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42761-242770 / 281,4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장근석, AKB48와 함께 '에스테틱TBC' 광고 모델 발탁

    ... 모습도 아름답다. 나는 반대로 근석씨의 팬에게 미안하다” 라고 밝혔고 마에다 아츠코는 “일본에서도 굉장히 인기가 많은 장근석씨를 실제로 만나 보니 키가 커서 멋있다”라고 초면의 인상을 함께 이야기 했다. 한편, 장근석은 한국 드라마의 거장 윤석호 감독과 함께하는 드라마 '사랑비'(가제)의 남자 주인공으로 발탁되어 1인 2역을 연기하는 새로운 도전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사진제공: 트리제이 컴퍼니)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

    한국경제 | 2011.08.25 00:00

  • thumbnail
    유희열-정재형-UV, 합작 프로젝트 위해 영국 런던으로 출국

    ...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얼마 전 MBC '무릎 팍 도사'에 출연한 주병진은 “(컴백시기가) 가까워졌다고 믿고 싶다”고 말한 바 있다. 10 아시아 이왕이면 를 다시 보고 싶은 마음입니다. 켄 정, 오는 9월 방송될 미국 드라마 에서 학교 경비원으로 출연한다고 말해. 켄 정은 와의 인터뷰에서 “의 챙이 교수였다가, 학생이었다가, 이제는 학교 경비원이 된다. 뭔가 불쌍한 권위자가 된 셈인데 지금껏 이 시리즈를 작업한 이래로 가장 웃긴 것 같다. 진짜 경비원 ...

    텐아시아 | 2011.08.24 17:38 | 편집국

  • thumbnail
    정겨운│남자의 매력을 보여주는 영화

    “제가 제일 잘 하는 게 있다면 어떻게 표현할 수 있을지 궁금해요. 아직은 저도 제가 잘하는 게 뭔지 찾고 있어요.” 정겨운은 7편의 드라마에서 주연이었고, 그가 출연했던 SBS 과 KBS , 은 모두 20%가 넘는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그럼에도 아직은 주무기가 개발 단계라고 느껴서일까? 정겨운은 최근 종영한 KBS 에 대한 아쉬움이 크다. “너무 아쉬운 작품이에요. 끝나고 나서도 여운이 많이 남고, 지금도 잘 안 잊어져요.” 계급의 한계를 ...

    텐아시아 | 2011.08.24 17:27 | 편집국

  • thumbnail
    [프리뷰] <지고는 못살아>, '新 사랑과 전쟁'이 시작된다

    ... 같다고 보면 된다”고 밝혔다. 에피소드는 보다 국내 정서에 맞게 만들어질 예정이다. 최지우는 “부부를 떠나 남녀 모두 공감할 수 있다는 게 장점이고 대사들이 현실적이어서 매력적이다”라고 말하기도. 의 성공은 어제 싸운 커플이 드라마를 시청 했을 때, 마치 '내 이야기를 대신해주는 것 같은 공감대가 형성 되느냐'에 달렸다. 볼까, 말까 볼까? “결혼은 매력을 단점으로 만드는 묘한 재주가 있어”라고 말하는 연형우의 말에 고개를 끄덕인다면. 부부라면, 커플이라면 ...

    텐아시아 | 2011.08.24 16:15 | 편집국

  • thumbnail
    키이스트 “<드림하이2> 공동제작 SM과 긍정적 논의 중”

    ... 키이스트, JYP 엔터테인먼트와 공동제작을 맡는다. 키이스트에 소속된 김수현, JYP 엔터테인먼트에 소속된 옥택연, 수지 등이 에 출연했던 것처럼, 를 SM 엔터테인먼트가 공동제작을 할 경우 슈퍼주니어, 소녀시대, 샤이니 등이 드라마에 출연할 가능성이 있다. 키이스트 측 관계자는 와의 전화통화에서 “SM엔터테인먼트와의 공동제작을 긍정적으로 논의 중이다. 아직 캐스팅이나 구체적으로 어떤 내용을 담을 지는 정해지지 않았다”고 언급했다. 는 내년 초 방송을 목표로 ...

