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521-2530 / 3,1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지성 "다시 골 못 넣을 것도 같았는데…."

    ... 실린 인터뷰에서 "오랜 만에 골을 넣어 기뻤다. 팀 승리에 기여하는 골이었기에 더욱 의미가 있었다. 부상에서 회복한 후 첫 골이 터지길 기다렸는데 그 골로 인해 자신감을 얻게 돼 내게는 더욱 의미가 있었다"고 1년 만에 득점포를 재가동한 소감을 밝혔다. 5일 열린 올랭피크 리옹(프랑스)과 2007-200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 후보 명단에 올랐지만 출전 기회를 얻지 못한 뒤 6일 맨유의 캐링턴 훈련장에서 인터뷰에 응한 박지성은 ...

    연합뉴스 | 2008.03.06 00:00

  • thumbnail
    박지성 335일만의 득점포에 국내 팬들도 환호

    ... 슈팅으로 꽂아넣음으로써 남은 시즌 주전 경쟁에도 파란불이 켰다. 프리미어리그 통산 7호골이자 시즌 첫골이었다. 맨유는 오언 하그리브스의 선제골과 박지성의 추가골,후반 상대 자책골을 묶어 풀럼을 3-0으로 꺾었다. 박지성의 득점포가 터진 것은 작년 4월1일 블랙번 로버스전 이후 335일 만이다. 박지성은 경기직후 인터뷰에서 “멋진 경기였다.정말로 골이 필요했다.득점 만이 팀에 신뢰를 줄 수 있기 때문”이라며 기뻐했다. 퍼거슨 감독 또한 “지성의 골이 풀럼을 ...

    한국경제 | 2008.03.02 00:00 | mina76

  • 박지성, 11개월만에 첫골… 프리미어리그 7호

    ... 약 11개월만에 골을 뽑아내며 다시 기회를 손에 쥐기 시작했다. 전반 44분 폴 스콜스의 크로스를 그대로 헤딩으로 연결해며 득점에 성공한 박지성은 시즌 첫 골이라는 타이틀과 함께 통산 7호골을 기록했다. 현지 언론들은 박지성이 득점포 외에도 맨유의 세 골에 사실상 디딤돌을 놓으며 플레이 자체에 활력이 되고 있다는 평. 퍼거슨 감독도 후반 교체 카드를 쓰면서 루이 사아, 카를로스 테베스와 나니를 불러들이고 박지성을 그대로 놔뒀다. 11개월만에 골을 터트린 ...

    한국경제 | 2008.03.02 00:00 | aile02

  • thumbnail
    드디어 터졌다! 박지성 시즌 첫골

    ... 풀럼FC와의 원정경기에서 전반 44분 폴 스콜스의 크로스를 헤딩 슈팅으로 꽂아넣었다. 프리미어리그 통산 7호골이다. 맨유는 오언 하그리브스의 선제골과 박지성의 추가골,후반 상대 자책골을 묶어 풀럼을 3-0으로 완파했다. 박지성의 득점포가 터진 것은 작년 4월1일 블랙번 로버스전 이후 335일 만이다. 270일간의 부상 공백을 딛고 작년 12월 복귀한 박지성은 이날 경기 이전까지 정규리그에 5번,FA컵에 두 번 출전했지만 골은 물론 공격 포인트가 하나도 없었다. ...

    한국경제 | 2008.03.02 00:00 | 한은구

  • thumbnail
    얼마나 기다렸던가! 박지성 시즌 첫골

    ... 풀럼FC와의 원정경기에서 전반 44분 폴 스콜스의 크로스를 헤딩 슈팅으로 꽂아넣었다. 프리미어리그 통산 7호골이다. 맨유는 오언 하그리브스의 선제골과 박지성의 추가골,후반 상대 자책골을 묶어 풀럼을 3-0으로 완파했다. 박지성의 득점포가 터진 것은 작년 4월1일 블랙번 로버스전 이후 335일 만이다. 270일간의 부상 공백을 딛고 작년 12월 복귀한 박지성은 이날 경기 이전까지 정규리그에 5번,FA컵에 두 번 출전했지만 골은 물론 공격 포인트가 하나도 없어 국내 ...

