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721-4730 / 5,8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지방선거 후보등록 첫날 8천774명 접수

    ... 1천849명, 민주당 661명, 민주노동당 420명, 국민중심당 266명, 무소속 2천364명 등이었다. 등록 후보중 여성 비율은 5.4%였다. 전과기록 보유자는 10.5%인 724명이며 이 가운데 5범 이상이 7명이었고 충남 도의원에 출마한 민주당의 고모 후보가 14범으로 최고 기록을 세웠다. 또 지난 5년간 소득세와 재산세, 종합토지세 등 납세실적이 전무한 후보는 1.8%인 124명이었고, 병역의무를 마치지 않은 후보는 13.3%인 860명으로 집계됐다. ...

    연합뉴스 | 2006.05.16 00:00

  • 7전8기형, 동명이인에서 '개구리소년' 유족까지...이색 후보들

    ... 차례 선거를 거친 서 후보는 이미 그 동안의 전력만으로도로 지역민들에게 역대 여느 당선자 못지 않게 인지도가 충분히 높은 상태여서 한나라당 공천과 함께 현직 프리미엄을 누리고 있는 윤 진 전 서구청장과의 대결이 볼 만하다. 경북도의원 포항 제2선거구에는 '백남도(白南道)'라는 이름으로 한자마저 같은 동명이인이 동시 출마해 관심을 사고 있다. 포항시자원봉사센터 이사장을 역임한 백남도(47) 후보와 죽도시장상가번영회 회장을 지낸 백남도(55) 후보는 수원 백씨 문중으로 이름이 ...

    연합뉴스 | 2006.05.16 00:00

  • [지방선거 D-16] 여야 총력전 돌입

    ... 지원유세를 한 뒤 전.남북 다른 지역에서도 지원유세를 벌이는 방안을 검토중이다. 첫 유세지역으로 광주를 택한 이유는 이 지역에서 지방의원 비례대표를 배출하겠다는 목표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한나라당 출신 호남 지방의원은 현재 전.남북 도의원 각각 1명에 불과하며 광주에는 전무하다. 여기에 내년 대선 승리를 위해서는 현재 2∼3%에 불과한 호남지역의 당 지지율을 두자릿수로 끌어올리지 않으면 안된다는 인식도 깔려 있다는 분석이다. 이 때문에 박 대표는 광주 선거대책회의에서 ...

    연합뉴스 | 2006.05.15 00:00

  • thumbnail
    정동영ㆍ강삼재 7월 재보선 출마설 ‥ 송파갑ㆍ부천 소사도 관심

    ... 의원의 지역인 송파갑은 한나라당 내 물밑 경쟁이 치열하다. 나경원 박찬숙 등 여성 비례대표 의원들과 이회창 전 총재의 측근인 이흥주 특보,이원창 전 의원 등이 후보군으로 거론되고 있다. 김문수 전 의원의 경기지사 출마로 공석이 된 부천·소사의 경우 열린우리당에서는 김만수 전 청와대 대변인이 이미 출사표를 던진 상태다. 한나라당에서는 김 전 의원 측근인 노용수,김부회 경기도의원이 거론되고 있다. 이재창 기자 leejc@hankyung.com

    한국경제 | 2006.05.14 00:00 | 이재창

  • 지방선거 여성.무소속 바람 거셀듯

    ... 여성으로 내세우기로 했는데 광역의원 후보는 2002년 지방선거에 비해 무려 6배로 증가했다. 경남에서도 한나라당은 광역의원 후보 2명과 기초의원 후보 3명을 여성으로 공천했고, 전통적으로 보수성향이 강한 강원의 경우 한나라당이 도의원 후보 1명과 기초의원 후보 4명을 여성에 할당했다. 게다가 각 당이 지방의원 비례대표 후보의 기호 1번을 비롯해 홀수번을 여성몫으로 할당한다는 방침이어서 이번 선거를 통해 여성의 정치진출이 본궤도에 오를 전망이다. ◇무소속 바람 ...

