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2,6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속보] 러시아 코로나19 사망자 1만명…확진자 6000명대 유지

    ... 대책본부는 이날 "전날 수도 모스크바를 포함한 전국 84개 지역에서 6632명의 추가 확진자가 발생해 누적 67만4515명의 확진자가 나왔다"고 밝혔다. 사망자는 168명이 늘어 모두 1만27명으로 늘었다. 독일(9073명)이나 벨기에(9765명)보다 많다. 세계 10위인 페루(1만226명)에 근접한 상태다. 윤진우 한경닷컴 기자 jiinwoo@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04 18:00 | 윤진우

  • thumbnail
    러시아 코로나19 사망자 1만명 넘어…세계 10위권 근접

    ... 않고 있다. 이날 수도 모스크바에서는 680명의 신규 확진자가 나와 누적 확진자가 22만4천210명으로 집계됐다. 전국의 코로나19 사망자는 하루 동안 168명이 늘어 모두 1만27명으로 증가하면서 1만명 선을 넘어섰다. 독일(9천73명)이나 벨기에(9천765명)보다 많은 수치로, 세계 10위 규모인 페루(1만226명)에 근접하고 있다. 동시에 완치자도 꾸준히 늘고 있다. 대책본부에 따르면 지난 하루 동안 8천986명이 완치 후 퇴원하면서 지금까지 ...

    한국경제 | 2020.07.04 17:54 | YONHAP

  • thumbnail
    캐나다, 중국제재 착수…먼저 홍콩에 범죄인 인도 중단(종합)

    ... 내놓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블룸버그통신은 캐나다가 다른 동맹국들의 대중제재 노력에 동참했다고 평가하면서 군사물자 수출 금지와 이민 장려 외에 추가 여행경보를 내릴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트뤼도 총리의 이날 발표는 영국과 독일 정상이 잇따라 홍콩보안법 사태에 대한 우려를 공개 표명한 직후에 나왔다. 캐나다에서는 트뤼도 총리뿐 아니라 프랑수아-필립 샴페인 외무장관도 성명을 내 "이런 절차(홍콩보안법)는 홍콩의 기본법을 무시하는 것"이라며 "캐나다로서는 현존하는 ...

    한국경제 | 2020.07.04 17:50 | YONHAP

  • thumbnail
    리버풀 새 역사 쓴 클롭 감독 "난 여전히 평범한 사람"

    30년 만에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리버풀의 우승을 이끌며 영웅이 된 위르겐 클롭(53·독일) 감독이 또 한 번 자신을 낮췄다. 클롭 감독은 4일(한국시간) 영국 매체 미러와 인터뷰에서 "나는 여전히 '노멀 원'(평범한 사람)이다. 특별하지 않다"고 힘줘 말했다. '노멀 원'은 클롭 감독을 대표하는 수식어다. 2000년대 세계적인 명장 반열에 오른 조제 모리뉴(57) 감독이 자신을 '특별한 사람(스페셜 원)'이라고 부르며 자신감을 ...

    한국경제 | 2020.07.04 12:00 | YONHAP

  • thumbnail
    "참 쉽죠?" 밥 로스 아저씨의 그림 수업…EBS 방송

    ... 더빙과 함께 새롭게 선보인다. '그림 그리기의 즐거움'은 총 31시즌으로 구성돼 있으며 미국에서 9억3천500만 가정이 시청한 인기 프로그램이다. 한국을 비롯해 일본, 멕시코, 필리핀, 대만, 홍콩, 터키, 네덜란드, 영국, 독일, 스위스 등 많은 나라에서 방송됐다. 밥 로스는 1942년 미국 플로리다주 데이토나에서 태어나 미국 공군에서 20년간 복무했다. 이후 미술 강사로 활동하다가 1995년 사망했다. EBS 측은 "코로나 19로 '집콕'(집에만 있음) ...