    한국경제 | 2008.03.02 00:00 | mina76

  • thumbnail
    박지성, 시즌 첫 골… 11달만에 헤딩골 성공

    ... 약 11개월만에 골을 뽑아내며 다시 기회를 손에 쥐기 시작했다. 전반 44분 폴 스콜스의 크로스를 그대로 헤딩으로 연결해며 득점에 성공한 박지성은 시즌 첫 골이라는 타이틀과 함께 통산 7호골을 기록했다. 현지 언론들은 박지성이 득점포 외에도 맨유의 세 골에 사실상 디딤돌을 놓으며 플레이 자체에 활력이 되고 있다는 평. 퍼거슨 감독도 후반 교체 카드를 쓰면서 루이 사아, 카를로스 테베스와 나니를 불러들이고 박지성을 그대로 놔뒀다. 한편, 이영표(31.토트넘), ...

    한국경제 | 2008.03.02 00:00 | mina76

  • 박지성, 시즌 첫 골 폭발

    ... 한국시간) 영국 런던 크레이븐 코티지 스타디움에서 열린 2007-2008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28라운드 풀럼FC와 원정 경기에서 전반 44분 폴 스콜스의 크로스를 헤딩 슈팅으로 꽂아넣어 네트를 흔들었다. 박지성의 득점포는 작년 4월1일 블랙번 로버스전 이후 335일째에 터졌다. 거의 1년 만에 골맛을 봤다. 270일 간의 부상 공백을 딛고 작년 12월 복귀한 박지성은 8경기 출전 끝에 처음 공격 포인트를 올렸다. 맨유는 오언 하그리브스의 ...

    연합뉴스 | 2008.03.02 00:00

  • thumbnail
    시즌 첫골 박지성 "멋진 경기였다. 정말로 골이 필요했다"

    ... 경기에서 전반 44분 폴 스콜스의 크로스를 헤딩 슈팅으로 꽂아넣었다. 프리미어리그 통산 7호골이자 시즌 첫골이었다. 맨유는 오언 하그리브스의 선제골과 박지성의 추가골,후반 상대 자책골을 묶어 풀럼을 3-0으로 꺾었다. 박지성의 득점포가 터진 것은 작년 4월1일 블랙번 로버스전 이후 335일 만이다. 270일간의 부상 공백을 딛고 작년 12월 복귀한 박지성은 이날 경기 이전까지 정규리그에 5번,FA컵에 두 번 출전했지만 골은 물론 공격 포인트가 하나도 없었다. ...

    한국경제 | 2008.03.02 00:00 | mina76

  • thumbnail
    맨유 퍼거슨 감독 "지성이 1년만에 터트린 골 기분좋아"

    ... 경기에서 전반 44분 폴 스콜스의 크로스를 헤딩 슈팅으로 꽂아넣었다. 프리미어리그 통산 7호골이자 시즌 첫골이었다. 맨유는 오언 하그리브스의 선제골과 박지성의 추가골,후반 상대 자책골을 묶어 풀럼을 3-0으로 꺾었다. 박지성의 득점포가 터진 것은 작년 4월1일 블랙번 로버스전 이후 335일 만이다. 270일간의 부상 공백을 딛고 작년 12월 복귀한 박지성은 이날 경기 이전까지 정규리그에 5번,FA컵에 두 번 출전했지만 골은 물론 공격 포인트가 하나도 없었다. ...

    한국경제 | 2008.03.02 00:00 | mina76

  • [아시아남자핸드볼] 한국, 쿠웨이트 맹폭…우승컵 탈환

    ... 모하메드가 심판에게 항의를 하다 또 레드카드를 받고 쫓겨났다. 한국의 상대의 거친 플레이에 휘둘리지 않으며 정의경, 고경수, 박중규가 계속 득점을 올려 점수 차를 유지했으며 경기 종료 40여초를 남기고 26-21에서 정의경이 마지막 득점포를 폭발시키며 쿠웨이트를 무릎 꿇렸다. 한편 앞서 열린 3-4위 결정전에서는 사우디아라비아가 홈팀 이란을 24-23, 1점 차로 간신히 따돌리고 3위를 차지하며 3장이 걸린 2009년 크로아티아 세계선수권대회 출전권 나머지 한 장을 ...

    연합뉴스 | 2008.02.27 00:00