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9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로나로 페리 끊긴 홍콩에 분홍 돌고래가 돌아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배들이 사라지자 홍콩 바다에 분홍 돌고래가 돌아왔다. 14일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지난 3월부터 코로나19로 고속 페리의 운항이 멈춘 홍콩 주변 바다에 '중국 흰돌고래' 혹은 '분홍 돌고래'라고 불리는 '인도-태평양 혹등고래'가 30% 이상 증가했다. 영국 세인트앤드루스대 해양 과학자 린제이 포터는 홍콩과 마카오 사이를 바삐 오가는 고속 페리로 인해 사라졌던 분홍 돌고래가 '조용해진 바다'로 다시 돌아왔다고 ...

    한국경제 | 2020.09.14 16:22 | YONHAP

  • thumbnail
    '놀면 뭐하니?' 土 예능 1위! 최고 시청률 14.4% 기록

    ... 즉석 무대로 추억을 소환했다. 레전드 디바의 아우라를 뽐내는 명불허전 무대 중에 오랫동안 댄서로 함께 했던 원조 ‘V맨’ 김종민이 깜짝 등장했다. ‘지미 유’의 서프라이즈에 만옥은 놀라 돌고래 비명을 질렀고 뒤이어 찐 감동한 표정으로 김종민과 포옹했다. 막내라인 은비와 실비가 즉석에서 ‘초대’ 합동무대를 선물했고 만옥 역시 흐뭇함을 감추지 못했다. 마지막은 신나는 히트곡 ‘페스티벌’로 ...

    스타엔 | 2020.09.13 11:52

  • thumbnail
    '놀면 뭐하니' 환불원정대, 돈독해진 케미…지미 유, 새 매니저 확정

    ... 즉석 무대로 추억을 소환했다. 레전드 디바의 아우라를 뽐내는 명불허전 무대 중에 오랫동안 댄서로 함께 했던 원조 ‘V맨’ 김종민이 깜짝 등장했다. ‘지미 유’의 서프라이즈에 만옥은 놀라 돌고래 비명을 질렀고 감동한 표정으로 김종민과 포옹했다. 막내라인 은비와 실비가 즉석에서 ‘초대’ 합동무대를 선물하자 만옥 역시 흐뭇함을 감추지 못했다. 마지막은 신나는 히트곡 ‘페스티벌’로 ...

    텐아시아 | 2020.09.13 09:38 | 정태건

  • thumbnail
    인간 탓 척추동물 수난시대…50년간 개체수 68% 격감(종합)

    ... 버드라이프 인터내셔널의 수석 과학자인 스튜어트 부차트는 "미래의 생물 다양성 감소를 막고 건강한 지구를 보존하기 위해 필요한 노력이 성과를 이뤄냈다"고 평가했다. 하지만 눈 주위에 검은 원이 있어 '바다의 판다'로 불리는 바키타돌고래처럼 여전히 불법조업에 노출돼 위급(Critically Endangered·CR) 종으로 평가받고 있는 종들도 있었다. IUCN의 종보존위원회 태스크포스를 이끄는 뉴캐슬대의 필 맥고완 교수는 이번 연구 결과를 "한 줄기 희망의 빛"이라 ...

    한국경제 | 2020.09.10 16:39 | YONHAP

  • thumbnail
    대한씨름협회 부회장, 울산시장에 큰절…"씨름 지원 감사"

    이만기 스승 황경수 부회장, 존폐 위기 울산 돌고래씨름단 회생 중재에 인사 황경수 대한씨름협회 부회장이 송철호 울산시장에게 지역 씨름 발전을 위해 크게 이바지한 데 대해 큰절로 감사 인사를 했다. 8일 울산시에 따르면 울산시와 동구, 울주군은 지난 2일 오후 2시 시청 7층 상황실에서 '울산 씨름의 전승·발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는 행사를 열었다. 이 자리에서 황 부회장은 내빈 소개 중 자리에서 일어나서 나와서는 송 시장에게 큰절로 ...

