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6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황의조, 2경기 연속 골…몽펠리에戰 25m '캐논포'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1 보르도 공격수 황의조(29)가 오른발 대포알 슛으로 2경기 연속 득점포를 터뜨렸다. 황의조는 23일(한국시간) 프랑스 몽펠리에의 스타드 드 라 모송에서 열린 몽펠리에와의 2021~2022 리그1 7라운드 원정에서 전반 18분 25m 지점에서 날린 오른발 중거리 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지난 19일 6라운드 생테티엔전에서 시즌 1, 2호골을 신고한 황의조의 시즌 3호골이자 2경기 연속 골이다. 보르도는 황의조의 골을 보태 몽펠리에와 ...

    한국경제 | 2021.09.23 18:22 | 조희찬

  • thumbnail
    메시 부상으로 빠진 PSG, 리그 7연승 질주…하키미 멀티골

    ... 각각 승점 12로 뒤를 잇고 있다. 패한 메스는 7경기째 무승(3무 4패)에 그치며 최하위(승점 3)에 머물렀다. PSG는 이날 메시가 빠진 채 메스 원정에 나섰다. 지난달 PSG에 합류해 공식전 3경기를 소화했으나 아직 득점포는 터뜨리지 못한 메시는 20일 리옹과의 6라운드 이후 검사에서 무릎 뼈 타박상이 발견돼 결장했다. PSG는 경기 시작 4분 만에 하키미의 선제골로 리드를 잡았다. 네이마르의 패스에 이은 페널티 지역 왼쪽 마우로 이카르디의 왼발 ...

    한국경제 | 2021.09.23 08:28 | YONHAP

  • thumbnail
    이강인, 레알 마드리드전서 마요르카 데뷔골…팀은 1-6 대패(종합)

    ... 풀타임을 뛰었다. 그리고 감독의 믿음에 득점으로 화답했다. 마요르카는 전반 3분 만에 수비 실수가 빌미가 돼 카림 벤제마에게 선제골을 내줬고, 전반 24분 마르코 아센시오에게 추가 골을 허용했다. 그러자 곧바로 이강인이 득점포를 가동했다. 상대 미드필드 오른쪽에서 매튜 호프의 패스를 받은 이강인이 개인기로 레알 마드리드 수비진 세 명 사이를 뚫고서는 페널티아크 정면에서 왼발로 감아 차 골대 왼쪽 구석에 꽂아 넣었다. 이강인이 스페인에서 골을 넣은 것은 ...

    한국경제 | 2021.09.23 08:25 | YONHAP

  • thumbnail
    이강인, 레알 마드리드전서 마요르카 데뷔골…팀은 1-6 대패

    ... 풀타임을 뛰었다. 그리고 감독의 믿음에 득점으로 화답했다. 마요르카는 전반 3분 만에 수비 실수가 빌미가 돼 카림 벤제마에게 선제골을 내줬고, 전반 24분 마르코 아센시오에게 추가 골을 허용했다. 그러자 곧바로 이강인이 득점포를 가동했다. 상대 미드필드 오른쪽에서 매튜 호프의 패스를 받은 이강인이 개인기로 레알 마드리드 수비진 세 명 사이를 뚫고서는 페널티아크 정면에서 왼발로 감아 차 골대 왼쪽 구석에 꽂아 넣었다. 이강인이 스페인에서 골을 넣은 것은 ...

    한국경제 | 2021.09.23 07:25 | YONHAP

  • thumbnail
    '캐논포' 황의조, 몽펠리에 상대로 시즌 3호골 폭발

    ... 함께 2경기 연속골을 작성했다. 황의조는 23일(한국시간) 프랑스 몽펠리에의 스타드 드 모손에서 열린 몽펠리에와 2021-2022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1 7라운드 원정에서 최전방 스트라이커로 선발 출전해 전반 18분 강력한 중거리슛으로 득점포를 터트렸다. 지난 19일 6라운드에서 생테티엔을 상대로 개막 6경기, 출전 5경기 만에 시즌 1, 2호골을 터트렸던 황의조는 나흘 만에 몽펠리에를 상대로 시즌 3호골과 함께 2경기 연속골의 기쁨을 맛봤다. 보르도는 전반 20분 현재 ...

