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2,6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송민규 결승골' 전북, 광주에 2-1 신승…일단 울산 추월

    ... 전북의 백승호였다. 후반 14분 김보경의 왼쪽 코너킥이 그대로 흐르자 이를 따낸 백승호가 페널티 지역 오른쪽에서 때린 오른발 슛이 꽂혔다. 백승호는 18일 수원 삼성을 상대로 페널티킥 결승 골을 넣은 데 이어 2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 이번 시즌 리그 3호 골을 기록했다. 전북은 후반 34분 센터백 구자룡의 자책골로 동점을 허용하며 흔들렸으나 후반 추가시간 가까스로 리드를 되찾았다. 하프라인 부근 오른쪽에서 이용이 길게 공을 올리자 광주 윤평국 골키퍼가 ...

    한국경제 | 2021.09.21 18:38 | YONHAP

  • thumbnail
    '이강인 5분' 마요르카, 비야레알과 0-0 무승부

    ... 끝날 때까지 약 5분간 그라운드를 누볐다. 다케후사는 선발 출전해 인상적인 활약을 펼쳤다. 특히 경기 막판에는 2선과 3선을 오가며 마요르카의 공격 작업을 지휘하다시피 했다. 마요르카는 7위(승점 8)에 자리했다. 올 시즌 득점포의 '영점'을 잡는 데 애를 먹고 있는 비야레알은 개막 4경기 연속 무승부를 기록, 14위(승점 4)에 머물렀다. 비야레알이 초반부터 주도권을 잡고 골에 가까운 장면을 여러 차례 만들었지만 득점하지는 못했다. 아슬아슬하게 전반을 ...

    한국경제 | 2021.09.19 23:10 | YONHAP

  • thumbnail
    전북, 백승호 PK골로 수원 제압…대구에 역전패한 울산과 1점차(종합)

    ... 바꿔놓았다. 상대 페널티박스 안에서 문선민이 양상민의 반칙으로 페널티킥을 얻어냈고 백승호가 오른발로 차분하게 차넣어 선제골을 뽑았다. 백승호는 6월 6일 성남FC전(전북 5-1 승)에서 K리그 데뷔골을 터트린 이후 104일 만에 득점포를 재가동했다. 올해 전북 입단 과정에서 과거 작성한 합의서 이행 여부로 수원과 갈등을 빚었던 백승호는 득점 후 중계카메라 앞에서 유니폼의 전북 엠블럼에 입을 맞추는 세리머니를 했다. 전북은 후반 18분 송민규가 골 지역 왼쪽에서 ...

    한국경제 | 2021.09.18 20:55 | YONHAP

  • thumbnail
    '김용환 결승골' K리그2 김천, 경남에 3-2 재역전승…선두 유지(종합)

    ... 부산은 전반 37분 김정민이 경고 누적으로 퇴장당해 수적 열세를 떠안았으나, 후반 10분 안병준이 페널티 아크 내에서 강한 오른발 프리킥을 꽂아 선제골을 터트렸다. 리그 득점 1위 안병준은 올 시즌 안양과 4경기에서 모두 득점포를 가동하며 자신의 시즌 19호 골을 기록했다. 하지만 선제골을 내준 안양이 반격에 나섰다. 후반 5분 골을 넣었으나 오프사이드에 울었던 조나탄이 후반 20분 동점골을 뽑아냈다. 3분 뒤에는 부산 김정현이 자책골을 기록해 안양이 역전에 ...

    한국경제 | 2021.09.18 20:23 | YONHAP

  • thumbnail
    전북, 백승호 PK 골로 승전가…수원은 10경기째 무승

    ... 바꿔놓았다. 상대 페널티박스 안에서 문선민이 양상민의 반칙으로 페널티킥을 얻어냈고 백승호가 오른발로 차분하게 차넣어 선제골을 뽑았다. 백승호는 6월 6일 성남FC전(전북 5-1 승)에서 K리그 데뷔골을 터트린 이후 104일 만에 득점포를 재가동했다. 올해 전북 입단 과정에서 과거 작성한 합의서 이행 여부로 수원과 갈등을 빚었던 백승호는 득점 후 중계카메라 앞에서 유니폼의 전북 엠블럼에 입을 맞추는 세리머니를 했다. 전북은 후반 18분 송민규가 골 지역 왼쪽에서 ...