    연합뉴스 | 2006.05.11 00:00

  • [지방선거와 여성] ③여성계 기대와 요구

    ... 성 평등 의식이 있어야 하며 여성 중에서도 다양한 세대와 계층을 반영하고 장애인을 일정 비율 반영할 것과 부패나 반인권 전력이 있는 사람은 공천 과정에서 배제시킬 것을 요청했다. 여성단체들은 특히 공직선거법상 비례대표 시.도의원 선거의 경우 여성 후보 추천 비율이 50%에 미달하거나 후보자 명부순위 매 홀수에 여성 후보자가 추천되지 않은 때에는 후보자 등록을 무효화하도록 규정하고 있다며 무효화 규정을 비례대표 시.군.구의원 선거로까지 확대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

    연합뉴스 | 2006.05.02 00:00

  • 한나라 "정 후보 보은군수 경선 포기한 것"

    ... 당으로서는 원칙을 지킬 수 밖에 없다"고 말했다. 경선 후보로 등록돼 무소속 출마가 불가능한 정 후보는 당 내 경선 후보 자격까지 잃게 됨에 따라 이번 지방선거에 보은군수로 출마할 길이 모두 막혔다. 정 후보는 선거구를 바꿔 도의원 선거 등에 나설 수는 있지만 한나라당이 보은지역 지방의원 후보 경선 대상자 등을 이미 확정해놓았기 때문에 이 마저도 탈당해야 가능하다. 정 후보는 이날 경선 선거인단이 불공정하게 짜여졌다며 탈당해 무소속으로 출마하겠다고 밝혔다가 ...

    연합뉴스 | 2006.04.24 00:00

  • '빨간 점퍼' 무소속 연대 활동 관심

    5.31 지방선거에 나서는 제주도의원 예비후보 7∼8명이 빨간색 점퍼를 입고 선거운동을 하며 무소속 연대 움직임을 보여 주목을 받고있다. 빨간색 점퍼를 입고 선거운동을 펼치고 있는 이들은 무소속 도의원 출마자와 당초 정당 공천을 신청했다가 탈락하자 소속 정당을 탈당하고 무소속으로 도의원 선거 에 뛰어든 지방정치 지망생들로 무소속 연대 등 세력화 움직임을 보이고있다. 대표적 인물은 도의원에 출마하기 위해 제주시의회 의원직을 내던지고 선거운동에 뛰어든 ...

    연합뉴스 | 2006.04.16 00:00

  • 지방선거 경선 원칙은 '헛구호'

    ... 광역의원 후보의 10~20%에 대해 경선을 예고하고 있다. 강원의 경우 한나라당은 대부분의 기초단체장 후보를 여론조사 경선을 통해 확정키로 했고, 우리당은 3명의 기초단체장 후보를 경선으로 선출할 방침이다. 제주에서는 우리당이 도의원 후보 6명만 경선을 통해 선출하고 나머지 23명은 여론조사를 통해 공천키로 했으며 한나라당도 23명의 도의원 후보를 심사로, 나머지 6명의 후보를 여론조사로 정할 방침이다. (부산.경남.대구.충남.제주=연합뉴스) 민영규 기자 ...

    연합뉴스 | 2006.04.07 00:00

  • 각 당 취약지역 '인물난' 여전

    ... 신청자가 몰릴 뿐이다. 특히 한나라당의 '아성'으로 불리는 대구의 경우 8명의 기초단체장과 24명의 광역의원을 선출할 예정이지만 우리당 공천 신청자는 각각 3명과 8명에 불과한 실정이다. 우리당은 23명의 기초단체장과 25명의 도의원을 뽑는 경북에서도 4~5명의 후보자만 찾아놓고 있으며 101개 기초의원 선거구는 절반이상을 비워두고 있다. 민주당과 민노당, 국민중심당은 설자리조차 찾지 못하고 있다. 부산에서도 우리당의 공천 경쟁률은 2차 모집에도 불구하고 평균 ...

    연합뉴스 | 2006.04.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