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1-140 / 6,2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공기업 사표내고 부업으로 억대 연봉 버는 이 직업 [강홍민의 JOB IN]

    ... 트렌드로 자리 잡았다. 백 마디 말보다 센스 있는 이모티콘 하나가 내 마음을 전달해주는 시대, 뜨고 있는 직업 ‘이모티콘 작가’를 만나봤다. 탄탄한 공기업에 사표를 던지고 최근 억대 연봉 반열에 오른 동동작가(최동석·27)를 만나 직업의 세계를 들어봤다. 요즘 이모티콘 안 쓰는 분들이 없을 정도로 많은 분들이 메신저에서 사용하고 있죠. 이모티콘 작가들도 이모티콘 구입을 많이 할 것 같은데, 한 달에 얼마나 구입하는 편이에요. “전 ...

    한국경제 | 2022.09.22 10:03 | 강홍민

  • thumbnail
    한일 정상 뉴욕 회동에 韓은 '약식회담'·日은 '간담' 규정(종합)

    ... 해결하지 않는 한 정식 회담에 응해서는 안 된다는 자민당 내 주장을 배려한 면이 있다"고 진단했다. 일본 정부가 신중한 태도를 보이는 가운데 이번 한일 정상 회동은 시작 전까지 '철통 보안' 속에서 이뤄졌다. 한일 정상 회동에 동석한 일본 정부 관계자는 "착석한 상태로 진행됐고, 분위기는 진검승부였다. 윤 대통령 쪽이 말을 더 많이 했다"고 전했다고 일본 민영방송 TBS가 주도하는 뉴스네트워크 JNN은 보도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윤 대통령이 ...

    한국경제 | 2022.09.22 10:01 | YONHAP

  • thumbnail
    윤 대통령, 바이든과 '48초 만남'…정식 양자회담은 불발

    ... 알려지지 않았다. 대통령실 고위 관계자는 지난 15일 브리핑에서 공식 정상회담을 예고했으나 이는 어렵게 된 분위기다. 바이든 대통령이 국내 정치 일정 등을 이유로 뉴욕 체류 기간을 단축한 데 따른 여파다. 이날 행사에는 바이든 대통령을 비롯해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 등이 참석했다.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도 동석했다. 김인엽 기자 inside@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2 09:35 | 김인엽

  • thumbnail
    尹대통령, 바이든과 48초간 서서 인사…정식회담 불발 가능성

    ... 대통령 주변에 서 있다가 손을 맞잡고 48초가량 대화를 나눴다. 두 정상 간의 대화 내용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바이든 대통령이 국내 정치 일정 등을 이유로 뉴욕 체류 기간을 단축한 데 따른 것이다. 이날 행사에는 바이든 대통령을 비롯해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 등이 참석했다.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도 동석했다. 문성필기자 munsp33@wowtv.co.kr

    한국경제TV | 2022.09.22 08:30

  • thumbnail
    한일 정상 뉴욕 회동에 韓은 '약식회담'·日은 '간담' 규정

    ... 해석을 경계하는 의도도 있는 것으로 보인다. 일본 정부가 신중한 태도를 보이는 가운데 이번 한일 정상 회동은 시작 전까지 '철통 보안' 속에서 이뤄졌다. 회동 장면이 언론에 공개되지도 않았다. 한일 정상 회동에 동석한 일본 정부 관계자는 "착석한 상태로 진행됐고, 분위기는 진검승부였다. 윤 대통령 쪽이 말을 더 많이 했다"고 전했다고 일본 민영방송 TBS가 주도하는 뉴스네트워크 JNN은 보도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9.22 08:18 | YONHAP

  • thumbnail
    尹대통령, 바이든과 48초 '스탠딩 환담'…정식회담은 불발된 듯

    ... 친근함을 표시하기도 했다. 두 정상 간의 대화 내용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애초 기대됐던 규모와 형식의 한미정상회담은 사실상 어렵게 된 분위기다. 바이든 대통령이 국내 정치 일정 등을 이유로 뉴욕 체류 기간을 단축한 데 따른 여파였다. 이날 행사에는 바이든 대통령을 비롯해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 등이 참석했다.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도 동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9.22 08:16 | YONHAP

  • thumbnail
    尹대통령 "재외동포청 설립 법안, 정기국회 통과 기대"(종합)

    ... 내에 보완해 잘 챙기겠다"고 약속했다. 특히 "재외동포청은 제 대선 공약이었지만, 민주당의 공약이기도 했다"며 "이번 정기국회에서 (설립 법안이) 어려움 없이 잘 통과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행사장 내 20개 테이블을 일일이 돌아다니며 참석자들과 인사를 나누고 단체 기념사진을 촬영했다고 대통령실 관계자는 전했다. 간담회에는 윤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흰색 저고리와 연보라색 치마로 된 한복을 입고 동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9.21 10:16 | YONHAP

  • 尹대통령 "한인 동포 권익신장·안전에 美당국 관심 촉구"

    ... 여러분은 모국의 발전에 크게 기여해왔으며, 전 세계 한인 사회의 모범이 됐다"며 "동포 여러분의 활약이 정말 자랑스럽고 모국을 향한 관심에도 늘 깊이 감사드린다"고 사의를 표했다. 윤 대통령은 "여러분 한분 한분이 모국과의 연결고리"라며 "동포 여러분께서 무한한 자부심을 갖고 자랑스러워할 수 있는 대한민국을 만들어가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간담회에는 윤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흰색 저고리와 연보라색 치마로 된 한복을 입고 동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9.21 08:52 | YONHAP

  • thumbnail
    신당역 피해자, 법원에 "보복 못하게 처벌" 호소했다

    ... 말했다. 이어 "피해자는 생전에 아무에게도 이 사건을 알리고 싶어 하지 않았고, 이 일로 가족들에게 걱정을 끼칠까 염려했다"고 강조하며 "피고인의 추가 범행으로 인해 피해자의 의사와 관계없이 이 사건이 언론에 보도됐다"고 유감을 표했다. 민 변호사는 전씨 재판의 비공개 및 방청 금지·판결문 비공개도 신청한 상태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당초 유족이 동석할 것으로 보였으나 참석하지 않았다. (사진=연합뉴스) 이휘경기자 ddehg@wowtv.co.kr

    한국경제TV | 2022.09.20 20:00

  • thumbnail
    "엄중처벌 믿어 합의 없이 버텼다"…신당역 피해자 마지막 호소

    ... 것"이라며 "그 이외의 모든 것은 부차적"이라고 말했다. 이어 "피해자는 생전에 아무에게도 이 사건을 알리고 싶어 하지 않았고, 이 일로 가족들에게 걱정을 끼칠까 염려했다"고 강조하며 "피고인의 추가 범행으로 인해 피해자의 의사와 관계없이 이 사건이 언론에 보도됐다"고 유감을 표했다. 민 변호사는 전씨 재판의 비공개 및 방청 금지·판결문 비공개도 신청한 상태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당초 유족이 동석할 것으로 보였으나 참석하지 않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9.20 19:1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