    한국경제 | 2021.09.18 16:16 | YONHAP

  • thumbnail
    최경록, 경기 시작 1분 만에 시즌 3호 골 '쾅'…팀은 2-1 승리

    ... 와니첵의 결승 골을 앞세워 2-1로 승리했다. 이번 시즌 정규리그 7경기에 모두 선발로 출전한 최경록은 3골을 기록 중이다. 이달 11일 홀슈타인 킬(2-2 무)과 6라운드에서 선제골을 넣었던 그는 이날 샬케전까지 두 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했다. 최경록은 전반 1분 필리프 하이제의 코너킥을 페널티 지역 오른쪽에서 왼발 발리슛으로 연결해 골망을 흔들었다. 카를스루에는 리드를 오래 지키지 못한 채 전반 15분 샬케의 지몬 테로데에게 동점골을 허용했으나, 후반 ...

    한국경제 | 2021.09.18 07:45 | YONHAP

  • thumbnail
    여자축구, 몽골에 12-0 대승…지소연, 차붐 넘어 A매치 최다골

    ... 4분 만에 추효주의 결승 골로 앞섰다. 최유리가 페널티 지역 왼쪽에서 올린 크로스를 추효주가 달려들며 골대 안으로 가볍게 차 넣었다. 전반 24분에는 조소현이 추가 골을 터트렸고, 전반 30분과 32분에는 각각 이금민과 이민아가 득점포를 가동해 4-0으로 달아났다. 뒤이어 전반 35분에는 한국 여자축구의 간판 공격수 지소연이 다섯 번째 골을 책임졌다. 동료들과 패스를 주고받은 지소연은 재빠르게 페널티 지역으로 쇄도한 뒤 날카로운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지소연은 ...

    한국경제 | 2021.09.17 21:59 | YONHAP

  • thumbnail
    거의 1분마다 1골?…일본, 아시아 여자핸드볼서 56-1 대승

    팔레스타인 상대로 득점포 폭발…한국은 싱가포르 39-9로 꺾고 2연승 일본 여자핸드볼 대표팀에서 아시아선수권대회에서 팔레스타인을 제물 삼아 압도적인 승리를 거뒀다. 일본은 17일(한국시간) 요르단 암만에서 열린 제18회 아시아여자핸드볼 선수권대회 이틀째 조별리그 B조 경기에서 팔레스타인을 56-1로 완파했다. 경기 전부터 일본의 승리가 예상된 경기기는 했지만 56-1은 핸드볼에서 좀처럼 보기 드문 점수다. 핸드볼은 전·후반 30분씩이지만 경기가 ...

    한국경제 | 2021.09.17 06:53 | YONHAP

  • thumbnail
    '메시 골대 강타' PSG, 브뤼헤와 UCL 첫 경기서 1-1 무승부

    ... 28분에는 라이프치히 노르디 무키엘레의 자책골로 격차를 벌렸다. 전반 추가 시간에는 리야드 마흐레즈가 페널티킥 골에 성공해 3-1로 앞섰다. 여기서 그치지 않고 후반에는 잭 그릴리시와 주앙 칸셀루, 가브리에우 제주스가 연달아 득점포를 가동했다. UCL 데뷔전을 치른 그릴리시는 이날 아케의 선제골도 도왔는데, 이후 영국 선수가 이 대회 데뷔전에서 득점과 도움을 모두 기록한 건 2004년 웨인 루니 이후 처음이다. 라이프치히는 크리스토퍼 은쿤쿠의 해트트릭으로 ...

    한국경제 | 2021.09.16 08:20 | YONHAP

  • thumbnail
    포항, C.오사카 꺾고 7년 만에 8강행…전북은 승부차기 진땀 8강(종합)

    ... 높이를 활용하겠다는 김상식 감독의 작전이었다. 일방적 공세를 펼친 전북은 마침내 전반 추가시간 결실을 봤다. 백승호의 오른쪽 코너킥 상황에서 한교원이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머리로 투입한 볼을 구스타보가 골 지역 정면에서 헤더로 득점포를 터트렸다. 구스타보는 김상식 감독의 교체 작전에 득점으로 화답했다. 구스타보는 올해 ACL에서 8호골을 기록하며 득점 선두 미카엘 올룽가(알두하일·9골)를 1골 차로 압박했다. 전반을 1-0으로 마친 전북은 전반전과 마찬가지로 ...

    한국경제 | 2021.09.15 20:4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