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1-190 / 193,8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CNN 보도에 '국가망신' 의성 쓰레기산, 해결 일등공신 알고보니

    ... 설비를 구축했다. 환경부 관계자는 “다른 업체의 경우 처리 물량의 한계가 있었으나, 쌍용양회는 환경 오염을 방지하면서도 대량으로 처리할 수 있는 최신 환경 설비를 갖춰 의성 쓰레기 해결을 주도했다”고 말했다. 독일선 폐PET 등 시멘트연료 대체율 68%, 한국은 23% 특히 시멘트업체를 활용한 방식이 기존 쓰레기 처리 방식보다 더 환경친화적이라는 의견도 있다. 섭씨 850도로 연소되는 소각로와 달리, 시멘트 제조 과정에선 마그마의 2배인 2000도의 ...

    한국경제 | 2020.09.22 16:10 | 안대규

  • 다시 나온 언택트 신중론

    ... 반등을 보이지 못한다는 것은 2차 유행으로 인해 투자 심리는 위축됐지만 기업 이익이나 경기가 받는 충격은 미미하다는 뜻”이라고 해석했다. 이 연구원은 연말이 다가올수록 대면(콘택트) 관련주 주가가 오를 것으로 봤다. 10월 말 독일 바이오엔텍·중국 푸싱제약·미국 화이자를 시작으로 연말까지 미국 모더나, 영국 아스트라제네카의 임상3상 결과 발표가 예정돼있기 때문이다. 그는 “코로나19 종식 이후에도 비대면주가 대세로 떠오를 것이라는 ...

    한국경제 | 2020.09.22 15:41 | 한경제

  • thumbnail
    트럼프, 백인 지지자 향해 "좋은 유전자 가졌다"

    ... 태어난다'는 이론까지 언급했다고 비즈니스인사이더는 전했다. 트럼프의 이런 발언이 알려지지 소셜미디어에서는 트럼프가 또다시 인종주의를 부추기는 발언을 했다며 비판이 일었다. 특히 '유전자', '경주마 이론' 등의 언급은 과거 나치 독일이 내세운 지배자 민족(master race), 우생학을 연상시킨다는 지적도 잇따랐다. 작가이자 역사학자인 스티브 실버만은 트위터에 "홀로코스트에 대한 글을 쓴 역사학자로서 난 직설적으로 말하겠다 : 이것은 유대인, 장애인, LGBTQ(성 ...

    한국경제 | 2020.09.22 15:40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봉쇄조치 강화 나선 영국…"최대 6개월 지속"

    ... 있다”고 전망했다. 이어 11월 중순에는 하루 200명의 사망자로 이어질 수 있다고 관측했다. 유럽 전역으로 봉쇄 조치 공포가 퍼지면서 주요국 증시는 파랗게 질렸다. 최근 스페인은 수도 마드리드에 이동 제한령을 내리기도 했다. 21일 영국 런던증시의 FTSE100지수는 3.38%, 독일 프랑크푸르트증시의 DAX30지수는 4.37%, 프랑스 파리증시의 CAC40 지수는 3.74% 급락했다. 박상용 기자 yourpencil@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22 15:35 | 박상용

  • thumbnail
    "필름형 건강기능식품 세계 최초 출시…내년 매출 목표 1000억"

    ... 장점으로 꼽힌다”고 했다. ODF 의약품 시장도 빠르게 커지고 있다. 2009년 2000억원에 그쳤던 세계 ODF 시장은 올해 2조3000억원 규모로 커질 전망이다. 다양한 의약품으로 개발되고 있어서다. 미국 모노솔, 독일 LTS, 미국 바이오딜리버리사이언스, 독일 라브텍 등이 시장을 주도하고 있다. 알레르기 치매 만성통증 아편중독 당뇨 루게릭병 등 치료 분야도 다양하다. 국내에서는 씨티씨바이오 CMG제약 서울제약 등이 필름형 의약품을 만든다. 세계 ...

