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911-10920 / 28,2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매일 7시 '매출 회의' 여는 롯데백화점

    ... 시점이라는 판단에 머리를 맞댔다”며 “앞으로 매일 오전 7시에 회의를 열어 주간 단위로 챙기던 매출 실적을 매일 점검키로 했다”고 말했다. 롯데 등 백화점들의 매출은 해마다 둔화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 여파까지 겹쳐 큰 타격을 입었다. 롯데의 경우 상반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3% 증가하는 데 그쳤다. 메르스 영향으로 6월만 놓고 보면 4.5% 감소했다. 롯데백화점은 여름 세일이 끝난 ...

    한국경제 | 2015.07.15 21:01 | 김병근

  • thumbnail
    조윤남 대신증권 리서치센터장의 자신감 "3분기 코스피 사상 최고"

    ... 것이라는 견해다. 종가 기준 최고치는 2228.96포인트(2011년 5월2일)다. 그는 최근 두 달간 증시가 조정에 들어간 것이 3분기 반등을 예고하는 전조라고 분석했다. 조 센터장은 “주요 기업들의 주가가 2분기에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 확산 사태로 조정을 겪으면서 바닥을 찍었기 때문에 3분기에 상승할 만한 여력을 갖췄다”며 “지금이 매수할 적기”라고 했다. 유가증권시장에 상장된 기업들의 영업이익이 ...

    한국경제 | 2015.07.15 20:59 | 민지혜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2008년 대우전자부품 사들였던 '20대 슈퍼개미', 7년 만에 돌아와 코스닥 상장사 잇단 매입

    ... 160만주(24.7%)에서 232만2861주(35.7%)로 늘었다. 델타피디에스는 최재호 이사에게 50억원을 빌려 해당 주식을 사들였다. 업계는 경영권 방어를 위해 만든 서류상 회사(페이퍼컴퍼니)로 보고 있다. 최재호 이사는 지난달 초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 확산으로 회사 주가가 급등하자 100만주(15.39%)를 팔아 동생인 최재원 이사에 이어 2대주주로 내려앉았다. 엔지케이 행보가 주목받는 것은 최 대표가 상장사 주식을 매입해 잇따라 경영 참여를 ...

    한국경제 | 2015.07.15 20:52 | 정소람 / 김태호

  • thumbnail
    최경환 "비과세·감면 줄여 기업서 세금 더 걷겠다"

    ... “단순히 완공 시점을 앞당기기 위한 예산도 들어 있다”고 지적했다. 이에 최 부총리는 “어차피 하고 있는 공사라면 조금 당겨서 (경기 회복에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최 부총리는 또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과 직접 관련이 없는 예산이 많다는 지적에 “메르스만이 아니라 가뭄, 수출 부진 등에 따른 경기침체를 극복하기 위해 추경을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또 “추경을 하지 ...

    한국경제 | 2015.07.15 20:48 | 유승호 / 박종필

  • thumbnail
    [내 생각은] 올여름 휴가는 국내에서 보내자

    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 사태가 진정세를 보이고 도심과 인근 유원지에 다시 사람이 몰리기 시작했다. 본격 휴가철을 앞두고 여름상품 수요가 크게 늘어나면서 백화점 등의 매출이 회복세에 접어들었다고 한다. ‘메르스 공포’로 집 밖으로 나오지 않던 시민들이 일상으로 돌아오면서 침체된 경기가 조금씩 살아나고 있다니 반가운 소식이 아닐 수 없다. 메르스로 인해 특히 관광업 분야에서 가장 큰 피해를 봤다. 12만명 ...

    한국경제 | 2015.07.15 20:35

  • 안철수 '실력' 발휘하나…해킹 조사위원장으로 전면복귀

    ... 당의 전면에 다시 나서게 된 것이다. 안 전 대표는 그동안 '컴백'할 계기가 수차례 있었으나, 그 때마다 고사를 거듭했다. 문재인 대표가 제안한 인재영입위원장이나 혁신위원장직 제안에 거푸 고개를 가로저였으며,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특위) 대책위원장직 역시 거절했다. 그러나 이번에는 문 대표가 오전 최고위원회의 도중 전화를 걸어 부탁하자 선뜻 수락한 것은 물론, 곧바로 기자간담회까지 여는 등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안 전 대표는 "메르스 ...

    연합뉴스 | 2015.07.15 17:43

  • thumbnail
    프로바이오틱스 권위자 '박용하 교수', 유산균하우스와 '김치유산균'의 코로나 바이러스 및 예방 효과 입증해···

    올 여름 전대미문의 메르스(MERS·중동호흡기증후군) 바이러스가 유행하면서 ‘김치’가 다시 한 번 주목받고 있다. 김치에 함유된 유산균이 메르스의 원형인 코로나 바이러스의 예방과 치료에 효과가 있다는 연구가 발표됐기 때문이다. 지난 7일 영남대학교 산하 맞춤의료연구단(단장 박용하·영남대 생명공학부 교수)은 김치에서 추출한 유산균이 메르스와 같은 코로나 바이러스 패밀리, 인플루엔자 바이러스, 병원성 세균성 질환에 ...

    한국경제 | 2015.07.15 17:30

  • thumbnail
    전방욱 강릉원주대 총장, 외국인 학생들 '삼계탕 응원'

    ... 토픽(TOPIK) 응시를 앞두고 외국인 유학생들을 격려했다. 교육부 국립국제교육원이 주관하는 토픽은 한국어를 모국어로 하지 않는 재외동포와 외국인의 한국어능력을 측정하는 시험이다. 전 총장은 “그간 외국인 학생들이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때문에 고국에서 걱정도 많이 하고 한국 생활이 조심스러웠을 것”이라며 “어려운 상황을 함께 견뎌줘 고맙다. 따뜻한 정성을 담은 한국의 보양식을 먹고 건강도 챙기고, 힘내서 이번 토픽도 잘 치르길 ...

    한국경제 | 2015.07.15 16:09 | 김봉구

  • thumbnail
    '가구 공룡'의 진실 혹은 거짓

    ... 국제분쟁과 세계 곳곳에서 발생하는 경제 위기 등이 인류를 위협한다. 그때마다 세계경제는 휘청거렸고 일부 국가 간의 분쟁은 주변 국가는 물론이고 전체 국제 시스템의 안정을 위협하는 사건으로 발전하곤 했다. 최근 발생한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 사태나 그리스 경제 위기에서도 알 수 있듯이 이제 지구상에서 벌어지는 어떤 일도 더 이상 남의 나라 얘기가 아니다. 이처럼 급변하는 세계를 이해하고 예측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저자는 '지리학'이라는 한 단어로 대답한다. ...

    한경Business | 2015.07.15 15:34

  • 헬스 케어 산업 혁신은 '현장'에서

    ... 대표이사 사장 캐나다 브리티시컬럼비아대 공학물리학 및 전기공학, 헬스 케어 및 기술경영 석사. 국제경영 MBA. 2011년 GE헬스케어 터키· 중앙아시아 대표이사 사장. 2014 GE헬스케어 코리아 사장(현). 한국에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가 상륙하면서 국민들의 걱정과 두려움이 컸다. 헬스 케어 업계 종사자로서 하루빨리 바이러스 감염의 원인을 규명하고 피해가 확산되지 않기를 바라는 마음이다. 역사적으로 메르스와 같은 바이러스는 그 당시에는 발생 원인조차 ...

    한경Business | 2015.07.15 15: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