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2,6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무고사 결승골' 인천, 10명이 싸운 서울에 1-0 승리(종합)

    ... 박정빈의 왼쪽 측면 크로스를 조영욱이 머리로 떨구자 팔로세비치가 페널티지역 정면에서 왼발슛을 시도했지만 크로스바를 넘어가며 결정적 기회를 날렸다. 초반부터 두꺼운 수비벽으로 서울의 공세를 피해 나간 인천은 전반 25분 무고사의 득점포가 터지며 리드를 잡았다. 왼쪽 측면에서 아길라르가 앞을 가로막은 홍준호와 기성용 사이를 재치 있게 빠져나간 뒤 침투패스를 내줬고, 무고사가 서울의 최종 수비라인을 뚫고 볼을 받아 골 지역 왼쪽에서 오른발슛으로 서울의 골 그물을 ...

    한국경제 | 2021.07.14 21:47 | YONHAP

  • thumbnail
    '무고사 결승골' 인천, 10명이 싸운 서울에 1-0 승리

    ... 박정빈의 왼쪽 측면 크로스를 조영욱이 머리로 떨구자 팔로세비치가 페널티지역 정면에서 왼발슛을 시도했지만 크로스바를 넘어가며 결정적 기회를 날렸다. 초반부터 두꺼운 수비벽으로 서울의 공세를 피해 나간 인천은 전반 25분 무고사의 득점포가 터지며 리드를 잡았다. 왼쪽 측면에서 아길라르가 앞을 가로막은 홍준호와 기성용 사이를 재치 있게 빠져나간 뒤 침투패스를 내줬고, 무고사가 서울의 최종 수비라인을 뚫고 볼을 받아 골 지역 왼쪽에서 오른발슛으로 서울의 골 그물을 ...

    한국경제 | 2021.07.14 21:25 | YONHAP

  • thumbnail
    아르헨티나 상대로도 빛난 이동경의 왼발, 도쿄서도 '금빛 조준'(종합)

    전반 35분 시원한 왼발 중거리 슛으로 득점포 가동 김학범호의 공격수 이동경(24·울산 현대)이 도쿄 올림픽을 코앞에 두고 더 날카로워진 왼발 감각을 과시했다. 이동경은 13일 용인 미르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과 아르헨티나 올림픽 남자축구 대표팀 평가전에서 0-1로 끌려가던 전반 35분 동점골을 터트려 2-2 무승부에 힘을 보탰다. 김동현이 상대 수비와 경합에서 공을 지켜낸 뒤 설영우가 연결한 패스를 이동경이 페널티 아크 정면에서 시원한 왼발 ...

    한국경제 | 2021.07.13 22:45 | YONHAP

  • thumbnail
    '2선에 나도 있다'…엄원상 '극장골'로 김학범호서 첫 득점포

    아르헨티나와 평가전서 후반 추가시간 극적인 동점골 "스피드 앞세운 침투가 장점…올림픽에서도 최대한 활용할 생각" 엄원상(22·광주FC)이 2020 도쿄 올림픽을 앞두고 열린 김학범호와 남미 강호 아르헨티나의 '모의고사'에서 극적인 동점골로 팀을 살렸다. 엄원상은 13일 경기도 용인미르스타디움에서 열린 아르헨티나와 친선경기에서 1-2로 뒤처진 후반 47분 벼락같은 중거리포로 승부의 균형을 맞췄다. 이강인의 크로스를 상대 골키퍼가 쳐내면서 ...

    한국경제 | 2021.07.13 22:36 | YONHAP

  • thumbnail
    아르헨티나 상대로도 빛난 이동경의 왼발, 도쿄서도 '금빛 조준'

    전반 35분 시원한 왼발 중거리 슛으로 득점포 가동 김학범호의 공격수 이동경(24·울산 현대)이 도쿄 올림픽을 코앞에 두고 더 날카로워진 왼발 감각을 과시했다. 이동경은 13일 용인 미르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과 아르헨티나 올림픽 남자축구 대표팀 평가전에서 0-1로 끌려가던 전반 35분 동점골을 터트려 2-2 무승부에 힘을 보탰다. 김동현이 상대 수비와 경합에서 공을 지켜낸 뒤 설영우가 연결한 패스를 이동경이 페널티 아크 정면에서 시원한 왼발 ...