    한국경제 | 2020.09.08 10:24 | YONHAP

  • thumbnail
    1500년전 신라왕족 호화로운 식생활 눈길…돌고래·복어 등 먹어

    1500년 전 신라 왕족이 돌고래, 남생이, 성게, 복어 등을 먹고, 제사에 사용했다는 사실이 처음 발견됐다. 국립중앙박물관은 일제강점기인 1926년과 1929년에 조사했던 경북 경주 서봉총을 2016∼2017년 재발굴한 성과를 담은 보고서를 발간하면서 이런 연구성과를 7일 발표했다. 서봉총은 사적 제512호 경주 대릉원 일원에 있는 신라 왕족의 무덤 중 하나로 서기 500년 무렵 축조됐다. 먼저 만들어진 북분에 남분이 나란히 붙어 있는 ...

    한국경제 | 2020.09.07 14:35 | 조아라

  • thumbnail
    1천500년전 신라왕족의 호화로운 식생활…돌고래·복어 등 먹어

    국립중앙박물관, 경주 서봉총 재발굴 보고서에서 밝혀 1천500년 전 신라 왕족이 돌고래, 남생이, 성게, 복어 등을 먹고, 제사에 사용했다는 사실이 처음 밝혀졌다. 국립중앙박물관은 일제강점기인 1926년과 1929년에 조사했던 경북 경주 서봉총을 2016∼2017년 재발굴한 성과를 담은 보고서를 발간하면서 이런 연구성과를 7일 발표했다. 서봉총은 사적 제512호 경주 대릉원 일원에 있는 신라 왕족의 무덤 중 하나로 서기 500년 무렵 축조됐다. ...

    한국경제 | 2020.09.07 14:23 | YONHAP

  • thumbnail
    국제 보호종 흑범고래, 다도해해상 거문도에서 첫 포착

    ... 거문도에서 서쪽으로 이동하는 모습이 담겼다. 우리나라에서 흑범고래는 제주와 부산에서 사체가 발견되거나 수심이 깊은 동해 연안에서 십여 마리가 발견된 사례는 있으나 이번처럼 남해 연안에서 무리가 포착된 경우는 처음이다. 흑범고래는 참돌고래과로 외형과 크기는 범고래와 비슷해 '범고래붙이'로도 불린다. 세계자연보전연맹(IUCN) 적색목록 정보부족종으로 분류된 국제 보호종이다. 연구진은 다도해해상국립공원에서 대규모 흑범고래 무리가 발견된 것은 이곳 일대의 해양생태계가 ...

    한국경제 | 2020.09.07 12:00 | YONHAP

  • thumbnail
    스리랑카 해상 유조선 화재 사흘 만에 진화…"기름 누출 없어"

    ... 산호초에 일본 화물선 와카시오호가 좌초해 1천t 이상의 기름이 유출됐다. 일본 화물선에 남아있던 3천t 정도의 기름은 펌프를 통해 바지선으로 옮겨졌고 며칠 후 사고 선박은 거센 풍랑에 깨어져 두 동강이 났다. 해변에선 40여마리의 돌고래와 세 마리의 고래가 죽은 채 발견됐다. 모리셔스 정부는 일본에 이번 기름 유출 사태로 손실을 본 자국 어업 지원 명목으로 13억4천만 모리셔스 루피(약 404억원)를 지급할 것을 요청했다. 모리셔스 돌고래 떼죽음…'일본선박 기름유출' ...

    한국경제 | 2020.09.07 10:30 | YONHAP

  • thumbnail
    모리셔스 일본배 기름유출, 인명피해까지…예인선 사고 3명 사망

    ... 해안에 좌초해 1천t 이상의 기름을 유출하는 환경 재앙을 일으켰다. 화물선에 남아있던 3천t 정도의 기름은 펌프를 통해 바지선으로 옮겨졌고 며칠 후 와카시오호는 거센 풍랑에 깨어져 두 동강이 났다. 지난주 해변에선 47마리의 돌고래와 세 마리의 고래가 죽은 채 발견됐다. 차기 일본 총리로 유력시되는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은 2일 일본은 모리셔스의 기름 제거 작업 등을 돕기 위해 장기적 지원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교도통신이 전했다. 스가 관방장관은 ...

    한국경제 | 2020.09.02 22:3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