    한국경제 | 2021.09.23 02:31 | YONHAP

  • thumbnail
    '캐논포' 황의조, 몽펠리에 상대로 시즌 3호골 폭발

    ... 함께 2경기 연속골을 작성했다. 황의조는 23일(한국시간) 프랑스 몽펠리에의 스타드 드 모손에서 열린 몽펠리에와 2021-2022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1 7라운드 원정에서 최전방 스트라이커로 선발 출전해 전반 18분 강력한 중거리슛으로 득점포를 터트렸다. 지난 19일 6라운드에서 생테티엔을 상대로 개막 6경기, 출전 5경기 만에 시즌 1, 2호골을 터트렸던 황의조는 나흘 만에 몽펠리에를 상대로 시즌 3호골과 함께 2경기 연속골의 기쁨을 맛봤다. 보르도는 전반 20분 현재 ...

    한국경제 | 2021.09.23 02:27 | YONHAP

  • thumbnail
    박정인 '장군'·김인성 '멍군'…K리그2 부산-이랜드 무승부

    ... 선제골로 앞서 나갔다. 박정인은 전반 40분 왼쪽 측면에서 올라온 김진규의 크로스에 번쩍 뛰어오르며 머리를 갖다 대 골 그물을 흔들었다. 하지만 이랜드는 앞선 두 경기 연속골로 연승을 이끈 김인성이 후반 20분 또 한 번 득점포를 가동하며 균형을 맞췄다. 코너킥 상황에서 이상민의 헤딩슛이 오른쪽 골대를 맞고 나왔으나 김인성이 골대 앞 집중력을 잃지 않고 오른발로 밀어 넣어 동점 골의 주인공이 됐다. K리그1 울산 현대에서 뛰다 7월 이랜드로 유니폼으로 갈아입은 ...

    한국경제 | 2021.09.22 21:13 | YONHAP

  • thumbnail
    K리그1 3위 경쟁도 '치열'…대구 3연승·수원FC는 성남에 역전승(종합2보)

    ... 왼쪽 코너킥을 김진혁이 머리로 떨궈줬고, 에드가가 이를 놓치지 않고 골대 앞에서 오른발로 밀어 넣었다. 에드가는 리그에선 3경기, 14일 나고야(일본)와의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16강전을 포함하면 공식전 4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했다. 이번 시즌 리그 득점은 8골로 늘렸다. 수원FC는 안방에서 성남FC에 3-1로 역전승을 거두고 승점 44를 기록, 대구에 이어 4위를 달렸다. 3경기 무패(1승 2무)가 중단된 성남은 9위(승점 31)에 머물렀다. ...

    한국경제 | 2021.09.22 21:09 | YONHAP

  • thumbnail
    대구, 제주 꺾고 리그 3연승…수원FC는 성남에 역전승(종합)

    ... 왼쪽 코너킥을 김진혁이 머리로 떨궈줬고, 에드가가 이를 놓치지 않고 골대 앞에서 오른발로 밀어 넣었다. 에드가는 리그에선 3경기, 14일 나고야(일본)와의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16강전을 포함하면 공식전 4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했다. 이번 시즌 리그 득점은 8골로 늘렸다. 수원FC는 안방에서 성남FC에 3-1로 역전승을 거두고 승점 44를 기록, 대구에 이어 4위를 달렸다. 3경기 무패(1승 2무)가 중단된 성남은 9위(승점 31)에 머물렀다. ...

    한국경제 | 2021.09.22 18:34 | YONHAP

  • thumbnail
    '에드가 결승골' 대구, 제주 꺾고 리그 3연승·5경기 무패

    ... 상황에서 에드가의 파울이 지적되며 득점으로 인정되지 않았다. 하지만 에드가는 후반 38분 직접 결승 골을 터뜨려 아쉬움을 털어냈다. 세징야가 올린 왼쪽 코너킥을 김진혁이 머리로 떨궈줬고, 에드가가 이를 놓치지 않고 골대 앞에서 오른발로 밀어 넣었다. 에드가는 리그에선 3경기, 14일 나고야(일본)와의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16강전을 포함하면 공식전 4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했다. 이번 시즌 리그 득점은 8골로 늘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22 16:0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