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791-4800 / 5,4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유동찬 충북도의원 한나라당 입당

    6.13 지방선거에서 재선에 성공한 무소속의 유동찬(庾東燦.옥천2) 충북도의원이 지난 24일 한나라당에 입당한 것으로 뒤늦게 알려졌다. 유 의원은 27일 "지역 발전과 주민들의 권익을 위해 충북도의회의 압도적 다수당인 한나라당에 입당키로 결심했다"고 밝혔다. 한나라당 충북도지부는 "유 의원이 지난 24일 보은.옥천.영동지구당에 이미 입당원서를 냈다"고 말했다. 유 의원의 입당으로 한나라당은 27석의 충북도의원 가운데 22석을 확보하게 됐다. ...

    연합뉴스 | 2002.06.27 00:00

  • 마산합포 재선 한나라당에 14명 공천신청

    ... 24일 한나라당에 따르면 지난 19일부터 23일까지 공천을 신청한 예비 후보는 강원석 한나라당 미래연대 부산.경남 공동대표, 김순규 경남대 교수, 김영길 전 MBC기자, 김오영 마산시의회 부의장, 김정부 전 중부국세청장, 김제현 전 도의원, 김형철코리아경영연구소장, 변재환 한국병원경영연구원 연구위원, 안상기 (주)본설계 회장,윤봉현 전 마산시의회 의장, 이재희 전 도의원, 이흥식 (유)공단가스 대표, 한석태전 경남대교수, 허종태 전 도의원 등 모두 14명이다. 한나라당 ...

    연합뉴스 | 2002.06.24 00:00

  • 자민련, 충남도의회 의장단 내정

    다음달 9일 제7대 충남도의회 개원을 앞두고 자민련은 충남도의회 의장단과 상임위원장 등을 내정했다. 21일 자민련에 따르면 전날 아산에서 첫 충남도의원 협의회를 갖고 의장에 4선인 이복구(서산1) 의원을, 부의장에는 3선의 정용해(당진2), 이준우(보령1) 의원을각각 내정했다. 또 5개 상임위원장에는 재선의 송민구.박영조.강태봉.전영환.유병기 의원이 각각 맡기로 의견을 모았다. 자민련 관계자는 "원내 1당으로서 의회 운영의 주도권을 행사한다는 ...

    연합뉴스 | 2002.06.21 00:00

  • 김홍일 의원 "탈당하지 않겠다"

    ... "이번 지방선거에서 민주당의 승리를 위해 최선을 다했다"면서 "도대체 내가 왜 탈당계를 내야 하느냐"고반문했다. 그는 또 "지방선거에서 지역구인 목포에서 주민들에게 민주당을 도와달라고 열심히 호소했다"며 "도지사, 시장, 도의원을 모두 당선시켰고, 기초의원 내천자 22명중 17명을 당선시키는 등 최선을 다했는데 왜 탈당을 해야 하느냐"고 덧붙였다. 김 의원의 한 측근도 "본인에게 귀책사유가 없는데 동생들 문제로 탈당이나 의원직 사퇴를 하라는 요구는 받아들일 수 ...

    연합뉴스 | 2002.06.21 00:00

  • 김홍일 '탈당요구' 반박

    ... 건의하겠다고 밝힌 데 대해 "이번 지방선거에서 민주당의 승리를 위해 최선을 다했다"면서 "내가 왜 탈당계를 내야 하느냐"고 항변했다. 그는 또 "지방선거에서 민주당을 도와달라고 열심히 호소했다"며 "지역구인 목포에서 도지사, 시장, 도의원을 모두 당선시켰고 기초의원 내천자 22명중 17명을 당선시켰다"고 강조했다. 그의 이같은 발언은 이번 지방선거를 통해 당원으로서 의무를 다했고, 선거결과지역주민의 `재신임'을 받았음을 강조함으로써 탈당 요구를 우회적으로 반박한 ...