    한경헬스 | 2020.09.22 15:10 | 박영태

  • thumbnail
    배터리데이 직전 머스크의 트윗…국내 배터리, 우려에서 기대로

    ... 경우에는 배터리 공급사들이 최대한의 속도를 내더라도 2022년 이후에는 중대한 물량 부족이 예상된다"며 자체적인 배터리 생산 의사를 드러냈다. 다만 이 경우에도 실제 배터리를 자체 생산하기까지 어려움이 예상된다. 테슬라는 현재 독일 베를린과 미국 텍사스에 기가팩토리를 구축하고 있으며, 자율주행 기술 개발과 신재생에너지 사업 등에도 대규모 투자를 집행하고 있다. 기존 사업에 대한 투자가 우선인 상황에서 배터리 설비 투자는 신중하게 접근할 수밖에 없다. 배터리 ...

    한국경제TV | 2020.09.22 14:38

  • thumbnail
    한국 개발진 일냈다…전량 일본 수입 '지그센터' 국산화 성공

    ... 고도화된 설계와 정밀 조립 능력이 필수다. 때문에 고도의 정밀도를 확보하기 위해서는 숙련된 장인이 직접 이송계의 안내면과 연결부 등 주요 부위를 정교하게 핸드 스크래핑하는 작업이 필요하다. 높은 기술적 난이도로 지그센터는 독일, 스위스, 일본에서만 개발이 된 상태였다. 그동안 국내는 전량 일본(Yasda, Mitsui Seiki)에서 수입했다. 연구팀은 국내 개발사례가 없는 만큼 설계, 조립, 성능 평가 등 각 개발 단계마다 면밀한 검증을 실시했다. 개발된 ...

    한국경제 | 2020.09.22 14:06 | 강경주

  • thumbnail
    "기후변화, 코로나와 같은 위기…실물경제 위협할 것"

    ... 운송할 수 있는 특징이 있어 태양력·풍력처럼 신재생 에너지가 풍족한 국가든 그렇지 않은 국가든 전 세계에서 사용할 수 있다"며 수소 경제의 중요성을 역설했다. 김 전무는 "(국내에서는) 수소의 중요성이 아직 충분히 인지되지 않았지만, 독일과 유럽연합(EU), 프랑스 등 세계 모든 국가가 수소경제를 준비하고 있다"며 "수소는 앞으로 우리의 에너지 시스템을 전환하는 데 핵심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문철 KB국민은행 브랜드ESG그룹 대표는 환경·사회·지배구조(ESG) ...

    한국경제 | 2020.09.22 13:34 | YONHAP

  • thumbnail
    2천년 전 이집트 소년은 어떻게 생겼을까

    CT로 두개골 투시해 3D 이미지 복원 2천여년 전 사망한 고대 이집트 소년의 얼굴이 현대 기술로 생생하게 살아났다. 21일 라이브사이언스(LiveScience) 등 현지 언론은 독일의 뮌헨-보겐하우젠 아카데미 클리닉 병리학 연구소 연구팀이 CT(컴퓨터단층촬영) 스캐너를 사용해 기원전 50년에서 서기 100년 사이 3∼4세의 어린 나이에 폐렴으로 사망한 소년의 얼굴을 3D로 복원했다고 보도했다. 이번 작업은 1880년대 하이집트 파이윰 지역의 ...

    한국경제 | 2020.09.22 13:24 | YONHAP

  • thumbnail
    아우디, 바이에른 뮌헨에 e-트론 19대 제공

    아우디가 독일 뮌헨 연고의 명문 축구 구단인 FC 바이에른 뮌헨에 선수용 차량으로 순수 전기차 e-트론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아우디는 지난 1월 FC 바이에른 뮌헨 구단과의 파트너십을 2029년까지 연장한 바 있다. 이 일환으로 아우디는 지난 19일 FC 바이에른 뮌헨 선수들에게 아우디 e-트론 19대를 전달했고, 뮌헨에 위치한 구단 훈련장에 e-트론 충전소를 설치했다. 이로써 FC 바이에른은 선수의 절반 이상이 전기차를 이용해 차량 구동으로 ...

    한국경제TV | 2020.09.22 12: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