    텐아시아 | 2011.08.24 13:59 | 편집국

  • 영화 <내 여자친구의 결혼식>│<섹스&시티>와 <행오버> 사이

    ... 위그와 마야 루롤프가 베스트 프렌드로 호흡을 맞춘 이 영화가 북미에서 R등급 여성 코미디부분 흥행 1위를 차지했던 데는 의 흥행 전략과 닮은 구석이 많다. 물론 스스로에 대한 연민에 빠진 여자가 자신을 찾아가는 건강하고 훈훈한 드라마가 깔려 있지만, 이 여타의 여성 드라마와 차별 되는 지점은 바로 부끄럼 없이 내지르고 막가는 코미디 덕분이다. 순백의 웨딩드레스를 입은 신부가 대낮의 차로에서 큰일을 보고, 마음속으로 숨길 섭섭함을 고성방가와 기물파손으로 기어이 ...

    텐아시아 | 2011.08.24 12:10 | 편집국

  • thumbnail
    [타임라인] 최시원, 이시영 등이 참석한 <포세이돈> 대본 리딩 현장 공개

    엔터테인먼트 업계에 떠도는 실시간 이슈를 정리하는 DAILY 10의 특별한 타임라인 – KBS 대본 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KBS 별관 드라마 연습실에서 진행된 이번 리딩 현장에는 이성재, 최시원, 이시영, 진희경, 한정수 등이 참석했다. 해양 경찰들의 이야기를 담은 은 후속으로 오는 9월 19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제공. 에넥스 텔레콤 – 한효주의 가을 화보가 공개됐다. '리틀 콘서트'라는 콘셉트로 진행된 한효주의 ...

    텐아시아 | 2011.08.24 12:02 | 편집국

  • 허영생, <보스를 지켜라> 최강희-지성 러브테마 부른다

    ... 이어 의 OST에 참여하게 됐다. 허영생이 부른 '슬픈노래'는 SBS , MBC OST 작업을 한 전해성이 만든 곡이며, 극중 노은설(최강희)과 차지헌(지성)의 러브테마로 쓰인다. 허영생은 “ OST에 참여하게 되어 기쁘다. 좋은 드라마에 내 노래가 잘 어우러졌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오는 24일 방송되는 에 허영생이 부른 '슬픈노래'가 삽입되며, 음원은 오는 31일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사진제공. B2M 엔터테인먼트 글. 박소정 기자...

    텐아시아 | 2011.08.24 10:02 | 편집국

  • thumbnail
    <계백>, 드라마에서 비로소 발견하는 좋은 정치

    ... 가운데서 서서히 일어나는 계백과 의자의 얼굴을 클로즈업하며 마무리된 10회의 엔딩신은 그래서 더욱 강렬했다. 사랑하는 이들을 모두 잃고 자기 자신의 모습이 아닌 채로 “죽기보다 힘든 삶”을 이어왔던 두 사람이 마침내 새로운 생의 드라마를 써나갈 것임을 예고하는 장면이기 때문이다. 그러면서도 둘의 얼굴이 진흙과 피에 반쯤 가려진 것은 앞으로도 이들의 각성과 성장의 가능성이 더 많이 남아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가잠성 에피소드가 더 중요했던 것은 계백과 의자의 각성이 ...

    텐아시아 | 2011.08.24 09:06 | 편집국

  • thumbnail
    <공주의 남자> vs <무사 백동수>│젊은 사극이 가는 길

    KBS , SBS , MBC , KBS 까지 공중파 3사에서는 모두 사극을 방영 중이다. '사극 열풍'이라고 말하는 것이 새삼스러울 정도로 사극은 오랫동안 드라마 시장에서 리스크가 적은 투자 대상으로 각광 받았다. 비교적 안정된 시청층을 가지고 있고, MBC 이나 의 경우처럼 '국민 드라마'가 될 가능성 또한 다른 어떤 장르보다 높다. 그러나 전통적인 사극의 판도를 전혀 다른 방향으로 바꿔버린 KBS 이후 안정성보다 새로움을 무기로 삼은 사극들이 ...

    텐아시아 | 2011.08.24 08:25 | 편집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