    연합뉴스 | 2002.06.21 00:00

  • 충북도의회 의장단 선출 놓고 한나라당 내홍

    27명 가운데 21명의 충북도의원을 당선시켜 압도적 다수당이된 한나라당이 제7대 도의회 의장단 선출을 둘러싸고 내홍을 겪고 있다. 한나라당 충북도지부가 다선 위주의 의장단 선출을 유도하는 등 원 구성에 개입하는 데 대해 초.재선 그룹이 반발하고 있는 것. 19일 열린 한나라당 도의원 당선자 대회에서 신경식 충북도지부장은 "원 구성을둘러싼 잡음을 없애기 위해 다선 위주로 의장단을 선출하라는 것이 중앙당 지침"이라며 "3선이 2명뿐인 만큼 전반기에는 ...

    연합뉴스 | 2002.06.20 00:00

  • 민노당 "진보.대안정당으로 거듭날 것"

    ... 참여해 특정정당.지역적인 활동에 젖어 있는 잘못된 관행을 바로 잡겠다"며 "언론이지적하는 문제점에 대해서도 행정사무조사를 발동해 의회가 집행부를 견제하는 명실상부한 의회의 모습을 되찾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지방선거에서 도내 민노당은 정당명부 비례대표제를 통해 창원시에서18.64% 등 도내에서 8.65%의 지지를 얻었으며 비례대표 도의원 1명과 기초의원 5명이 당선됐다. (창원=연합뉴스) 최병길기자 choi21@yonhapnews.net

    연합뉴스 | 2002.06.17 00:00

  • [마산합포 8.8재선 후보 20여명이나 거론]

    ... 대변인, 박석동 한나라당 중앙위원이 자천 타천으로 출마할 것으로 거론된다. 또 이승문.이재희 한나라당 중앙위원, 김성진 민주당 합포지구당위원장, 석광호자민련 합포지구당위원장, 주대환 민주노동당 합포지구당위원장, 김제현.허종태 전도의원, 윤봉현 전 마산시의회의장, 김오영 전 마산시의회부의장, 김영길 전 언론인, 이흥식 공단가스 대표, 김형철 코리아경영연구소장가 나름대로 뜻을 두고 출마를 타진하고 있다. 이 가운데 현철씨는 수개월 전부터 정기적으로 마산에 내려와 지역 인사들을 ...

    연합뉴스 | 2002.06.17 00:00

  • [당선자 전과 비율 낮아져]

    ... 비율과 군복무 미필자 비율 등이 전체 후보자들에 비해 다소 낮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경기도 선거관리위원회가 분석한 6.13 지방선거 후보자 및 당선자 각종 통계자료에 따르면 당선자들의 전과자 비율은 시장.군수가 9.7%, 도의원 3.2%, 기초의원 7. 8%로 밝혀졌다. 전체 후보자 전과자 비율이 시장.군수 11.6%, 도의원 11.7%, 기초의원 10.7%였던 것에 비해 당선자들의 전과자 비율이 1.9∼8.4%포인트 낮아졌다. 군복무를 마치지 않은 ...

    연합뉴스 | 2002.06.17 00:00

  • 김홍일 사퇴론 '섭섭'

    ... 사퇴론이 재차 제기된 데 대해 섭섭함을 드러냈다. 김 의원은 15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번 선거에서 당을 위해 최선을 다했고, 지역구 주민들을 만나서 민주당을 도와달라고 열심히 얘기했다"면서 "내 지역구에서 시장, 도의원 후보를 다 당선시켰는데 더이상 무슨 말이 필요하냐"고반문했다. 김 의원은 또 "앞으로 다같이 노력하면 당이 살아날 수 있다"며 지방선거 참패책임을 놓고 민주당내 각 계파들이 내분양상을 빚고 있는 데 대한 아쉬움을 토로했다. 김 ...

    연합뉴스 | 2002.06.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