔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하이오주 데이턴 유세에서 무역, 안보 등 자신의 치적을 소개하던 도중 갑자기 세탁기 문제를 꺼냈다. 한국과 중국의 기업이 세탁기를 덤핑으로 미국에 판매해 미국 업체가 고사 위기에 몰렸지만 자신이 고율 관세를 부과해 회생시켰다는 식으로, 지난달에도 같은 주장을 펼친 바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당선인 신분일 때 미국의 세탁기 제조업체인 월풀의 대표가 자신을 찾아와 하소연한 ...

    한국경제 | 2020.09.22 11:51 | YONHAP

  • thumbnail
    미국, 한국산 송유관 반덤핑 관세율 절반 이하로 낮춰

    연례재심 재산정…현대제철 19%→9%, 세아제강 14%→4% 미국 정부가 한국산 송유관에 부과하던 반덤핑 관세율을 절반 이하로 완화했다. 22일 한국무역협회와 철강업계에 따르면, 미국 상무부는 최근 한국산 송유관에 대한 반덤핑 연례재심(2015∼2016년) 결과를 2차 재산정해 최종 관세율을 4.23∼9.24%로 결정했다. 업체별로 보면 현대제철 9.24%, 세아제강 4.23%, 나머지 한국 기업은 중간 수준인 6.74%다. 이번 2차 재산정 ...

    한국경제 | 2020.09.22 06:31 | YONHAP

  • 무역위 "베트남산 합판에 反덤핑 관세 부과해야"

    산업통상자원부 무역위원회가 베트남산 합판의 덤핑 수입으로 국내 산업이 피해를 봤다는 최종 판정을 내놨다. 무역위는 17일 제404차 회의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조사 대상 물품인 합판은 주로 건축용 내·외장재, 가구, 수출용 포장박스 등에 사용된다. 국내 시장 규모는 2018년 기준 9000억원 수준이다. 베트남산 시장점유율은 40%대다. 무역위는 “베트남산 제품이 모두 정상 가격 이하로 수입되고 있다”며 “이로 ...

    한국경제 | 2020.09.17 17:06 | 구은서

  • thumbnail
    무역위, 中·인니·대만산 스테인리스강 반덤핑 조사 착수

    베트남산 합판에 덤핑방지 관세 최대 10.65% 부과 건의 "정상가 이하로 수입" 산업통상자원부 무역위원회가 중국, 인도네시아 및 대만산 스테인리스강 평판압연 제품에 대한 반덤핑 조사를 개시하기로 했다. 무역위는 17일 제404차 회의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국내 생산자인 포스코가 이들 국가의 스테인리스강 평판압연 제품이 덤핑 수입돼 국내 산업이 피해를 보고 있다며 덤핑방지관세 부과에 필요한 조사를 해달라고 신청한 데 따른 것이다. 스테인리스강 ...

    한국경제 | 2020.09.17 14:24 | YONHAP

  • thumbnail
    중국 "미국, '관세규정 불합치' WTO 판정 존중해야"

    ... 덧붙였다. 다만 WTO 판정이 미국에 미칠 파장은 제한적이라는 전문가 분석도 나왔다. 가오링윈 중국 사회과학원 연구원은 글로벌 타임스와 인터뷰에서 "이번 판정은 도덕적인 측면에서 성과가 있지만, 법적 파장이 있는 반덤핑이나 반보조금 판정과는 다르다"며 "미국의 부당한 무역 정책에 변화가 없을 것으로 보이지만, 중국 입장에서는 동등한 위치에서 우방을 확대하면서 미국에 대응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쑹궈유 푸단대 경제외교센터장은 ...

    한국경제 | 2020.09.16 17:58 | 오정민

  • thumbnail
    중국, 미국에 "'관세규정 불합치' WTO 판정 존중하라"(종합)

    ... WTO 판정이 중국에 큰 승리를 안겨줬지만, 미국에 미칠 파장은 제한적이라는 전문가 분석도 나왔다. 가오링윈 중국 사회과학원 연구원은 글로벌 타임스와 인터뷰에서 "이번 판정은 도덕적인 측면에서 성과가 있지만, 법적 파장이 있는 반덤핑이나 반보조금 판정과는 다르다"며 "미국의 부당한 무역 정책에 변화가 없을 것으로 보이지만, 중국 입장에서는 동등한 위치에서 우방을 확대하면서 미국에 대응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쑹궈유 푸단대 경제외교센터장은 "트럼프 행정부가 ...

    한국경제 | 2020.09.16 17:31 | YONHAP

  • thumbnail
    中매체,'美관세 무역규정 불합치' WTO판정 환영…"중국의 승리"

    ... WTO 판정이 중국에 큰 승리를 안겨줬지만, 미국에 미칠 파장은 제한적이라는 전문가 분석도 나왔다. 가오링윈 중국 사회과학원 연구원은 글로벌 타임스와 인터뷰에서 "이번 판정은 도덕적인 측면에서 성과가 있지만, 법적 파장이 있는 반덤핑이나 반보조금 판정과는 다르다"며 "미국의 부당한 무역 정책에 변화가 없을 것으로 보이지만, 중국 입장에서는 동등한 위치에서 우방을 확대하면서 미국에 대응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쑹궈유 푸단대 경제외교센터장은 "트럼프 행정부가 ...

    한국경제 | 2020.09.16 10:1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