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205,0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포르쉐, 1분기 글로벌 판매 7만대 넘어…전년比 36% ↑

    ... 2만1,991대를 인도하며 단일 시장 기준 가장 높은 판매를 기록했다. 아시아태평양, 아프리카 및 중동 지역은 46% 증가한 3만2,129대를 판매했다. 미국은 45% 증가한 1만7,368대, 유럽은 16%증가한 1만9,389대를 내보냈다. 독일에서도 14% 오른 5,957대를 보탰다. 회사는 2021년도 연간 실적 역시 낙관적으로 전망하고 있다. 영업 및 마케팅 이사회 멤버 데틀레브 본 플라텐은 "긍정적인 판매 지표와 함께 우리의 스포츠카 모델들로 더 많은 소비자의 꿈을 ...

    오토타임즈 | 2021.04.19 09:10

  • thumbnail
    [테샛 공부합시다] 세원고 이승현 학생 고교 1위, 단국대 강지선 씨 대학 1위

    ... 효과, 미국 금리 인상이 한국에 미칠 영향, 수요의 탄력성, 통화정책의 전달 경로, 규모에 대한 수익 불변 등에 관한 문항의 정답률이 30~40%대를 나타냈다. 경제시사 영역에선 △1985년 미국·프랑스·독일·일본·영국(G5) 재무장관이 뉴욕 플라자호텔에서 미국 달러화 강세를 완화하기 위해 일본 엔화와 독일 마르크화 가치를 높이기로 합의한 ‘플라자 합의’ △한국은행에서 기준금리를 결정하는 ...

    한국경제 | 2021.04.19 09:01 | 정영동

  • thumbnail
    [시사이슈 찬반토론] 미국 주도 글로벌 법인세 개편, 한국도 동참해야 하나

    ... 세율 그대로 높지만 중소기업에는 실효세율(13.4%)이 낮은 점도 대응 전략이 필요한 부분이다. 중소기업에 대한 예외 조치가 주어지지 않는다면 국내 중소기업은 세 부담이 커질 수 있기 때문이다. 미국 주도의 법인세제 개편에 독일·프랑스 재무부가 환영 의사를 밝혔고, 경제 관련 국제단체도 찬성하고 나선 것은 모두 사전협의가 있었기 때문일 것이다. 하지만 한국은 그렇게 협의 대상이 될 수 있나. 협의에 동참하더라도 한국 기업의 이익을 충분히 따져보고, ...

    한국경제 | 2021.04.19 09:00 | 허원순

  • thumbnail
    "다임러, 전기차 OS 개발 프로그래머 1천명 채용 계획"

    독일 자동차 그룹 다임러는 독자적인 차량 운영체제(MB.OS) 개발을 위해 프로그래머 1천명을 채용할 계획이라고 로이터통신이 독일 자동차 전문 주간지 아우토모빌보헤의 보도를 인용해 18일(현지시간) 전했다. 이에 따르면 다임러는 베를린과 텔아비브, 시애틀, 베이징 등지에 있는 자사의 소프트웨어 허브를 강화하기 위한 프로그래머 3천명 증원 계획의 일환으로 S클래스 생산 시설에서 일할 프로그래머 1천명을 뽑을 계획이다. MB.OS는 테슬라로 대표되는 ...

    한국경제 | 2021.04.19 08:37 | YONHAP

  • thumbnail
    아모레퍼시픽, 2021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본상 수상

    ... 네오쿠션’, ‘한율 달빛유자 수면팩’ 등 3개 제품이 ‘2021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Red Dot Design Award)’ 제품 디자인 부문에서 각각 본상을 수상했다. 독일 노르트하임 베스트팔렌 디자인 센터(Design Zentrum Nordrhein Westfalen)가 주관하는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는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미국 IDEA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 대회로 꼽힌다. ...

    한국경제 | 2021.04.19 08:24 | WISEPRESS

  • thumbnail
    브라질, 코로나 확산세에도 백신 접종은 '거북이걸음'

    ... 국민의 12.29%인 2천602만4천553명이며, 이 가운데 947만9천785명은 2차 접종까지 마쳤다. 브라질에서는 현재 중국 시노백과 영국 아스트라제네카·옥스퍼드대 백신이 접종되고 있으며, 이달 말부터는 미국 화이자·독일 바이오앤테크 백신이 공급될 예정이다. 보건부는 지난달 화이자·바이오앤테크 백신 1억 회분 구매 계약을 체결했으며, 오는 29일 100만 회분을 시작으로 6월 말까지 1천550만 회분이 도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9 03:45 | YONHAP

  • thumbnail
    독일, 코로나19 사망자 8만명 추모…대통령 "잊지 않을 것"

    독일 대통령 "코로나19 사망자, 그리워하고 잊지 않을 것" 빌헬름 황제 추모 교회서 공동예배후 콘체르트하우스에서 추모식 독일이 18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목숨을 잃은 8만명에 육박하는 시민들을 기리는 첫 공식 추모식을 열었다. 프랑크-발터 슈타인마이어 독일 대통령은 이날 추모사에서 "코로나19 사망자들을 그리워하고 잊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오전 베를린 빌헬름 황제 추모 교회에서 열린 공동 예배에는 ...

    한국경제 | 2021.04.19 00:32 | YONHAP

  • thumbnail
    우라늄 농축 농도 상향 속 핵합의 협상은 계속…"진전 있다"

    ... 위한 참가국 회담은 계속되고 있다. 이란은 핵시설 피습에 60% 농도 우라늄 농축이라는 강경한 대응을 하면서도 오스트리아 빈에서의 핵합의 협상에는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지난 6일 대면 회담이 시작한 이후 참가국(영국·프랑스·독일·러시아·중국)과 양자·다자간 협상을 계속해온 이란은 지금까지의 협상에 진전이 있었다고 평가했다. 18일(현지시간) 이란 외무부에 따르면 압바스 아락치 이란 외무부 차관은 지금까지 회담에서 좋은 논의가 진행됐다고 밝혔다. 빈 회담에서 ...

    한국경제 | 2021.04.18 23:51 | YONHAP

  • thumbnail
    미 국가안보보좌관 "러시아, 나발니 죽으면 대가 있을 것"

    ... 정부에) 나발니가 죽으면 대가가 있을 거라고 얘기해왔다"고 했다. 나발니는 지난달 말부터 교도소에서 단식 투쟁을 벌여왔으며 당장 사망할 수 있을 정도로 위중한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해 8월 독극물 중독 증세를 보여 독일에서 치료를 받다 올해 1월 귀국한 뒤 체포됐다. 설리번 보좌관은 나발니가 복역 중 사망하더라도 조 바이든 대통령이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을 만날 것이냐는 질문에 "회담이 현재 정해져 있는 건 아니다. 논의 중인 것인데 올바른 상황에서 ...

    한국경제 | 2021.04.18 23:36 | YONHAP

  • thumbnail
    '푸틴의 눈엣가시' 나발니 건강 악화…주치의 "죽어가고 있어"

    ... 교도소 측에 나발니를 직접 만나게 해달라고 호소했다. 한편,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대표적인 정적으로 꼽히는 나발니는 지난해 8월 항공편으로 이동하던 중 기내에서 갑자기 독극물 중독 증세를 보이며 쓰려졌다. 이후 나발니는 독일에서 치료를 받은 뒤 지난 2월 러시아로 돌아갔으나 귀국 직후 당국에 곧바로 체포됐다. 러시아 법원은 최근 나발니에게 3년 6개월의 실형을 선고했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4.18 23:15 | 김정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