    한국경제 | 2020.07.04 10:00 | YONHAP

  • thumbnail
    [기고] 독일 산업계와의 포괄적 협력 서둘러야

    ... 가격경쟁력까지 확보하기는 더욱 어려울 것이다. 따라서 현재로선 이 격차를 극복하는 가장 합리적 방책은 기술격차가 크지 않거나 경제성 확보가 가능한 품목 중심으로 국내 육성책을 적극 추진하면서도, 일본 못지않은 기술을 보유한 독일 산업계와 모든 관련 기술 분야에 걸쳐 체계적이고 치밀한 협력관계를 구축하는 것이다. 독일의 기술력과 산업경쟁력은 정평이 나 있다. 개별 접근이 아닌 전 산업 차원(레벨)에서 한·독 산업협력에 요구되는 일련의 필요요건을 ...

    한국경제 | 2020.07.04 10:00 | 김봉구

  • thumbnail
    이케아·볼보부터 H&M·스포티파이까지…스웨덴에 빠진 한국

    ... 끌어올린 4.32%(6위)로 성장했다. 올해 들어선 1분기(1~3월 누적) 5.84%의 점유율로 벤츠 BMW 쉐보레 폭스바겐에 이은 4위로 올라섰다. 이 가운데 쉐보레는 지난해 11월부터 한국수입자동차협회에 포함돼 볼보가 사실상 독일차 브랜드 바로 다음 순위를 달리는 셈이다. 볼보자동차는 지난해 1만570대를 판매해 국내 진출 22년만에 처음으로 1만대 클럽에도 가입했다. 보통 수입 승용차 시장에서 판매량 1만대는 안정적 점유율의 바로미터로 통한다. 볼보자동차는 ...

    한국경제 | 2020.07.04 09:00 | 강경주

  • thumbnail
    오바메양, 아스널에 재계약 조건 제시 '3년+주급 25만파운드'

    ... 예산 규모를 결정하지 못하고 있지만 오바메양을 반드시 잡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 매체에 따르면 오바메양이 내건 재계약 조건은 3년 계약 연장에 주급 25만파운드(약 3천7천400만원)다. 2018년 1월 보루시아 도르트문트(독일)를 떠나 아스널에 입단한 오바메양은 '특급 골잡이'로서 명성을 이어갔다. 그는 프랑스 리그1 생테티엔에서 뛰던 2011-2012시즌부터 이번 시즌까지 무려 9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의 활약을 펼치고 있다. 도르트문트에서는 ...

    한국경제 | 2020.07.04 08:31 | YONHAP

  • thumbnail
    '민둥산 울산이 울창해진 40년전 한독산림사업을 아시나요'

    독일 선진 임업기술 이식한 한독사업 주역 김종관 박사, 1975년부터 10년간 헌신 국가와 산주가 수평적 관계에서 산림경영 기반 닦아…국내 임업 수준 끌어올려 "울주군의 산림이 원래 이렇지 않았죠. 너무 황폐해서 오히려 민둥산에 가까웠죠." 울산 녹화(綠化)사업의 주역인 김종관(79) 농학박사가 들려준 이야기는 다소 놀라웠다. '영남알프스'를 보유한 울주군은, 전국에서도 울창한 숲이 많기로 잘 알려진 지역이다. 태초부터 울창했을 것만 같은 ...

    한국경제 | 2020.07.04 08:30 | YONHAP

  • thumbnail
    유럽 증시, 코로나19 우려에 하락…미국은 독립기념일 휴장

    ... 하락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우려 때문이다. 미국 뉴욕 증시는 독립기념일을 맞아 휴장했다. 3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날보다 1.33% 하락한 6157.30으로 거래를 마쳤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지수는 0.64%,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40지수는 0.84% 밀렸다. 범유럽 지수인 유로스톡스50지수도 0.77% 하락했다. 코로나19 재확산에 대한 우려가 여전하다. 유럽 최대 자동차 시장인 독일의 ...

    한국경제 | 2020.07.04 08:18 | 한민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