    한국경제 | 2021.07.13 21:41 | YONHAP

  • thumbnail
    '이동경·엄원상 득점포' 김학범호, 아르헨과 2-2 극적 무승부(종합)

    도쿄올림픽 최종엔트리 확정 후 첫 공식전서 후반 추가시간 동점골 16일 프랑스와 친선경기 후 17일 결전지 일본으로 출국 올림픽 축구 사상 역대 최고 성적에 도전하는 김학범호가 도쿄올림픽 리허설에서 남미 강호 아르헨티나를 상대로 극적인 무승부를 거뒀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남자축구 올림픽 대표팀은 13일 오후 경기도 용인미르스타디움에서 열린 아르헨티나와 친선경기에서 2-2로 비겼다. 한국은 경기 시작 12분 만에 알렉시스 맥 알리스터에...

    한국경제 | 2021.07.13 21:38 | YONHAP

  • thumbnail
    '이동경·엄원상 득점포' 김학범호, 아르헨티나와 2-2 무승부

    김학범호가 2020 도쿄올림픽 리허설에서 남미 강호 아르헨티나를 상대로 무승부를 거뒀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남자축구 올림픽 대표팀은 13일 오후 경기도 용인미르스타디움에서 열린 아르헨티나와 친선경기에서 2-2로 비겼다. 한국은 경기 시작 12분 만에 알렉시스 맥 알리스터에게 선제골을 빼앗긴 뒤 전반 35분 이동경(울산)의 호쾌한 중거리포로 균형을 되찾았다. 후반 들어 10분 만에 카를로스 발렌수엘라에게 다시 추가골을 내줬으나 후반 추가...

    한국경제 | 2021.07.13 21:25 | YONHAP

  • thumbnail
    한국, U-19 농구월드컵 순위결정전서도 연패…15∼16위 싸움으로

    ... 48-53으로 마쳤다. 후반에도 한국이 쫓고 푸에르토리코는 달아나는 흐름은 계속됐다. 그러나 승부는 뒤집히지 않았다. 한국이 3쿼터 중반 여준석의 2점 슛에 이은 자유투를 앞세워 58-60으로 따라붙자 푸에르토리코는 연속으로 득점포를 가동해 74-66으로 리드를 지켰다. 결국 한국은 4쿼터에서도 푸에르토리코에 23-25로 밀려 10점 차 패배를 떠안았다. 마지막 한 경기만을 남겨둔 한국은 말리-일본전의 패자와 11일 15∼16위 결정전을 치른다. ◇ FIBA ...

    한국경제 | 2021.07.10 19:24 | YONHAP

  • thumbnail
    울산, 비엣텔 3-0 격파하고 ACL 14연승…16강 진출 확정

    ... 화려한 드리블로 상대 수비수들을 잇달아 제친 뒤 오른발 슛으로 선제골을 터트렸다. 7분 뒤에는 홍철의 택배 크로스를 받은 힌터제어가 헤딩 추가 골을 뽑아내 단숨에 2-0을 만들었다. 분위기를 가져온 울산은 후반 41분 오세훈의 득점포로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오세훈은 이청용의 크로스를 가슴으로 받아 떨어뜨린 뒤 골 지역 정면에서 오른발 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에서 조별리그를 치르는 대구FC는 가와사키 프론탈레(일본)와 5차전에서 1-3으로 ...

    한국경제 | 2021.07.09 08:08 | YONHAP

  • thumbnail
    울산, 비엣텔 3-0 격파하고 ACL 14연승…조 선두 유지

    ... 화려한 드리블로 상대 수비수들을 잇달아 제친 뒤 오른발 슛으로 선제골을 터트렸다. 7분 뒤에는 홍철의 택배 크로스를 받은 힌터제어가 헤딩 추가 골을 뽑아내 단숨에 2-0을 만들었다. 분위기를 가져온 울산은 후반 41분 오세훈의 득점포로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오세훈은 이청용의 크로스를 가슴으로 받아 떨어뜨린 뒤 골 지역 정면에서 오른발 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에서 조별리그를 치르는 대구FC는 가와사키 프론탈레(일본)와 5차전에서 1-3으로 ...

    한국경제 | 2021.07.09 07:3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